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이드 루머' 폴 밀샙의 행선지, 어디로 정해질까
출처:루키|2017-01-08
인쇄

 

애틀랜타 호크스의 폴 밀샙(31, 203cm) 행선지는 어디로 정해질까.

ESPN의 마크 스테인은 지난 2일(한국시간) "애틀랜타가 밀샙을 트레이드할 전망이다"고 보도했다.

밀샙은 플레이어 옵션을 가진 채 2017-18시즌 계약이 끝난다. 옵트-아웃을 선언하면 2017년 FA가 될 수 있다. 그동안 애틀랜타는 밀샙을 트레이드하려는 움직임을 여러 번 보였다.

지난여름, 애틀랜타는 FA가 된 알 호포드와 재계약을 성사하고 드와이트 하워드 영입에 모든 힘을 쏟을 전망이었다. 두 선수 모두 붙잡는다면 밀샙을 트레이드하려고 했다. 그러나 호포드가 팀을 떠나면서 밀샙은 자연스레 팀에 남게 되었다. 이러한 소식을 들은 밀샙은 마음에 상처를 입었을 터. 따라서 그는 미련 없이 팀을 떠나려는 모양새다.

애틀랜타 입장에서는 밀샙을 FA로 놓치는 것보다 트레이드로 신인 지명권이나 유망주를 데려오는 게 나을 터. 이에 따라 전력 보강이 시급한 여러 팀이 밀샙 트레이드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

『ATLANTA JOURNAL CONSITUTION』는 7일 "새크라멘토 킹스가 밀샙 영입에 매우 관심이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토론토 랩터스와 덴버 너게츠, 필라델피아 76ers도 영입전에 뛰어들 전망이다"고 밝혔다.

최근 애틀랜타는 팀 개편에 상당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카일 코버를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로 떠나보냈고, 팀 하더웨이 주니어를 트레이드해 신인 지명권을 얻으려는 계획이다. 따라서 시장 가치가 높은 밀샙의 트레이드도 시간문제가 될 전망이다.

애틀랜타는 지난 시즌 주전으로 뛰었던 3명(알 호포드, 카일 코버, 제프 티그)을 떠나보내며 팀 개편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여기에 밀샙까지 트레이드할 전망이다. 과연 그의 행선지는 어디로 결정 날까. 이를 통해 애틀랜타가 얻는 것은 무엇일까. 밀샙이 어디로 둥지를 틀지 궁금하다.

  • 축구
  • 야구
  • 기타
英 언론, '루니, 맨유 떠나기로 결정'..연봉 500억 중국 유력
英 언론, '루니, 맨유 떠나기로 결정'..연봉 500억 중국 유력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상징' 웨인 루니가 맨유를 떠날 것이라는 보도가 이어지고 있다.영국의 '데일리 메일' 역시 22일(한국시간) "루니가 올 시즌이 끝나는 여름에 맨유를 떠날 것...
'中 진출' 테베즈, 3개월 만에 고향 복귀 원해
'中 진출' 테베즈, 3개월 만에 고향 복귀 원해
'거액의 주급'도 마음을 잡아 놓을 수는 없었다. 카를로스 테베즈(33, 상하이 선화)가 중국행 3개월 만에 고향 복귀를 원한다.테베즈는 지난 겨울 이적시장을 통해 8,400만 유...
'폭우-강풍-안개' 제주vs장쑤전, 변수가 된 날씨
'폭우-강풍-안개' 제주vs장쑤전, 변수가 된 날씨
강풍과 폭우 그리고 안개. 예상했던 대로 제주와 장쑤의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1차전의 변수는 날씨다.제주 유나이티드와 장쑤 쑤닝은 22일 오후 8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20...
모델 안젤리나 다닐로바, 너무 과감했던 의상 선택 결국…
모델 안젤리나 다닐로바, 너무 과감했던 의상 선택 결국…
러시아 출신 모델 안젤리나 다닐로바의 과감한 패션이 화제다.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러시아 모델의 이유 있는 자신감'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등장해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가 되었...
‘걸크러쉬 매력’ 스칼렛 요한슨, 눈 뗄 수 없는 압도적 카리스마
‘걸크러쉬 매력’ 스칼렛 요한슨, 눈 뗄 수 없는 압도적 카리스마
스칼렛 요한슨 주연의 SF 액션 블록버스터 ‘공각기동대 : 고스트 인 더 쉘’이 스칼렛 요한슨의 강렬한 매력이 담긴 ‘마리끌레르’ 화보로 이목을 집중시킨다.‘공각기동대 : 고스트 ...
'버버리' 패션쇼에 포착된 송혜교, 인형인지 사람인지
'버버리' 패션쇼에 포착된 송혜교, 인형인지 사람인지
배우 송혜교가 영국 런던에서 열린 한 명품 패션쇼에서 독보적인 미모를 과시했다.지난 20일(영국 현지 시간) 영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버버리의 남성 및 여성을 위한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