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비디오판독 대처법 '선수가 오프사이드를 판단하지 마라'
출처:연합뉴스|2018-06-14
인쇄



"오프사이드 상황 같은데 부심이 깃발을 올리지 않았다면 오심이 아닙니다. 비디오 판독 심판이 계속 보고 있습니다."

2006년 독일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태극전사들은 스위스와 조별리그 G조 최종전에서 의심쩍은 ‘오프사이드‘ 판정에 땅을 쳤다.

스위스의 공격 상황에서 부심이 오프사이드 깃발을 올렸지만 주심은 경기 속행을 지시했고, 선수들이 판정을 놓고 허둥대는 사이 실점으로 이어졌다.

부심의 깃발이 올랐지만 판정의 최종 결정권자인 주심이 휘슬을 불지 않으면 경기를 계속해야 한다는 ‘원칙‘을 간과한 아쉬운 장면이었다.

그런 의미에서 2018년 러시아 월드컵은 태극전사들이 또다시 부심의 ‘오프사이드 판정‘에 주의를 기울여야만 하는 대회가 됐다.

바로 비디오 판독(VAR) 도입 때문이다.

‘외계인‘이라는 별명으로 유명한 피에르루이기 콜리나(이탈리아) 국제축구연맹(FIFA) 심판분과위원장은 러시아 월드컵을 앞두고 오프사이드 판정에 대해 선수들이 반드시 숙지해야 할 중요한 언급을 했다.

콜리나 위원장은 현지 시간으로 12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월드컵 심판 미디어데이에서 "경기 도중 부심이 오프사이드와 비슷한 상황에서 깃발을 올리지 않는다면 실수가 아니다"라며 "애매한 상황에서는 깃발을 올리지 말라고 지시한 내용을 제대로 숙지한 행동"이라고 밝혔다.

자칫 부심의 오심을 부추기는 듯한 발언 같지만 실제로는 오심을 최소화하기 위한 최선의 선택이다.

애매한 상황에서 오프사이드 깃발이 오르면 경기가 그대로 경기가 멈춰지는 만큼 경기를 속행시키되 득점으로 이어지면 VAR 판정을 통해 더욱 정확하게 오프사이드 판정을 해내겠다는 게 FIFA의 의지다.



콜리나 위원장 역시 "부심이 깃발을 드는 순간 모든 상황이 끝난다. 그래서 오프사이드인지 애매하면 깃발을 올리지 말라고 교육했다"라고 설명했다.

이런 상황은 월드컵 무대에 도전하는 태극전사들이 반드시 유의해야 한다.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첫 상대인 스웨덴의 주요 전술은 ‘선수비 후역습‘이다.

스웨덴 진영 후방에서 한국 진영 좌우 측면으로 땅볼 패스나 롱패스가 빠르게 들어가는 상황이 많을 수밖에 없어 애매한 오프사이드 상황이 벌어질 가능성이 크다.

결국 태극전사들은 스스로 반칙 상황을 섣부르게 판단하지 말고 주심의 휘슬이 불리기 전까지 상대팀 선수의 공세를 적극적으로 막아내야만 2006년 독일 월드컵 당시 아픈 기억을 다시 재현하지 않을 수 있다.

한편, 러시아 월드컵에서는 VAR 심판들도 그라운드에서 뛰는 주·부심과 똑같은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콜리나 위원장은 "VAR 심판들은 편하게 소파에 앉아서 커피를 마시며 경기를 보는 사람들이 아니다"라며 "그라운드의 주·부심과 마찬가지로 경기에 집중하다 보면 스트레스 때문에 많은 땀을 흘린다. 사무원과 같은 복장으로는 경기를 볼 수 없다"고 설명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팀내 득점 지원 2위 맞지?' 채드 벨은 승리가 고프다
NBA 토론토 유지리 사장, 우승 후 보안관 폭행혐의로 조사
한화 장민재가 토종 선발 투수 중 득점 지원 1위라는 소식에 한용덕 한화 감독이 한 말이다. 그러나 이번에는 결과가 좋지 못했다. 그렇다면 장민재의 뒤를 이어 팀 내 득점 지원 2...
‘통산 사구 1위’ 최정은 아직 할 일이 많다
'십자인대 파열' 탐슨, 라커룸 가며 감독에게...
통산 사구(死球) 1위. 최정(32·SK 와이번스)의 대표적인, 그러나 달갑지만은 않은 수식어다. 소년 장사에서 베테랑에 접어들고 있는 최정이기에 몸 관리의 필요성은 더욱 높아진다...
추신수, CIN전 세 번째 타석에 2루타 작렬
'옵트-아웃' 카이리 어빙, 브루클린과 계약 준비 중?
‘추추트레인’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세 번째 타석에 2루타를 뽑았다.추신수는 15일(한국시간)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의 원정경기에 1번 겸 좌...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가 글래머 몸매를 뽐냈다.최소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영복을 입은 최소미의 모습이 담겼다.글래머 몸매가 시선을 사로...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대한민국 모델 중 최고의 관능미를 자랑하는 윤체리가 최근 자신의 SNS에 화이트 시스루 란제리를 입고 절정의 섹시함을 뽐냈다. 윤체리는 사진 속에서 화이트 란제리를 입고 35-24...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가 볼륨을 드러낸 비키니 셀카를 공개했다.김한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찍은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 김한나는 핑크빛의 수영복에 살짝 드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