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유격수 왕국 한화, 상상이나 했던 일인가
출처:스포츠동아|2018-06-12
인쇄



유격수 왕국. 요즘 한화를 설명하는 말이다. 대체불가 자원으로 여겼던 주전 유격수 하주석(24)에게 경쟁자 강경학(26)이 등장한 덕분이다. 강경학은 64일간 2군에 머물다 3일 1군 재등록 후 7경기에서 15타수 10안타(타율 0.667), 2홈런, 5타점의 맹타를 휘둘렀고 안정된 수비까지 뽐내며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최근 3경기에선 모두 강경학이 2번타자 유격수로 선발출장했을 정도다.
유격수는 넓은 수비범위와 강한 어깨, 안정감까지 겸비해야 하는 포지션의 특성상 한 번 자리를 잡으면 입지가 쉽게 흔들리지 않는다. 그 유격수가 불과 몇 년 전만 해도 한화의 대표 취약 포지션이었다. 2006~2009시즌, 2010~2013시즌 한화 주전 유격수로 활약한 김민재(현 롯데 코치)와 이대수(현 SK)는 각각 프리에이전트(FA), 트레이드를 통해 영입한 인물이다. 한화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한 선수가 주축 유격수로 뛰고 있다는 자체만으로 의미가 큰 이유다.

하주석은 최근 10경기 타율 0.208(24타수 5안타)의 타격 부진에 허덕이고 있다. 그러나 한화 한용덕 감독은 이를 전혀 문제 삼지 않았다. “하주석은 수비 하나만으로도 팀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는 말로 힘을 실어줬다. 강경학이 선발출장한 최근 3경기에서도 하주석을 대수비로 내보내며 믿음을 놓지 않았다. 두 유격수가 건강한 경쟁을 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 돕고 있다는 증거다.

지금 한화에는 이들 두 명 외에도 언제든 유격수로 나설 수 있는 자원이 여럿 있다. 신인 정은원(18)을 비롯해 2군에서 재충전 중인 정경운(25)과 이도윤(23) 등의 젊은 피에 최윤석(31), 오선진(29) 등 중고참 선수들도 대기 중이다. 이는 한화의 수비력 강화와도 궤를 같이한다. 올 시즌 한화 유격수 포지션에서 나온 실책은 558이닝 동안 7개뿐이다.

  • 축구
  • 농구
  • 기타
[K리그2 33R] ‘비아나 결승골’ 수원FC, 광주 원정서 2-0 승… 2연승
[K리그2 33R] ‘비아나 결승골’ 수원FC, 광주 원정서 2-0 승… 2연승
수원FC가 비아나의 결승골로 2연승을 이어갔다.수원FC는 21일 오후 3시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광주FC와의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3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2-0으로...
[K리그2 리뷰] '최호주 멀티골' 안산, 홈에서 부천 3-1 제압
[K리그2 리뷰] '최호주 멀티골' 안산, 홈에서 부천 3-1 제압
안산이 홈에서 깔끔한 승리를 거두었다.안산은 21일 오후 3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K리그2 2018' 33라운드 부천과의 경기에서 3-1로 크게 이겼다.홈팀...
영, "프랑스 대표팀, 왜 마르시알 소집 안 해?"
영,
애슐리 영(33,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소속팀 동료 앙토니 마르시알(23)이 프랑스 A대표팀의 부름을 받지 못하고 있는 것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다.영국 ‘데일리 스타’의 21일(...
"시원한 이목구비"..보라, 섹시+청순 다 된다...일상 속 청순美
그룹 씨스타 출신 보라가 청순한 매력을 뽐냈다.21일 가수 보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 카풀생겼넹~"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보라는 운동복 차림...
서동주, 풍만한 몸매 탓 스티커까지 “조신하게 가렸어요”
서동주, 풍만한 몸매 탓 스티커까지 “조신하게 가렸어요”[SNS★컷]
서동주의 아름다운 셀카가 공개됐다.방송인 서정희의 딸이자 변호사인 서동주는 10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해하지 마. 나 열창 중이야. 음치 몸치 박치"라는 글과 함께 사진...
설현, 강렬 레드 드레스 자태..섹시+시크+도도
설현, 강렬 레드 드레스 자태..섹시+시크+도도
설현이 화보 촬영 중 인증샷을 공개했다.AOA 설현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담은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속 설현은 화려한 빨간색 드레스를 입고 화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