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코 출신 ROAD FC 로드걸 신해리, "반려견을 돌보느라 시간가는 줄 몰라요"
출처:스포츠서울 |2021-07-21
인쇄






미스코리아 출신 ROAD FC 로드걸 신해리(30)는 요즘 반려견을 돌보느라 정신이 없다.

원조 로드걸 임지우와 함께 케이지의 여신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는 신해리는 화려한 용모와 더불어 팬 친화적인 자세로 팬들의 커다란 사랑을 받고 있다. 170㎝의 늘씬한 키에 35-24-36의 라인을 자랑하는 신해리는 2013년 미스코리아 무대에서 매력을 뽐냈다. 이후 모델일과 함께 로드걸을 병행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상냥한 마음씨로 더욱 팬들의 사랑을 받는 신해리는 유기견 돌보미를 자처하며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 이제는 모델보다는 반려인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6년 전 파양 당한 강아지를 입양하면서 반려인의 길로 들어섰다. 신해리는 “6년 전에 우연히 반려견 카페에 들렀다 파양 당한 콜라를 보고 마음이 아팠다. 나만 빤히 쳐다봐서 곧장 데려왔다. 혼자 심심해할까 봐 몰티즈 종의 코카도 함께 입양했다”며 반려인으로 나서게 된 계기를 설명했다.

신해리의 사랑이 넘쳐서일까. 두 강아지는 신해리를 독차지하기 위해 싸움도 서슴지 않는다. 그는 “평소에는 둘이 잘 지내는데 나와 함께 있을 때는 자주 싸운다. 말릴 때조차 귀엽다”며 환하게 웃었다. 이제는 가족이 된 두 강아지 때문에 신해리의 라이프 스타일도 변했다. 아침에 눈을 뜨면 제일 먼저 확인하는 것이 날씨다. 산책하러 나갈 수 있는지, 집에서 운동시켜야 하는지 결정해야 하기 때문이다. 신해리는 “코카와 콜라를 보면 행복하지만 그렇지 못한 강아지들이 생각보다 많다. 유기견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찾는 것이 과제가 됐다”며 핸드폰의 유기견 관련 앱을 켰다.

  • 야구
  • 축구
  • 농구
韓 홈런 타자 부족?…우려 씻은 '보너스 3방'
고양 오리온, 세르비아 출신 미로슬라브 라둘리차 영입
김경문 한국 야구대표팀 감독이 일본으로 향하기 직전 한 말이다. 도쿄올림픽 엔트리에 홈런 타자가 부족하다는 평가에 대한 답변이었다. 올 시즌 20홈런으로 부문 공동 1위에 오른 포...
"39세 베테랑, 의지의 역투 금빛 스타트" 日언론 오승환 찬사
웨스트브룩, 레이커스로 트레이드...르브론과 한솥밥 먹는다
한국야구대표팀이 2020 도쿄올림픽 첫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며 힘차게 출발하자 일본언론들은 베테랑 오승환(39)의 호투를 주목하며 금메달을 향해 좋은 스타트를 했다고 평가했다.한국...
다저스, 샌디에이고에서 슈어저 스틸? 논의 '급진전'
우승 한번 더 도전? 크리스 폴의 피닉스 잔류 가능성
샌디에이고 파드레스로 가는 줄만 알았던 맥스 슈어저, 행선지가 바뀔 조짐이 보인다.'ESPN' 메이저리그 전문 기자 제프 파산은 30일(한국시간) LA다저스가 워싱턴 내셔널스와 트...
레이양, 비키니 수영복 자태…압도적 볼륨 몸매
레이양, 비키니 수영복 자태…압도적 볼륨 몸매
레이양이 비키니 수영복 자태를 선보였다.레이양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나"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영장에서 블랙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포즈를...
노출 심한 수영복으로 글래머 몸매 뽐낸 치어리더
노출 심한 수영복으로 글래머 몸매 뽐낸 치어리더
박선주는 지난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올렸다.사진 속 그녀는 망사 모노키니를 입고 있었고, 글래머 몸매를 과시하며 시선을 끌었다.
'원조 비키니여신' 강하빈,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의 대표모델로 발탁돼
'원조 비키니여신' 강하빈,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의 대표모델로 발탁돼
‘원조 비키니여신’ 강하빈이 한국을 대표하는 모터스포츠 대회인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의 대표모델로 선임됐다.강하빈은 “올해 스트림컴퍼니 뿐 아니라 CJ슈퍼레이스 본부모델로 활동하게...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