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벌써 1년' AV 합류한 잉스-베일리의 눈물
출처:MHN스포츠|2022-08-05
인쇄

 

지난 시즌 막대한 투자로 반등을 노리던 아스톤빌라. 투자의 중심에는 쿠티뉴와 더불어 대니 잉스(사우스햄턴)-레온 베일리(레버쿠젠) 듀오가 있었다.

그러나 아스톤빌라는 리그 14위로 투자 대비 저조한 성적을 거뒀다. 특히 영입해 온 잉스-베일리 듀오는 아쉬운 활약을 보였다.

두 선수는 지난 2021년 8월 4일 아스톤빌라로 전격 합류했다.

사우스햄튼에서 2019-20시즌 38경기 22골 2도움을 올리는 등 전성기를 맞은 대니 잉스는 3000만 파운드(스카이스포츠)에, 레버쿠젠에서 자신의 한 시즌 공격포인트 신기록(40경기 15골 11도움)을 갈아치운 레온 베일리는 3000만 유로에 각각 유니폼을 갈아입었다.

그러나 두 사람의 활약은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공격포인트만 따져 봤을 때, 대니 잉스는 31경기 7골 6도움으로 직전 시즌에 비해 6골이 줄어들었으며, 레온 베일리는 부상 및 리그 적응 자체에 어려움을 겪으며 단 754분 출전(18경기 1골 2도움)에 그쳤다.

두 선수의 세부지표도 좋지 못했다.

대니 잉스는 전반적으로 공격보다는 수비수에 가까운 지표를 선보인 가운데, 특히 슛(2.28회, 상위 70%), PK제외 득점(0.28골, 상위 62%) , 슈팅 기회 창출(1.47회, 상위 95%)등 하위권 수준 선수로 탈바꿈했다.

반면 수비 분야에서는 경기 평균 압박(18.26분, 상위 19%), 태클(1.23회, 상위 12%), 슛 블럭(1.42회, 상위 3%) 등 모든 지표에서 리그 평균치(50%)를 상회했다.

 

 

그와 함께한 베일리의 활약은 ‘흔한 EPL 하위권 공격수‘ 자체였다.

그는 경기 평균 2.48회의 슈팅(리그 상위 32%)을 시도하나, 득점은 0.12회(상위 80%)로 사실상 큰 의미를 찾기 어려운 상황이다.

이와 더불어 직전 시즌 빛났던 패스 분야에서도 26.49회(상위 89%)시도, 정확도 66.5%(상위 89%)를 기록, 리그 최하위권 수치를 자랑하고 있다. 경기당 그에게 기대할 수 있는 도움(어시스트)는 0.07회, 상위 96%의 수치다. 패스는 최하위권 그 자체라는 말이다.

그의 장기인 드리블도 경기 평균 1.66회(상위 45%)를 기록, 분데스리가 10위 안에 꼬박꼬박 위치하던 과거는 옛 말이 됐다.

제라드 감독의 선택은 그들 대신 쿠티뉴였다. 그러나 수비 임무에서 자유로웠던 쿠티뉴는 19경기 5골 3도움으로 잉스-베일리와 크게 다르지 않은 활약 속에 감독의 기대를 철저하게 짓밟았다.

현지 매체 ‘버밍엄메일‘에 따르면, 제라드 감독은 레온 베일리에 "돈값 좀 해라"라는 뉘앙스의 직설적인 말로 그의 활약을 촉구했다.

그러나 최전방 공격수에게 수비수와도 같은 임무를 부여하는 등, 아스톤빌라가 투자한 6200만 유로(826억원)는 선수들의 개성을 단 하나도 살리지 못한 제라드 감독 손에서 낭비에 가까운 결과를 만들어낼 뿐이었다.

  • 야구
  • 농구
  • 기타
"수비는 안돼, 배트만 잡아" 4319억 MVP, 공수병행 로망 포기한다
뉴올리언스, 듀란트 트레이드에 관심 보이다
필라델피아 필리스 브라이스 하퍼가 복귀 후에도 외야수가 아닌 지명타자로 출전할 계획이다.필라델피아 롭 톰슨 감독대행은 10일(이하 한국시각) 마이애미 말린스전을 앞두고 현지 언론들...
'두산 출신' 플렉센, 연봉 대폭 상승 임박..최근 7G-4승 활약까지
보스턴, 듀랜트 위해 스마트 제안 않을 예정
지난 2020시즌 KBO 리그 두산 베어스에서 뛰며 국내 팬들에게 깊은 인상을 준 크리스 플렉센(시애틀 매리너스)이 연봉 인상을 눈앞에 뒀다.‘MLB 트레이드루머스’는 10일(한국...
3년 연속 '156km/h' 괴물투수가 한화 품으로? 꼴찌여도 행복합니다
'GSW 우승 멤버' 퀸 쿡, 새크라멘토와 계약
올 시즌 한화 이글스는 3년 연속 정규시즌 꼴찌가 눈앞이다. 99경기를 치른 10일까지 한화는 31승 2무 66패 승률 0.320으로 9위 삼성에 9경기 차로 크게 뒤져 있다. 이...
축구슈퍼스타 '네이마르의 연인' 제니 안드라데, 네이마르가 반할 만 했네....
축구슈퍼스타 '네이마르의 연인' 제니 안드라데, 네이마르가 반할 만 했네....
축구 슈퍼스타 네이마르의 연인으로 유명세를 탔던 UFC 옥타곤걸 제니 안드라데가 절정의 매력을 과시했다.안드라데는 최근 자신의 SNS에 한 속옷업체와 프로모션을 진행한 사진을 올리...
'돌싱글즈3' 전다빈, "많은 걸 배웠다" 하차 소감+파격 화보 공개
'돌싱글즈3' 전다빈,
'돌싱글즈3' 여성 출연자인 전다빈이 방송에서 하차하는 소감을 전했다.전다빈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예쁘게 봐주신 시청자 분들 너무너무 감사드립니다. 많은 걸 배우고 깨달은 ...
태연, 브라톱+망사스타킹으로 파격 '쇼걸' 변신...관능미 작렬
태연, 브라톱+망사스타킹으로 파격 '쇼걸' 변신...관능미 작렬
소녀시대 멤버 태연이 놀라운 육감 몸매를 과시했다.소녀시대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10일 리더 태연의 사진이 올라왔다.해당 사진에서 태연은 화려한 쇼걸처럼 블랙 의상을 입고 섹시...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