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영, 손베리크리크서 54홀 최저타 기록
출처:헤럴드경제|2018-07-08
인쇄

 

김세영(25)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손베리크리크LPGA클래식(총상금 200만 달러) 무빙데이에서 54홀 역대 최저타 타이 기록을 작성했다.

김세영은 8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오네이다의 손베리크리크(파72 6624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이글 하나에 버디 6개를 합쳐 8언더파 64타를 쳐서 중간합계 24언더파 192타를 쳤다. 원조 골프여제 안니카 소렌스탐이 지난 2003년 토토재팬클래식에서 기록한 LPGA투어의 54홀 최저타 타수 기록과 동타다.

3번 홀에서 이글을 잡은 김세영은 9번 홀부터 다시 버디 행진을 이어갔다. 11번 홀 버디에 이어 13번홀부터 4홀 연속 버디를 잡았다. 3일간의 경기에서 후반 라운드가 탁월했다. 후반만 15타를 줄였다. 버디가 17개나 쏟아졌고 파는 8개, 더블보기가 한 개였다.

이날 역시 드라이버 샷 평균 비거리는 279.5야드로 측정됐다. 14개의 페어웨이 중에 11개가 적중됐다. 그린 적중률에서도 18개 그린에 16개가 정규 타수만에 올라갈 정도로 좋았다. 퍼트수는 29개였다.

양희영(29)이 5언더파 67타를 쳐서 2위(16언더파 200타)로 올라섰고, 리디아 고(뉴질랜드)가 6언더파 66타를 쳐서 안나 노르퀴스트(스웨덴), 엠마 탤리(미국)와 공동 3위(15언더파 201타)에 올랐다.

김세영과 함께 라운드한 유리우(중국)는 2언더파 70타를 쳐서 캐서린 커크(호주), 카롤타 시간다(스웨덴) 등과 공동 6위(14언더파 202타)에 자리했다.

전인지(24)는 2타를 줄여 최운정(28), 허미정(29), 세계골프랭킹 3위 아리야 쭈타누깐(태국) 등과 공동 11위(13언더파 203타)에 랭크됐고, 고진영(23)은 3타를 줄여 모 마틴(미국), 하타오카 나사(일본) 등과 공동 20위(12언더파 204타)에 올랐다.

  • 축구
  • 야구
  • 농구
벤제마, AC밀란행? 기자에게 “새 직업 찾아보길”
벤제마, AC밀란행? 기자에게 “새 직업 찾아보길”
카림 벤제마(레알 마드리드)가 AC밀란 이적설을 강하게 부정했다.벤제마의 밀란 이적설이 제기됐다. 이탈리아 일간지 ‘디 마르지오’는 21일(한국시간) “밀란이 벤제마 측과 회담을 ...
이적설 일축한 네이마르 "난 PSG와 100% 함께한다"
이적설 일축한 네이마르
“난 PSG와 100% 함께한다.”올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 이적설이 나돌았던 브라질 출신 공격수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자신의 루머에 대해 입을 열었다. ...
'로자룡' 로페즈 '선봉' 전북, 상주전 '방심'은 없다
'로자룡' 로페즈 '선봉' 전북, 상주전 '방심'은 없다
조기 우승을 위해 방심은 없다. 그 중심에는 로페즈가 있다.전북 현대는 22일 상주 종합운동장에서 K리그 1 2018 19라운드 상주 상무와 맞대결을 펼친다. 14승 2무 2패 승...
제시, '폭염' 무더위 날리는 치명적 패션으로 무대 위 올라 공연
제시, '폭염' 무더위 날리는 치명적 패션으로 무대 위 올라 공연
힙합 가수 제시의 치명적인 패션이 눈길을 끈다.제시는 지난 20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특설무대에서 '워터밤 2018' 콘서트를 열었다.이날 제시는 특별한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그...
진격의 이엘리야, 악역 벗고 날개 달았다
[HI★인터뷰] 진격의 이엘리야, 악역 벗고 날개 달았다
약 3년 만이다. 2013년 데뷔 이후 절반 이상의 시간동안 줄곧 악역을 도맡아왔던 이엘리야는 최근 종영한 ‘미스 함무라비’를 통해 실로 오랜만에 새로운 캐릭터를 입고 날아올랐다....
제니-손나은-화사, 7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 TOP3
[DA:차트] 제니-손나은-화사, 7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 TOP3
블랙핑크 제니가 7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했다.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18년 6월 20일부터 2018년 7월 21일까지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