> 축구 > 해외
비디오판독 대처법 '선수가 오프사이드를 판단하지 마라'
출처:연합뉴스|2018-06-14
인쇄



"오프사이드 상황 같은데 부심이 깃발을 올리지 않았다면 오심이 아닙니다. 비디오 판독 심판이 계속 보고 있습니다."

2006년 독일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태극전사들은 스위스와 조별리그 G조 최종전에서 의심쩍은 ‘오프사이드‘ 판정에 땅을 쳤다.

스위스의 공격 상황에서 부심이 오프사이드 깃발을 올렸지만 주심은 경기 속행을 지시했고, 선수들이 판정을 놓고 허둥대는 사이 실점으로 이어졌다.

부심의 깃발이 올랐지만 판정의 최종 결정권자인 주심이 휘슬을 불지 않으면 경기를 계속해야 한다는 ‘원칙‘을 간과한 아쉬운 장면이었다.

그런 의미에서 2018년 러시아 월드컵은 태극전사들이 또다시 부심의 ‘오프사이드 판정‘에 주의를 기울여야만 하는 대회가 됐다.

바로 비디오 판독(VAR) 도입 때문이다.

‘외계인‘이라는 별명으로 유명한 피에르루이기 콜리나(이탈리아) 국제축구연맹(FIFA) 심판분과위원장은 러시아 월드컵을 앞두고 오프사이드 판정에 대해 선수들이 반드시 숙지해야 할 중요한 언급을 했다.

콜리나 위원장은 현지 시간으로 12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월드컵 심판 미디어데이에서 "경기 도중 부심이 오프사이드와 비슷한 상황에서 깃발을 올리지 않는다면 실수가 아니다"라며 "애매한 상황에서는 깃발을 올리지 말라고 지시한 내용을 제대로 숙지한 행동"이라고 밝혔다.

자칫 부심의 오심을 부추기는 듯한 발언 같지만 실제로는 오심을 최소화하기 위한 최선의 선택이다.

애매한 상황에서 오프사이드 깃발이 오르면 경기가 그대로 경기가 멈춰지는 만큼 경기를 속행시키되 득점으로 이어지면 VAR 판정을 통해 더욱 정확하게 오프사이드 판정을 해내겠다는 게 FIFA의 의지다.



콜리나 위원장 역시 "부심이 깃발을 드는 순간 모든 상황이 끝난다. 그래서 오프사이드인지 애매하면 깃발을 올리지 말라고 교육했다"라고 설명했다.

이런 상황은 월드컵 무대에 도전하는 태극전사들이 반드시 유의해야 한다.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첫 상대인 스웨덴의 주요 전술은 ‘선수비 후역습‘이다.

스웨덴 진영 후방에서 한국 진영 좌우 측면으로 땅볼 패스나 롱패스가 빠르게 들어가는 상황이 많을 수밖에 없어 애매한 오프사이드 상황이 벌어질 가능성이 크다.

결국 태극전사들은 스스로 반칙 상황을 섣부르게 판단하지 말고 주심의 휘슬이 불리기 전까지 상대팀 선수의 공세를 적극적으로 막아내야만 2006년 독일 월드컵 당시 아픈 기억을 다시 재현하지 않을 수 있다.

한편, 러시아 월드컵에서는 VAR 심판들도 그라운드에서 뛰는 주·부심과 똑같은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콜리나 위원장은 "VAR 심판들은 편하게 소파에 앉아서 커피를 마시며 경기를 보는 사람들이 아니다"라며 "그라운드의 주·부심과 마찬가지로 경기에 집중하다 보면 스트레스 때문에 많은 땀을 흘린다. 사무원과 같은 복장으로는 경기를 볼 수 없다"고 설명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선발 아닌 '불펜'…우규민, 이젠 기대에 부응해야 한다
FIBA, 2020년 올림픽 예선부터는 여자농구도 홈앤어웨이로
중간 계투 요원이라니.우규민(33·삼성)은 5월초가 돼서야 등판했다. 하지만 선발이 아닌 불펜이었다. 적어도 2∼3선발요원을 생각했지만 의외의 결정이었다. 과연 우규민의 불펜 자원...
'감 잡은' 강정호, 트리플A 첫 2루타 포함 멀티히트 달성
클리블랜드, 제임스 잔류 위해 레너드 트레이드 관심
타격감을 끌어올리고 있는 강정호(31·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트리플A 경기에서 첫 장타를 포함해 멀티히트를 기록했다.피츠버그 산하 트리플A 인디애나폴리스 인디언스에서 뛰고있는 강정...
류현진♥배지현, 커플룩 입고 알콩달콩 LA 일상
FA 앞둔 아리자, 5,000만 달러 이상 계약 원해!
이어 게재된 사진 속에서 류현진과 배지현은 팀 동료 엔리케(키케) 에르난데스, 그의 연인 마리아나 빈센트와 함께 다정히 포즈를 취했다. 네 사람 모두 선남선녀의 미모를 자랑했다.한...
'톡투유2' 소녀시대 유리 아닌 인간 권유리의 역할
[엑's 현장] '톡투유2' 소녀시대 유리 아닌 인간 권유리의 역할
그룹 소녀시대 유리가 JTBC '김제동의 톡투유2-행복한가요 그대'(이하 '톡투유2') MC로 대중을 만난다.'톡투유2'는 '당신의 이야기가 대본입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청중들의 ...
김환희 "엑소 수호와 연기, 친구들이 부러워해"
[인터뷰] 김환희
배우 김환희가 엑소 수호와의 첫 만남에 대해 "너무 신기했다"고 회상했다.김환희는 1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한 '여중생A' 인터뷰에서 상대역을 맡은 수호(김...
임현주-송다은, 최종커플 성공 2人의 우정샷
[HI★뭐하세요?] ‘하트시그널2’ 임현주-송다은, 최종커플 성공 2人의 우정샷
‘하트시그널2’ 임현주가 송다은과의 친분을 과시했다.18일 임현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녀는 나에게 고기를 사준다”라는 짧은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해당 사진 속에...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