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스폰서십 수입 1위는 페더러...우즈도 여전히 '강자'
출처:마니아리포트|2017-01-12
인쇄

상금, 연봉 등을 제외하고 스폰서십 수입만 비교했을 때 2016년 돈을 가장 많이 번 스포츠 스타는 누구일까.

영국의 야후스포츠 칼럼니스트 마크 러포드는 12일(한국시간) 테니스 스타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세계에서 가장 마케팅에 도움이 되는 선수‘라고 밝혔다.

페더러는 지난해 스폰서십으로 4920만 유로(약 537억6000만원)를 벌어들였다. 이 금액은 레알 마드리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 2620만 유로)와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 2300만 유로) 스폰서십 금액을 합한 것과 비슷한 수준이다. 페더러의 뒤를 잇는 전체 2위는 NBA 스타 르브론 제임스(미국)다. 이 매체는 제임스의 정확한 스폰서십 수입을 밝히지 않았는데, 제임스는 지난해 나이키와 종신 후원계약을 한 바 있다. 계약 조건이 공개되진 않았지만, 미국 언론은 1조원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골프 선수 중에는 필 미컬슨(미국)이 4100만 유로로 가장 많은 스폰서십 수익을 얻었다. 골프 선수 2위는 타이거 우즈(미국, 3690만 유로)였다. 우즈가 2009년 스캔들로 홍역을 치렀고, 지난 14개월 동안 공백기였음을 감안하면 엄청난 액수다.

테니스의 세리나 윌리엄스와 마리아 샤라포바가 나란히 1640만 유로를 벌어들여 여자 선수 중에는 가장 많은 액수를 기록했다.

이 자료는 런던마케팅스쿨의 연구원들이 스폰서십 계약을 토대로 2016 전세계 운동선수들의 스포츠 마케팅 파워 리스트를 만든 것을 참고했다.

또한 이 연구자료에 따르면, 페더러가 스폰서십으로 가장 많은 돈을 버는 비결은 물론 뛰어난 경기력도 크게 작용했지만, 개인적인 품성과 인성 등도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특히 스포츠 의류 및 용품 시장에서는 압도적인 성적을 내거나 인기가 높은 스포츠 스타들이 어떤 업체의 후원을 받느냐에 따라 매출에 큰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선수 후원이 마케팅에서 매우 중요한 부분이라고 덧붙였다. 타이거 우즈가 사생활 문제에 성적 저하, 부상 등 악재를 겪으면서도 여전히 스폰서십 분야에서 ‘강자‘인 이유도 이런 점으로 설명이 가능하다.

  • 축구
  • 야구
  • 농구
테베스 "아직 중국 축구 적응 못 해..유럽과 50년 차"
테베스
중국 프로축구 슈퍼리그(1부리그) 상하이 선화에서 뛰고 있는 아르헨티나 출신 축구스타 카를로스 테베스(33)가 중국 축구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아르헨티나 매체 라 나시온은 ...
西 언론의 극찬, "이승우는 한국의 훌륭한 리더"
西 언론의 극찬,
‘에이스’ 이승우(19, FC 바르셀로나 후베닐 A)를 향한 칭찬이 끊이질 않는다.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U-20 대표팀은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
손흥민, 올시즌 EPL 공격수 9위..아자르 1위
손흥민, 올시즌 EPL 공격수 9위..아자르 1위
손흥민(24, 토트넘 홋스퍼)이 영국 언론이 선정한 2016/2017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공격수 9위에 랭크됐다.영국 일간지 ‘텔레그래프’는 26일(한국시간) 올시즌 EPL에...
"20대 아냐?"…진재영, 입 떡 벌어지는 수영복 몸매
배우 진재영이 나이가 무색한 명품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진재영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멕시코 칸쿤의 한 리조트에서 찍은 수영복 사진들을 올렸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다양한 수영...
클라라, 적나라한 비키니 뒷태…‘엉덩이 라인 대박’
클라라, 적나라한 비키니 뒷태…‘엉덩이 라인 대박’
배우 클라라가 파격적인 노출을 감행했다.클라라 소속사 측은 23일 미국 LA에서 촬영한 화보를 공개했다.사진 속 클라라는 강렬한 레드&블랙 비키니를 입고 운동으로 다져진 탄탄한 몸...
'호날두 New ♥' 조지나 로드리게스, 그는 누구?
'호날두 New ♥' 조지나 로드리게스, 그는 누구?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레알 마드리드)가 당당하게 새로운 연인 조지나 로드리게스와 찍은 사진을 공개한 가운데 조지나 로드리게스에 대한 관심이 높다.호날두는 26...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