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장현수 "올해 일본축구 소속팀 우승-월드컵 출전 목표"
출처:연합뉴스|2018-01-14
인쇄

"재계약 아닌 계약 갱신…최대한 많은 경기 뛰고 싶어"

 

 

지난해 한국 축구선수 가운데 누구보다 알찬 활약을 했던 수비수 장현수(27·FC도쿄)가 올해 소속팀의 우승과 월드컵 출전이라는 두 마리 토끼 사냥에 나선다.

장현수는 14일 연합뉴스와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인터뷰에서 올해 소망으로 소속팀의 우승을 첫손에 꼽았다.

지난해 7월 중국 슈퍼리그 광저우 푸리에서 FC도쿄로 이적하며 3년 6개월 만에 친정팀에 복귀한 장현수는 "올 시즌에는 최대한 많은 경기를 뛰어 소속팀에서 중요한 선수가 되고 싶다"면서 "특히 정규리그이든 컵대회이든 꼭 우승을 한번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장현수는 작년 후반기 11경기에 나서 2골을 기록했다.

그러나 소속팀 FC도쿄는 J1리그에서 10승 10무 14패(승점 40)로 전체 18개 구단 중 13위에 그쳤다.

그는 최근 국내 언론에 자신의 ‘재계약‘이 보도된 것과 관련해 "작년에 2년 6개월을 계약했기 때문에 재계약은 아니고 계약 갱신"이라면서 "일본은 매년 계약을 해서 그렇게 해석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는 2018 러시아월드컵 출전에 도전하겠다는 의지도 전했다.

장현수는 작년 12월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에서 한국 대표팀 주장을 맡아 우승을 이끄는 등 A매치 13경기에 모두 출전해 전체 선수 중 1위를 차지했다. 13경기 중 12경기를 풀타임으로 뛰어 출전 시간이 총 1천 123분에 달했다.

 

 

A매치 45경기에 출장한 그는 월드컵 본선은 러시아월드컵이 첫 도전이다.

그는 "월드컵은 정말 어려운 대회이고 축구선수라면 누구나 꿈꾸는 무대"라면서 "소속팀과 대표팀에서 꾸준하게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경기력을 최대한 끌어올려 경쟁에서 밀리지 않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그는 이어 "월드컵이라는 무대에서 꼭 한번 뛰고 싶다는 그런 간절함을 가지고 있으면서 저만의 장점을 살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다르빗슈, 최소 5년 계약 제의 받았다
인디애나, 샬럿과 캠바 워커 트레이트 논의
'이상 한파'가 몰아치고 있는 MLB 이적시장에서 다르빗슈 유(31)는 그나마 온기를 느끼고 있는 모습이다.'ESPN' 칼럼니스트 제리 크라스닉은 23일(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
'도미니카 출국' 강정호의 마지막 시도, 성공할 수 있을까
'5위' KGC가 보여주는 디펜딩 챔피언의 품격
강정호(31)의 마지막 시도는 성공할 수 있을까.강정호는 미국취업비자 발급을 위해 도미니카 공화국으로 출국한 상태다. 강정호는 도미니카 미국대사관을 통해 다시 한 번 미국취업비자 ...
윤석민 합류와 김진우 김주형 탈락이 보여준 KIA의 방향성
라틀리프, 귀화 심사 면접 통과… 한국 국적 취득 확정
KIA 타이거즈의 2018 1군 전지훈련 명단에 김진우와 김주형은 없었다.KIA는 22일 일본 오키나와에서 진행될 1군 전지훈련을 떠날 40명의 선수단 명단을 발표했다. 예년과는 ...
달샤벳 수빈, ‘흠 잡을 데 없는’ 보디라인… 시선 집중
달샤벳 수빈, ‘흠 잡을 데 없는’ 보디라인… 시선 집중
달샤벳 수빈이 수영복 몸매를 과시했다.수빈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수영복을 입고 촬영한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에는 수영장에서 여유를 즐기는 수빈의 모습이 담겨 있...
최설화, 휴양지서 ‘운동 삼매경’… 심쿵하는 보디라인
최설화, 휴양지서 ‘운동 삼매경’… 심쿵하는 보디라인
방송인 겸 피트니스 모델 최설화가 휴가 인증샷을 공개했다.최설화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발리에서 촬영한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에는 휴양지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즐...
레인보우 출신 지숙, 푸켓서 뽐낸 수영복 자태
레인보우 출신 지숙, 푸켓서 뽐낸 수영복 자태
그룹 레인보우 출신 지숙이 아름다운 수영복 자태를 과시했다.22일 지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틀 연속 물놀이. 스타일리스트 언니가 예쁜 수영복 많이 챙겨주셔서 더 신남"이라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