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특급 유망주’ 펠레그리, 첼시·맨유 이어 PSG도 주목
출처:베스트일레븐|2017-10-12
인쇄

이탈리아의 ‘특급 유망주’ 피에트로 펠레그리를 향한 관심이 뜨겁다. 2001년생의 펠레그리는 아직 약관에도 이르지 못한 어린 나이지만 이번 시즌 인상적 활약을 이어 가고 있다. 세리에 A서만 벌써 두 골을 터뜨렸다. 믿기 힘든 샛별의 등장한 셈인데, 빅 클럽의 관심이 이어지는 것도 당연하다.

이탈리아 제노아 매체 <엘 세콜로>는 파리 생제르맹이 펠레그리 영입 경쟁에 뛰어들었다고 주장했다. 제노아 CFC 소속의 펠레그리는 수많은 빅 클럽의 레이더망에 포착된 상황인데, 프랑스의 거부 파리 생제르맹이 정말로 팔을 걷어붙였다면 경쟁은 더욱 치열해질 수밖에 없다. 돈이라면 둘째가라면 서러운 파리 생제르맹이다.

지난 시즌 세리에 A에 데뷔해 세 경기서 한 골을 터뜨린 기억이 있는 펠레그리는 2017-2018시즌은 네 경기에 출전해 벌써 두 골을 터뜨렸다. 특히 SS 라치오전의 활약이 눈길을 사로잡았는데, 제노아는 라치오에 패하기는 했으나 펠레그리의 멀티골로 한줄기 희망을 얻었다.

현재 파리 생제르맹과 첼시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비롯해 AC 밀란과 인터 밀란 역시 펠레그리를 향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 모양이다. 제노아는 펠레그리를 몇 년 더 품고 싶어하는 듯하지만, 빅 클럽의 물량 공세가 시작된다면 상황이 뒤바뀌는 것은 순식간이다. 펠레그리가 잘하면 잘할수록 상황이 변화는 속도는 더욱 빨라진다.

펠레그리가 지금 같은 활약을 이어 간다면, 조만간 그가 새로운 팀으로 이적하는 사건 또한 발생하게 될 확률이 높다. 과연 한국 나이로 17세인 펠레그리가 얼마나 더 성장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아직은 좀 더 지켜봐야 하지만, 이탈리아는 안드레아 벨로티와 함께 향후 국가대표팀의 최전방을 맡겨볼 수 있는 인재를 얻었을지도 모른다.

  • 야구
  • 농구
  • 기타
키케 에르난데스 ‘그랜드슬램’ 폭발, 연타석 홈런포(NLCS 5)
‘3득점 4AS’ 론조 볼, 기대이하 데뷔전...레이커스 대패
키케 에르난데스가 연타석 홈런을 쳤다. 두 번째 홈런은 그랜드슬램이다.LA 다저스와 시카고 컵스의 '2017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5차전이 10월 20일...
TEX 추신수, 트레이드설 나와… 스탠튼 영입시 카드로?
'약점 많은' KCC, 우승후보 아니다?
‘추추트레인’ 추신수(35, 텍사스 레인저스)의 트레이드 가능성이 제기됐다. 지안카를로 스탠튼(28)을 영입하기 위해 추신수를 보낸다는 내용이다.텍사스 지역 매체 포트워스 스타 텔...
이상기류? 미뤄지는 조원우 롯데 감독 재계약
헤이워드, 수술대 오른다! ... 온전한 회복 가능!
조원우 롯데 감독은 재계약에 성공할까. 이상 기류가 감지되고 있다.롯데는 준플레이오프에서 NC에 2승3패로 탈락하면서 올 시즌을 마쳤다. 2018시즌을 준비해야 하는 롯데는 과제가...
"이쁜 척도 세.젤.예" 수지, 꽃받침 포즈
수지가 여유를 즐기는 모습을 공개했다.수지는 20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손님이 없는 한적한 카페의 의자에 앉아서 통화하는 모습이다.수지는 통화에 열중하던 중...
김보라, 몽환+파격美 실화…상상 그 이상 [화보]
김보라, 몽환+파격美 실화…상상 그 이상 [화보]
플레이보이 코리아가 11월호 플레이메이트 ‘김보라’의 파격적이고 섹시한 화보를 공개했다.11월호 플레이메이트가 된 김보라는 이번 화보에서 관능적이고 몽환적인 매력이 가득한 눈빛으로...
임수향 "절친 신세경·강민경과 연애부터 평범한 얘기 다 나눠"
임수향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에서 순경으로 열연 중인 배우 임수향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 11월 호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유러피안 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