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日 언론 “오승환 WBC 합류에 한국 비판 여론 상승”
출처:스포츠동아|2017-01-12
인쇄

일본 언론도 오승환(35,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출전을 눈여겨 봤다.

앞서 WBC 대표팀 김인식 감독은 지난 11일 서울 리베라호텔에서 열린 WBC 대표팀 예비소집에서 코칭스태프와 오랜 이야기 끝에 오승환을 뽑겠다는 결정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팔꿈치 부상을 안고 있는 김광현(29, SK와이번스)을 대신한 합류다.

당초 오승환은 해외도박혐의로 기소돼 한국 대표팀 일원으로서의 출전이 어려웠다. 지난해 1월 법원으로부터 단순도박 혐의로 벌금 1천만원과 KBO리그 복귀시 시즌 50% 출전정지 징계를 받았기 때문이다. 물론 리그가 아니기 때문에 대표팀 출전에 관해 직접적인 연관은 없지만 오승환을 향한 한국 여론의 차가운 시선은 피할 수 없었다.

오승환의 출전 여부를 두고 국내 여론의 찬반 논쟁이 팽팽했지만 결국 김인식호는 오승환을 안고 가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국내 팬들은 한국 야구를 강하게 비판하는 반응을 보였다.

일본 언론 ‘스포니치 아넥스‘는 이를 놓치지 않고 "오승환의 합류에 한국 여론은 비판적인 목소리를 내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김인식 감독의 입장을 덧붙이며 오승환 합류 이유에 대해 간략히 설명했다.

한편 오승환은 지난 2013년부터 2015년까지 한신 타이거즈(일본)의 마무리투수로 활약하며 일본 언론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 축구
  • 농구
  • 기타
선수 팔아서 메시 연봉 주려는 바르셀로나?
선수 팔아서 메시 연봉 주려는 바르셀로나?
FC 바르셀로나가 미드필더 아르다 투란(29)을 중국 슈퍼리그 광저우 에버그란데에 보낼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그런데 그 이유가 팀의 기둥 리오넬 메시(30)의 재계약 때문이라...
하대성 FC서울 복귀, 다카하기와 트레이드
하대성 FC서울 복귀, 다카하기와 트레이드
석별의 눈물을 흘리고 떠난 하대성(32)이 FC서울에 복귀한다.서울은 19일 하대성의 컴백을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3년이다. 그는 2014년 1월 서울을 떠나 베이징 궈안(베이징)...
엔리케 감독 "국왕컵 8강까지 온 것은 대단한 도전"
엔리케 감독
"코파 델 레이 8강까지 온 것은 대단한 도전이다."루이스 엔리케 FC바르셀로나 감독의 말이다.FC바르셀로나는 20일(이하 한국시각) 스페인 기푸스코아주 산세바스티안의 아노에타 스...
'다이아' 정채연, 매트 립 메이크업 완벽 소화 '우아+고혹'
'다이아' 정채연, 매트 립 메이크업 완벽 소화 '우아+고혹'
걸그룹 다이아 멤버 정채연이 우아하고 고혹적인 메이크업 룩을 선보였다.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은 2월호를 통해 정채연의 여성스러운 매력을 담은 화보를 19일 공개했다.매트한 립 포...
비♥김태희,가톨릭 혼인법으로 가회동성당 결혼..자녀 계획은?
비♥김태희,가톨릭 혼인법으로 가회동성당 결혼..자녀 계획은?
배우 김태희와 배우 겸 가수 비가 결혼식을 올린 가운데, 가톨릭 혼인 절차에 대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미사로 진행된 결혼식에...
'욕설논란' 서인영 측 묵묵부답..JTBC "확인중"
'욕설논란' 서인영 측 묵묵부답..JTBC
가수 서인영이 JTBC '최고의 사랑-님과 함께2' 촬영 중 제작진에게 욕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최근 JTBC '님과 함께2'에 가상부부로 출연 중인 서인영과 크라운제이가 하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