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5승 재도전' 류현진, 18일 콜로라도전 등판
출처:엑스포츠뉴스 |2018-09-14
인쇄


류현진(31·LA 다저스)이 다시 한번 시즌 5승에 도전한다.

데이브 로버츠 LA 다저스 감독은 14일 오렌지 카운티 레지스터, LA타임스 등 현지 언론과 가진 인터뷰를 통해 향후 다저스의 선발 로테이션에 대해 밝혔다.

로버츠 감독은 로스 스트리플링이 17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원정 경기에 등판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류현진은 하루 뒤인 18일 콜로라도 로키스전에 선발 등판한다.

이로써 류현진은 5일 휴식 후 콜로라도전에 나선다. 18일 선발이 유력했던 알렉스 우드는 불펜으로 강등된다.

콜로라도 타선에서 가장 경계해야 할 선수는 놀란 아레나도다. 아레나도는 류현진을 상대로 통산 타율 0.625(16타수 10안타), 3홈런 7타점, OPS 2.022를 기록 중이다.

류현진은 이번 시즌 총 12차례 선발 등판해 63⅓ 이닝 동안 4승 3패 평균 자책점 2.42를 기록했다.

가장 최근 등판인 12일 신시내티 레즈전에서는 홈런 2방을 맞으며 5이닝 8피안타 3실점을 기록, 시즌 3패를 떠안았다.

  • 축구
  • 농구
  • 기타
주급 도둑이 된 산체스, 계속 부진하면 팔릴 수밖에
주급 도둑이 된 산체스, 계속 부진하면 팔릴 수밖에
알렉시스 산체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최고 연봉자다. 기본 주급만 38만1천 파운드(약 5억5820만원)다. 출전 보너스를 더하면 일주일에 7억원을...
5위 포항 승점 40점, 결국 상위스플릿 한 자리 남았다
5위 포항 승점 40점, 결국 상위스플릿 한 자리 남았다
상위스플릿으로 가는 열차에 빈 자리는 사실상 하나일까?`KEB 하나은행 K리그 2018`이 중반을 넘어 종반으로 가고 있다. 스플릿이 가동되는 33라운드까지 이제 4경기를 앞두고 ...
'메날두 시대 끝' 모드리치, FIFA 올해의 선수 등극
'메날두 시대 끝' 모드리치, FIFA 올해의 선수 등극
리오넬 메시와 크리스티안 호날두가 양분하고 있던 시대가 끝났다. 루카 모드리치가 올해의 선수상을 차지한 것.국제축구연맹(FIFA)은 25일 오전 2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잉글랜...
브리트니 팔머, 수영복을 잡아당기는 '못된 손'
브리트니 팔머, 수영복을 잡아당기는 '못된 손'
UFC 옥타곤 걸 브리트니 팔머가 자신의 몸매를 과시했다.최근 브리트니 팔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게재된 사진 속 그는 입고 있는 수영복을 몸매가 드러나도...
'프로듀스48' 탈락한 타카하시 쥬리의 일본 화보
'프로듀스48' 탈락한 타카하시 쥬리의 일본 화보
'프로듀스48' 탈락자 타카하시 쥬리의 화보가 화제다.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프로듀스48'에에 나온 타카하시 쥬리 화보"라는 제목과 함께 타카하시가 일본에서 촬영한 화보 사진이...
김남희 아나운서, 싱가포르서 뽐낸 수영복 몸매
김남희 아나운서, 싱가포르서 뽐낸 수영복 몸매
김남희 아나운서의 몸매가 화제다.23일 김남희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미투어 싱가포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그는 핑크색 체크무늬 수영복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