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역사적인 맞대결, 프랑스-벨기에 '기회는 한 번뿐이다'
출처:풋볼리스트|2018-07-10
인쇄



프랑스와 벨기에 사이에는 보이지 않는 긴장의 끈이 있다. 이 끈의 중심은 프랑스와 벨기에 국경에 걸쳐 있다. `2018 러시아 월드컵` 4강전 결과에 따라 중심은 한쪽으로 넘어갈 수 있다.

앙투안 그리즈만을 중심으로 한 젊은 선수들을 내세운 프랑스와 원숙한 수비진에 에덴 아자르와 케빈 더브라위너가 버티는 공격진을 지는 벨기에가 결승으로 가는 길에 만난다. 두 팀은 월드컵 전부터 우승후보라고 평가 받았다. 누가 승리를 하든 이상할 게 없지만, 이번 경기에는 많은 게 걸렸다.



프랑스와 벨기에 관계는 미묘하다. 프랑스는 벨기에를 상대로 자신감을 표출하는 걸 당연하게 여겨 왔다. 프랑스어에는 벨기에를 대상으로 한 짓궂은 농담이 많을 정도다. 축구 역사를 봐도 프랑스는 대부분의 기간 동안 벨기에보다 더 좋은 자리에 있었다. 프랑스가 `유로 1984`, `1998 월드컵`, `유로 2000`에서 우승하는 동안 벨기에는 우승컵을 들어올리지 못했다.



벨기에 축구는 시작부터 프랑스와 함께했다. 공식적으로 치른 첫 A매치 상대가 프랑스였다. 프랑스와 브뤼셀에서 경기해 3-3으로 비겼다. 이후로도 오랫동안 프랑스보다 높은 곳에 서지 못했었다. 벨기에는 반전을 노린다. 벨기에는 `1998 프랑스 월드컵`에서 조별리그 탈락에 그치고 `유로 2000` 본선 진출에 실패하면서 유소년 정책을 완벽하게 뜯어 고쳐 아자르, 더 브라위너, 루카쿠 등을 키웠다. 벨기에는 좋은 선수들을 키워내면서 한때 FIFA랭킹 1위까지 오르기도 했다.

큰 대회에서는 프랑스가 더 좋은 모습을 보였으나 상대 전적과 최근 FIFA랭킹을 보면 벨기에가 더 좋다. 프랑스는 벨기에를 상대로 24승 19무 30패로 밀린다. 자존심이었던 FIFA랭킹도 1993년 집계 이래로 계속해서 앞서다가 2013년 추월 당했다. 벨기에는 이후 프랑스에 단 한 번도 자리를 내주지 않았다.

프랑스가 벨기에에 더 높은 자리를 내줬을 때, 프랑스 언론은 들끓었었다. 프랑스는 `2010 남아공 월드컵`과 `유로 2012`에서 연속으로 실패(조별리그 탈락, 8강 탈락)하며 자존심을 구겼고, 라이벌로 생각하지도 않았던 벨기에는 상승세를 타기 시작해 FIFA랭킹 1위까지 올라갔다. 다만 벨기에도 월드컵과 유로에서 우승이나 준우승을 차지하지는 못했다.

"하나의 신념" (`레키프` 1면 제목)

이번 경기를 앞두고 프랑스 최대 스포츠 일간지 `레키프`는 일면에 양국 주장인 라파엘 바란과 아자르를 마주보게 했다. 월드컵 결승전으로 가는 것은 아무에게나 허락되지 않는다. 양팀 주장은 평생에 단 한 번일지도 모르는 월드컵 결승전을 위해 맞대결을 벌일 수밖에 없다. 바란이 아자르를 막으면 프랑스가, 아자르가 바란을 무너뜨리면 벨기에가 결승으로 갈 가능성이 커진다.

프랑스는 `1998 프랑스 월드컵`, `2006 독일 월드컵`에 이어 세 번째로 결승전 진출을 노린다. 벨기에는 사상 첫 월드컵 결승전 진출을 바란다. 팀 전력이 누가 낫다고 평가하기는 어렵다. 두 팀 모두 공수에 걸쳐 세계적인 기량을 지닌 선수를 보유하고 있다. 경기를 치를수록 흐름도 좋아지고 있다.

월드컵 결승은 일생에 단 한 번 경험하기도 어려운 무대다. 양팀 선수들은 자신과 대표팀 그리고 나라를 위해 그 한 번의 기회를 잡으려 한다. 이기는 팀은 오랫동안 상대보다 위에 서 있을 수 있다.

7월 10일(현지시간) 경기 일정
4강 | 프랑스 - 벨기에 | 상트페테르부르크 (한국시간 11일 3시)

  • 야구
  • 농구
  • 기타
'70G 옵션 충족' 오승환, 내년에도 메이저리거
타운스의 슈퍼 맥스 연장, 앞으로의 과제는?
오승환(콜로라도)에게는 20홀드 이상의 성과가 있는 하루였다. 70경기 등판을 채우면서 내년 시즌에도 메이저리그에 머물 수 있게 됐다.오승환은 24일(한국 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
로버츠, "류현진 빅게임피처..오늘의 MVP"
'3위 입상' 삼성이 남긴 숙제 '기복 줄이기'
류현진(31·다저스)의 투타 대활약에 데이브 로버츠 감독이 함박웃음을 지었다.LA 다저스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홈구장 다저스타디움에서 개최된‘2018시...
'나란히 71승' SK·한화·넥센, 2~3위 싸움도 끝까지
[터리픽12]
5위 싸움이 전부가 아니다. 2위 싸움도 마지막까지 흥미롭게 흘러갈 분위기다. 나란히 71승을 기록하고 있는 2위 SK, 3위 한화, 4위 넥센의 구도가 묘하다. 2위부터 4위까지...
`청순` `섹시` 매력 K리그 여신의 비키니샷
`청순` `섹시` 매력 K리그 여신의 비키니샷
K리그 여신으로 유명한 정순주 아나운서가 비키니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정순주 아나운서는 최근 베트남으로 휴가를 다녀왔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남겼다.사진 속 정순주 아나운서...
효린, 육감적인 섹시미란 이런 것 [화보]
효린, 육감적인 섹시미란 이런 것 [화보]
솔로 아티스트로 성공적인 행보를 걷고 있는 효린이 건강한 섹시미를 발산한 화보를 공개했다.이번 화보에서 효린은 운동으로 다져진 멋진 몸매와 구릿빛 피부를 역동적이고 자유분방한 모습...
베스티 출신 유지, 블랙 비키니로 뽐낸 '마네킹 몸매'
베스티 출신 유지, 블랙 비키니로 뽐낸 '마네킹 몸매'
그룹 베스티 출신 가수 유지가 마네킹 몸매를 자랑했다.유지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 많이 먹어서 배에 힘주느라 힘들었다. 내년엔 꼭 서핑을 배워볼 거야"라는 내용의 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