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팔꿈치 수술 브라이스 하퍼, 이르면 내년 5월 복귀
출처:뉴시스|2022-11-24
인쇄


필라델피아 필리스의 강타자 브라이스 하퍼(30)가 팔꿈치 수술을 받았다.

필라델피아 구단은 24일(한국시간) "하퍼가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에서 팔꿈치 내측 인대접합 수술을 받았다"고 전했다.

하퍼는 지난 5월 팔꿈치 인대 손상이 발견됐다. 수비가 어려워 지명타자로 경기에 나섰지만, 6월에 엄지 골절 부상까지 당해 약 2개월간 결장했다.

하퍼는 올 시즌 99경기에 출전해 타율 0.286에 18홈런 65타점을 기록했다.

포스트시즌에서는 이름값을 톡톡히 했다. 가을에 무려 6개의 홈런을 터뜨려 필라델피아를 월드시리즈 진출로 이끌었다.

미국 언론들은 "하퍼의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났다. 이르면 내년 5월께 복귀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 축구
  • 농구
  • 기타
‘예술’ 프랑스 vs ‘종가’ 잉글랜드 단두대 매치…피파온라인4 “프랑스 승리 69%”[월드컵]
‘예술’ 프랑스 vs ‘종가’ 잉글랜드 단두대 매치…피파온라인4 “프랑스 승리 69%”[월드컵]
‘2022 피파 카타르 월드컵’이 치열한 외나무다리 토너먼트에 돌입한 가운데 8강전 최고의 빅 매치로 꼽히는 예술 축구의 프랑스와 축구 종가 잉글랜드가 오는 11일(한국시간) 오전...
[카타르 NOW] '라스트 댄스' 메시, '세계 최고 수비수' 판 다이크 만난다
[카타르 NOW] '라스트 댄스' 메시, '세계 최고 수비수' 판 다이크 만난다
최고의 창과 방패가 만납니다.네덜란드와 아르헨티나는 10일(한국시간) 2022 카타르 월드컵 8강전을 치릅니다.최고의 공격수 리오넬 메시와 최고의 수비수 버질 판 다이크의 만남으로...
이강인, 불과 25세… 2026 월드컵, 한국 전망은?
이강인, 불과 25세… 2026 월드컵, 한국 전망은?
한국 축구대표팀이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에서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여기에 조규성과 이강인 등 처음으로 월드컵 본선에 출전한 선수들이 주목받았다. 이에 대표...
아이유, ‘절친’ 티아라 지연 결혼식 축가 부르기로
아이유, ‘절친’ 티아라 지연 결혼식 축가 부르기로
가수 아이유(29·본명 이지은)가 동갑내기 절친인 티아라 지연(본명 박지연)의 결혼식 축가를 부른다.9일 뉴스1은 오는 10일 있을 지연과 황재균(35·야구선수)의 결혼식에서 아이...
지니, 과거 발언 수면 위로 “7년 동안 포기한 것 많았다”
‘엔믹스 탈퇴’ 지니, 과거 발언 수면 위로 “7년 동안 포기한 것 많았다”
그룹 NMIXX(엔믹스)를 탈퇴한 지니가 과거 팬들에게 한 얘기가 재조명됐다.NMIXX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9일 오전 팬카페에 “NMIXX 멤버로 함께해 온 지니가 개인 ...
장윤주 표 나이로비, 더 깊어졌다…오늘(9일) '종이의 집' 파트2 공개
장윤주 표 나이로비, 더 깊어졌다…오늘(9일) '종이의 집' 파트2 공개
톱모델이자 배우 장윤주가 오늘(9일)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 파트2를 공개, 다시 한번 나이로비 역할로 전 세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은 통일을 앞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