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생 강조’ 한국가스공사 김낙현, 니콜슨 덕분에 어시스트왕?
출처:점프볼|2021-09-11
인쇄



“저를 어시스트 왕을 만들어주겠다고 했다. 2대2 플레이를 해서 자기에게 패스를 주면 다 넣겠다더라.”

김낙현은 지난 시즌 평균 14.2점 2.6리바운드 4.8어시스트 1.3스틸을 기록하며 주축 선수로 완전히 자리잡았다. 이번 시즌에는 새로 가세한 두경민과 함께 활약이 기대된다.

지난 9일 대구은행 제2본점 체육관에서 훈련을 마친 뒤 만난 김낙현은 “시행착오를 겪어야 한다. 국내선수도 바뀌었고, 새로운 외국선수들도 들어왔다. 맞춰가는 상황인데 환경적인 요인도 어려움이 있다”며 “감독님을 중심으로 코치님들, 회사 직원분들도 노력을 많이 해주시는데 그 와중에 선수들끼리 잘 뭉쳐서 준비 중이다”고 어떻게 2021~2022시즌을 준비하는지 들려줬다.

두경민과 김낙현의 공존에 관심이 많다. 한국가스공사의 한 해 농사를 결정하는 중요한 요인이다.

김낙현은 “두경민 형과 뛰는 것에서 시너지가 나려면 제가 희생하고, 하고 싶은 걸 자제해야 기존의 선수들, 경민이 형과 함께 잘 할 수 있다”며 “제가 작년에 하던 것처럼 하면 경민이 형도 죽고, 저도 죽을 거 같아서 저도 작년처럼 슛을 (많이) 쏘는 걸 자제한다. 수비에 좀 더 중점을 둔다”고 했다.

한국가스공사는 앤드류 니콜슨, 클리프 알렉산더와 함께 한다. 니콜슨은 LG와 연습경기에서 35점을 올리며 득점력을 과시했다.

김낙현은 “제가 2주간 자가격리하고 3일 운동 후 경기를 그렇게 뛰라고 하면 못 할 거 같다. 농구 이해도가 되게 높고, 잘 하고, 무엇보다 슛이 좋다”며 “저를 어시스트 왕을 만들어주겠다고 했다. 2대2 플레이를 해서 자기에게 패스를 주면 다 넣겠다더라. 오늘(9일)은 훈련할 때 슛이 하나도 안 들어가더라(웃음). 농담이고, 경기 때는 잘 넣는다”고 니콜슨의 득점력을 높이 샀다.

한국가스공사는 두경민의 가세로 지난 시즌 3점슛 성공 2~4위(김낙현 2.48개, 두경민 2.27개, 전현우 2.06개)가 함께 뛰는 팀이다. 여기에 니콜슨까지 더하면 최고의 3점슛 군단이 될 수 있다.

김낙현은 “오히려 모두 외곽에서 슛만 던질 거 같다. 그래서 조금씩 내려놓고 희생을 해야 좋아질 거라고 본다. 지난 시즌에는 전현우는 슈터, 저는 특기가 슛이라서 많아 넣었다. 지난 시즌처럼 던지면 그 정도는 넣겠지만, 경기를 질 거다”며 “올해는 제 개인 기록보다 팀 성적만 생각하고, 평균 5~6점을 해도 된다. 오직 팀 성적만 생각하고 있다. 패스와 수비에 중점을 둔다. 공격에는 자신감이 붙어서 언제든지 할 수 있다. 다른 쪽에서 희생을 하며 도움이 되고 싶다”고 다시 한 번 더 희생을 강조했다.



정효근이 무릎 부상을 당해 이번 시즌 뛸 수 없는 게 아쉽다. 그 자리를 잘 메워야만 한국가스공사는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다.

김낙현은 “정효근 형 자리에 뛸 선수는 민성주 형 밖에 없다. 이대헌 형이 역할을 많이 받을 거고, 그 부분에서 대헌이 형이 부담을 느끼겠지만, 잘 해줬으면 좋겠다”며 “성주 형도 대헌이 형이 힘들어할 때 나가서 쏠쏠한 활약을 해줬으면 좋겠다. 성주 형이 슛도 잘 넣고, 스크린도 잘 걸어주고, 저에게 어떻게 해줄까 물어본다. 기대되는 성주 형과 대헌이 형이다”고 했다.

한국가스공사는 11일 경상북도 상주에서 열리는 2021 MG 새마을금고 KBL 컵대회에서 상무와 첫 경기를 갖는다.

김낙현은 “이번 대회에서 안 되는 게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 실책도 많이 하고, 국내선수들끼리 안 맞는 게 나와야 그 이후 준비를 더 할 수 있다. 오히려 그게 더 마음이 편할 거 같다”며 “안 그래도 10개 구단 중 우리가 주목을 받고 있는데, 처음부터 잘 해서 우승해버리면 부담이 될 거다. 우승을 하고 싶지만, 마지막 정돈을 하고 편안하게, 안 다치고 마무리를 하고 싶다”고 바랐다.

  • 축구
  • 야구
  • 기타
수원 주장 김민우는 ‘자력 파이널A’만 바라본다
수원 주장 김민우는 ‘자력 파이널A’만 바라본다
프로축구 K리그1 수원삼성 주장이자 핵심 자원인 김민우(31)가 파이널A(상위스플릿)를 간절히 바랐다.김민우는 21일 스포츠월드와의 유선 통화에서 “팀 분위기가 좋다. 정규라운드 ...
'무리뉴 굴욕의 날' 에이브러햄은 6실점 참패 뒤 팬들과 충돌
'무리뉴 굴욕의 날' 에이브러햄은 6실점 참패 뒤 팬들과 충돌
주제 무리뉴 감독이 이끄는 AS로마의 공격수 타미 에이브러햄이 충격적인 결과에 실망한 팬들과 언쟁을 벌였다.22일 오전(한국시간) 노르웨이의 아스프미라 슈타디온에서 2021-202...
중동 매체의 경고, "울산 대신 포항? 알 힐랄, 얕보지 마!"
중동 매체의 경고,
중동 매체에서 2021 AFC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진출한 포항 스틸러스를 집중 조명했다. 이 매체는 알 힐랄이 울산 현대가 아닌 포항 스틸러스를 만난 것을 반가워해서는 안 된다며...
블랙핑크 리사, 깜짝 비키니 뒤태…걸그룹 몸매 끝판왕
블랙핑크 리사, 깜짝 비키니 뒤태…걸그룹 몸매 끝판왕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리사가 화사한 근황을 전했다.리사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근황을 담은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바다를 배경으로 비키니를 입은 채 늘씬한 ...
'비너스의 재림' 임효라, WBFF KOEA 2021에서는 비키니여신으로 등극할래요!
'비너스의 재림' 임효라, WBFF KOEA 2021에서는 비키니여신으로 등극할래요!
걸그룹 레이디티의 멤버인 임효라(26)가 한 화보 촬영에서 극강의 매력을 선사하고 있다. 임효라는 오는 11월 28일 경기도 고양시 종합전시관 킨텍스에서 열리는 ‘WBFF KORE...
'던♥' 현아, 허리둘레가 21인치? 줄자로 직접 인증 '깜짝'
'던♥' 현아, 허리둘레가 21인치? 줄자로 직접 인증 '깜짝'
가수 현아(본명 김현아·29)가 허리둘레를 공개했다.21일 현아는 별다른 멘트 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올라온 사진에는 줄자로 허리 사이즈를 재는 그의 모습이 담겼다.사진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