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오피셜] 안양, 베테랑 김태수 FA 영입... 플레잉코치 역할 기대
출처:스포탈코리아|2018-01-14
인쇄

 

FC안양이 ‘K리그 베테랑’ 김태수를 FA로 영입했다.

2004년 전남 드래곤즈에서 프로에 데뷔한 김태수는 성실하고 꾸준한 모습으로 14년간 포항 스틸러스, 인천 유나이티드, 서울 이랜드 등을 거치며 K리그 통산 총 313경기를 소화한 베테랑 중 베테랑이다.

김태수는 전남에서 FA컵 2회, 포항에서 FA컵 2회와 리그 1회 및 AFC(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1회 우승을 각각 경험하며 성공적으로 선수 경력을 쌓았다. 부상 등으로 잠시 주춤했던 2012년을 제외하고는 매 시즌 20경기 넘게 출전했다.

김태수는 “선수로서의 끝자락과 지도자로서의 시작점에 서 있다. 만감이 교차하는 기분이다. 선수 생활의 마지막을 안양에서 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고정운 감독님께 감사드린다”며 “프로 선수로서 여러 대회에서 우승했던 경험들은 내게 매우 각별하다. 그 경험들을 바탕으로 선수들에게 많은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안양에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안양 고정운 감독은 “김태수가 인성은 물론 커뮤니케이션 능력이 매우 훌륭한 것으로 축구계에 정평이 났다. 경기장 안에서 선수들과, 경기장 밖에서 코칭스태프와 가교 역할을 충분히 해낼 것으로 기대 중이다. 플레잉 코치로서의 역할을 기대 중”이라고 밝혔다.

  • 야구
  • 농구
  • 기타
43살 우에하라, 왼무릎 수술...현역 연장 주목
'레너드 없어도' 토론토, 라우리 앞세워 개막 3연승 행진
일본프로야구 우에하라 고지(43)가 무릎 수술을 받는다. 선수생활을 연장여부도 관심을 모은다.우에하라는 지난 20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이번 오프시즌에 왼쪽 무릎 수술을 받는다...
[생생인터뷰] 카운셀 감독이 기억하는 2001년 WS우승의 추억
마이크 댄토니
큰 경기를 앞둔 크랙 카운셀 감독이 2001년 김병현과 함께 뛰던 시절 우승을 추억했다.LA 다저스는 21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러파크에서 홈팀 밀워키 브루어스를 상대로 ...
“실수해도 괜찮아” 가을야구서 무럭무럭 자라는 아기독수리 정은원
발등 통증 호소한 머피 할로웨이, 20일 LG전 결장
“정은원은 이런 큰 경기를 통해 더 많이 성장할 것 같아서 먼저 내보내기로 했다.”한화 이글스 한용덕 감독은 지난 19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넥센 히어로즈와의 201...
"시원한 이목구비"..보라, 섹시+청순 다 된다...일상 속 청순美
그룹 씨스타 출신 보라가 청순한 매력을 뽐냈다.21일 가수 보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 카풀생겼넹~"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보라는 운동복 차림...
서동주, 풍만한 몸매 탓 스티커까지 “조신하게 가렸어요”
서동주, 풍만한 몸매 탓 스티커까지 “조신하게 가렸어요”[SNS★컷]
서동주의 아름다운 셀카가 공개됐다.방송인 서정희의 딸이자 변호사인 서동주는 10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해하지 마. 나 열창 중이야. 음치 몸치 박치"라는 글과 함께 사진...
설현, 강렬 레드 드레스 자태..섹시+시크+도도
설현, 강렬 레드 드레스 자태..섹시+시크+도도
설현이 화보 촬영 중 인증샷을 공개했다.AOA 설현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담은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속 설현은 화려한 빨간색 드레스를 입고 화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