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바르샤의 쿠티뉴 사랑 계속된다, 1770억원 넘는 이적료 제시한다
출처:스포츠조선|2017-10-12
인쇄

바르셀로나의 필리페 쿠티뉴(리버풀) 사랑은 계속된다.

12일(한국시각) 영국 일간지 미러는 ‘바르셀로나가 내년 1월 쿠티뉴 영입을 위해 신선한 제안을 준비 중‘이라고 보도했다.

바르셀로나는 이미 지난 여름 이적시장에서 쿠티뉴 영입을 거절당했다. 당시 바르셀로나는 리버풀에 1억1800만파운드(약 1770억원)의 천문학적인 이적료를 제시했었다.

오스카 그라우 바르셀로나 CEO는 "우리는 쿠티뉴와 사인하길 원한다. 또는 겨울 이적시장에선 기술을 갖춘 선수를 데려올 것"이라고 말했다.

바르셀로나가 쿠티뉴 영입을 자신하는 이유 중 하나는 올 시즌 벌어들일 수익이다. 그라우 사장은 올 시즌 수입으로 8억500만파운드(약 1조2000억원)를 예상하고 있다. 지난 시즌보다 1억7000만파운드(약 2550억원)가 늘어난 수치다. 때문에 쿠티뉴 영입을 위해 거액의 이적료를 쏟아 붓는데 전혀 문제가 되지 않는다. 그라우 사장은 "우리는 가능한 경쟁력 있는 스쿼드를 만들려고 한다. 팀은 오래 지속가능할 것이다. 우리는 패배를 원하지 않는다. 이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수익을 창출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이번 시즌 세계의 어느 클럽 중에서도 가장 높은 수익을 올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미국프로농구, 미식축구와 따져도 우리가 수익이 가장 많을 것이다. 바르셀로나는 2021년 정점을 찍을 준비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허리가 중요한데…' 삼성 마운드 중간이 흔들린다
또 한 번 DB를 이끌어갈 캡틴 김태홍
삼성 라이온즈 마운드의 허리가 2경기 연속 두산 베어스를 상대로 버티지 못했다.삼성은 23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두산과 경기에서...
류중일 LG 감독 넋두리 "레일리, 왜 우리만 만나면..."
'한국 데려오려면 돈 더 줘야' KBL, 외인선발 딜레마
23일 잠실구장.뜨거운 햇살 속에 롯데 자이언츠 훈련에 매진하는 선수들을 지켜보던 LG 트윈스의 류중일 감독이 불쑥 한 마디 내뱉었다. "왜 레일리 공을 못치지? 다른 팀도 마찬가...
강정호, 트리플A 3경기 연속 결장..최지만은 세 번 출루
'예상 그대로' 디안드레 에이튼, 전체 1순위로 피닉스 지명
왼쪽 손목 부상을 당한 강정호(31·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3경기 연속 결장했다. 피츠버그 산하 마이너리그 트리플A 팀인 인디애나폴리스 인디언스에 속한 강정호는 23일(이하 한국...
김준희, 워너비 몸매 자랑 '혹독한 관리 결과'
김준희, 워너비 몸매 자랑 '혹독한 관리 결과'
방송인 김준희가 완벽한 몸매를 뽐냈다. 김준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원피스를 입은 김준희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는 리조트로 보...
강민경, 타이트한 운동복으로 뽐낸 '무결점 S라인'
강민경, 타이트한 운동복으로 뽐낸 '무결점 S라인'
그룹 다비치의 멤버 강민경이 완벽한 'S라인'을 과시했다. 강민경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맛있어"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스튜디오에서...
'박유천 전 여친' 황하나 "원숭이가 옷 벗겨 당황"
'박유천 전 여친' 황하나
박유천의 전 여자친구 황하나가 여행 중 겪은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황하나는 22일 인스타그램에 발리 여행 중인 근황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황하나는 귀여운 원숭이와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