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이강인, 무조건 떠나라... 문제는 감독이 아니라 발렌시아다
출처:스타뉴스|2021-05-04
인쇄




"이강인 관련 계획은 실패다."

발렌시아 CF가 하비 그라시아(51) 감독을 전격 경질했다. 성적 부진, 팀 내 불화 등 원인은 복합적이다. 이제 관심은 이강인(20)의 거취다. 상황이 묘하다. 그래도 팀을 떠나는 쪽이 더 나아 보인다. 이유가 있다.

그 동안 이강인이 뛰지 못한 원인으로 감독이 지목됐다. 마르셀리노 가르시아 토랄(56) 감독도, 그라시아 감독도 이강인을 잘 쓰지 않았다. 특히 그라시아 감독은 취임하면서 "젊은 선수들을 중용하겠다"고 했다. 그럼에도 이강인에게 많은 출전시간을 주지 않았다.

올 시즌 이강인은 라리가 21경기, 코파 델 레이 3경기 출전에 그치고 있다. 총 24경기에서 합계 출전시간이 1205분이다. 경기당 50.2분을 뛰고 있다. 후반 45분에 투입되어 1분을 뛴 경기도 있었다.

그라운드에서 번뜩이는 재능을 보이는 이강인이다. 자연히 현지에서 ‘왜 이강인을 쓰지 않는가‘ 하는 비판이 줄을 이었다. 그라시아 감독은 명쾌한 이유를 내놓지 않았다. "다른 선수들도 뛰어야 한다", "아직 시간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강인은 중요한 선수다"고도 했다. 앞뒤가 맞지 않았다.

경기가 고팠던 이강인은 이미 지난 시즌부터 이적을 추진했다. 실제로 임대로 떠날 뻔도 했다. 발렌시아가 막았다. 어쩔 수 없이 ‘강제 잔류‘. 시간이 흘러 다시 이적을 추진하고 있다. 울버햄튼(프리미어리그), 유벤투스(세리에A), 마르세유, 니스(이상 리그1) 등 이강인을 원하는 팀도 적지 않다.




이런 상황에서 그라시아 감독이 해고됐다. 이강인 입장에서는 자신을 쓰지 않던 감독이 나갔다. 새 감독에 대한 기대를 걸 수 있으니 팀에 남을 수도 있다. 그러나 원하는 클럽이 많은 지금 새 구단을 찾는 것이 낫다. 이강인을 뛰게 하지 않은 것이 단순히 감독 문제만이 아닐 수 있기 때문이다.

스페인 데포르테 발렌시아노는 지난 달 "발렌시아는 이강인을 신뢰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수페르 데포르테는 "발렌시아가 세운 이강인 관련 계획은 실패다. 축구 측면은 물론 아시아 시장 진출도 뜻대로 되지 않았다"고 적었다.

이강인을 출전시키지 않은 것이 감독의 판단이 아니라 발렌시아의 뜻이었다고 볼 수 있는 부분이다. 기대를 안고 키웠는데 예상했던 것보다 소득이 없다고 판단했을 수 있다.

구단의 방침이 그렇다면 어떤 감독이 와도 이강인의 처지는 똑같다. 차라리 나가는 것이 유리하다. 발렌시아의 ‘보석‘이라 했지만, 뛰지 못하면 의미가 없다. 자신의 가치는 스스로 찾아야 한다. 10대였던 이강인도 20세가 됐다. 이제 ‘아주 어린‘ 선수가 아니다.

발렌시아 입장에서도 이강인을 팔아 이적료를 챙기려면 올 여름 이적시장이 마지막이다. 2022년 6월이면 계약이 만료되고, 이강인은 내년 1월이면 ‘보스만 룰‘에 따라 새 팀을 자유롭게 찾을 수 있기 때문이다. 여러모로 이강인이 떠나야 할 때가 다가오고 있다.
  • 야구
  • 농구
  • 기타
신중한 탬파베이, 최지만의 100%를 기다린다
골든스테이트, 게리 페이튼 Ⅱ와 계약 예정
최지만(30·탬파베이 레이스)이 여전히 로스터 등록을 기다린다.탬파베이 타임스의 마크 톱킨 기자는 14일(한국시간) “최지만이 그라운드(홈구장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타격 훈련을 했...
밀워키 번스, 무볼넷 58탈삼진 신기록 작성
KCC 잔류 라건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의 우완 투수 코빈 번스(27)가 무볼넷 탈삼진 신기록을 세웠다.번스는 14일 오전(한국시간)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 패밀리필드에서 열린 ...
야구 코치들 경기장 못 들아가나? 도쿄올림픽 출입증 대란 예고
빅터 올라디포, 결국 수술대 오른다... 시즌 아웃
개막 70일 남기고도 '확실히 열린다'고 여전히 장담할 수 없는 도쿄하계올림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여러 우려를 낳고 있다.그중 하나가 선수촌·경기장을 ...
클라라, 브라톱 입고 볼륨감 과시 댄스
클라라, 브라톱 입고 볼륨감 과시 댄스
배우 클라라가 브라톱을 입고 메이크업을 받으며 댄스 실력을 뽐냈다.14일 클라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세 개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공개된 영상 속 클라라는 대기실에서 브라...
최연수, 엄지척 베이글 미모에 숨멎…살아 숨 쉬는 인형 자태
최현석 딸 최연수, 엄지척 베이글 미모에 숨멎…살아 숨 쉬는 인형 자태
셰프 최현석의 딸 최연수가 베이글 미모를 자랑했다.14일 최연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오늘 또 촬영하지롱"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최연수는...
수지, 망사 드레스로 '백상' 올킬…숨길 수 없는 볼륨감
수지, 망사 드레스로 '백상' 올킬…숨길 수 없는 볼륨감 [TEN★]
가수 겸 배우 수지가 ‘백상예술대상’에서 극강의 미모를 뽐냈다.수지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대기실에서 찍었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검은...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