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월드컵] 우승 꿈꾸는 벨기에, 캐나다에 1-0 진땀승
출처:헤럴드경제|2022-11-24
인쇄



8강-4강에 이어 이번 대회 우승에 도전하는 벨기에가 한 수 아래로 평가된 캐나다를 어겹게 꺾었다.

벨기에는 24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에서 전반에 나온 바추아이의 득점을 지켜내 캐나다에 1-0으로 이겼다.

데브라이너, 아자르 등 황금세대의 등장 이후 2014 브라질 대회 8강, 2018 러시아 대회 4강에 올랐던 벨기에는 사상 첫 우승을 향항 첫 관문을 잘 통과했다.

벨기에는 월드컵 조별리그 무패 행진을 무려 13경기(8승 5무)째 이어갔다.

36년만에 본선문대를 밟은 캐나다는 강팀을 만나 잘 싸웠지만 첫 승은 무산됐다. 전반 8분 귀중한 페널티킥을 얻고도 알폰소 데이비스가 찬 킥이 상대 GK 쿠르투아의 선방에 막힌 것이 아쉬웠다. 캐나다는 86년 멕시코대회에서도 득점없이 3패로 탈락한 바 있어, 다음 경기에서 첫 득점과 첫 승점에 도전한다.

한편 캐나다의 애티바 허친슨은 만 39세285일의 나이로 출전해 대회 최고령 출전 선수 기록을 세웠다.

  • 야구
  • 농구
  • 기타
'550억' 포기하고 SD 대신 PHI 택한 터너, "돈이 전부 아냐"
‘리빙 레전드’ 커리, NBA 베스트 5로 누구 뽑았나?
필라델피아 필리스 유니폼을 입은 내야수 트레이 터너가 구단 선택 이유를 밝혔다.터너는 지난 6일(한국시간) 필라델피아와 11년 3억 달러(약 3950억 원)에 FA 계약을 맺었다....
샌디에이고, ‘올스타 유격수’ 보가츠 영입… 김하성, 내년엔 2루수?
부상 중인 데스먼드 베인, 3~4주 추가 결장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의 샌디에이고 파드리스가 올스타 유격수 잰더 보가츠(사진)를 영입해 전력을 보강했다. 포지션이 겹치는 김하성에겐 그리 반갑지 않은 소식이다.샌디에이고는 8일(...
류지혁도 버거운데 150km 투수 주고 데려온 거포까지...슈퍼루키 백업탈출 첩첩산중?
미네소타 사장 “고베어, 성장통 겪는 중이다”
슈퍼루키는 자리를 잡을수 있을까?김종국 감독은 2022 개막전 리드오프에 김도영을 기용했다. KT 김상수가 2009년 삼성에 입단하자마자 처음으로 고졸 개막전 리드오프로 나선 적이...
아이유, ‘절친’ 티아라 지연 결혼식 축가 부르기로
아이유, ‘절친’ 티아라 지연 결혼식 축가 부르기로
가수 아이유(29·본명 이지은)가 동갑내기 절친인 티아라 지연(본명 박지연)의 결혼식 축가를 부른다.9일 뉴스1은 오는 10일 있을 지연과 황재균(35·야구선수)의 결혼식에서 아이...
지니, 과거 발언 수면 위로 “7년 동안 포기한 것 많았다”
‘엔믹스 탈퇴’ 지니, 과거 발언 수면 위로 “7년 동안 포기한 것 많았다”
그룹 NMIXX(엔믹스)를 탈퇴한 지니가 과거 팬들에게 한 얘기가 재조명됐다.NMIXX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9일 오전 팬카페에 “NMIXX 멤버로 함께해 온 지니가 개인 ...
장윤주 표 나이로비, 더 깊어졌다…오늘(9일) '종이의 집' 파트2 공개
장윤주 표 나이로비, 더 깊어졌다…오늘(9일) '종이의 집' 파트2 공개
톱모델이자 배우 장윤주가 오늘(9일)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 파트2를 공개, 다시 한번 나이로비 역할로 전 세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은 통일을 앞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