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6월 삼진 無' 이대호의 눈야구, '삼성 포비아' 탈출 이끌다
출처:OSEN|2018-06-14
인쇄



이대호(롯데)의 뛰어난 눈야구가 ‘삼성 포비아‘ 탈출을 이끌었다.

이대호는 13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삼성과의 홈경기에서 9-9로 맞선 연장 11회 끝내기 안타를 날렸다. 11회 선두 타자로 나선 손아섭이 삼성 최충연에게서 볼넷을 골랐다. 곧이어 앤디 번즈의 2루 땅볼 때 2루에서 포스 아웃.

이대호가 타석에 들어섰다. 최충연과 1B2S에서 5구째 슬라이더(137km)를 잡아 당겼고 좌익선상을 타고 흐르는 끝내기 안타로 연결시켰다. 1루 주자 번즈는 혼신의 힘을 다해 홈까지 질주했다. 롯데는 삼성을 10-9로 꺾고 4월 19일 사직 경기 이후 삼성전 5연패의 마침표를 찍었다.

경기 초반 막강 화력을 선보이며 큰 점수차로 앞섰으나 계투진이 무너지는 바람에 연장전에 돌입하게 되는 등 아쉬운 부분도 많았다. 하지만 이대호가 귀중한 한 방을 날리며 모든 논란을 잠재웠다. 이달 들어 단 한 번도 삼진을 당하지 않았던 이대호의 눈야구가 만든 승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대호는 경기 후 "주자 1루 상황에서 잘 치고 못치는 것보다 홈런 아니면 삼진이라는 생각으로 세게 휘두르려고 했다. 투 스트라이크 상황에서 어떻게 해서든 안타만 치자고 생각했는데 코스가 좋아 끝내기 안타로 연결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는 "오늘 3루수로 출장했는데 사실 내가 3루수로 나가는 게 좋은 건 아니다"면서 "팀이 어려운 상황에서 감독님께서 어려운 선택을 하셨다. 나 역시 몸으로라도 타구를 막자는 생각으로 수비했다"고 덧붙였다.

조원우 감독은 경기 후 "어려운 경기를 끝까지 이어갈 수 있었던 건 선수들의 집중력 덕분이다. 경기 후반 박빙 상황에서 투수진이 잘 해줬고 이대호의 끝내기 안타로 승리를 가져올 수 있었다"며 "힘든 경기를 가져온 만큼 분위기를 반전해 내일 경기부터 다시 흐름을 가져올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 축구
  • 농구
  • 기타
우크라이나는 한국 이겨봤다? 이번 승부는 다르다
우크라이나는 한국 이겨봤다? 이번 승부는 다르다
2019 FIFA 폴란드 U-20 월드컵 파이널 무대에서 충돌할 한국과 우크라이나 선수들은 구면이다. 이전 만남에서 씁쓸하게 패했던 아쉬움을, 트로피가 걸린 이번 싸움에서는 반드시...
'손흥민 몸값에 화들짝' 中 언론 "우레이보다 1100억 많네!"
'손흥민 몸값에 화들짝' 中 언론
손흥민 몸값 9720만 유로(약 1300억), 우레이 몸값 1500만 유로(약 200억 원).중국 언론이 세계적인 몸값을 기록한 한국 축구대표팀의 공격수 손흥민(27·토트넘)을 향...
윤덕여 감독 "한국 여자축구 여기서 끝나지않아...노르웨이전, 끝까지 최선"
윤덕여 감독
"여기서 한국 여자축구가 끝나는 것이 아니다. 좋은 마무리를 통해 희망의 끈을 가지고 가야 한다."윤덕여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이 프랑스여자월드컵 노르웨이와의 최종전을 앞두고 유종의...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가 글래머 몸매를 뽐냈다.최소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영복을 입은 최소미의 모습이 담겼다.글래머 몸매가 시선을 사로...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대한민국 모델 중 최고의 관능미를 자랑하는 윤체리가 최근 자신의 SNS에 화이트 시스루 란제리를 입고 절정의 섹시함을 뽐냈다. 윤체리는 사진 속에서 화이트 란제리를 입고 35-24...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가 볼륨을 드러낸 비키니 셀카를 공개했다.김한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찍은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 김한나는 핑크빛의 수영복에 살짝 드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