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김현수가 '절대 안 하던' 훈련, 이병규 코치가 '제발 한 번만' 부탁했더니
출처:스포티비뉴스|2021-02-23
인쇄






LG 김현수는 KBO리그 복귀 첫해인 2018년 타율 1위에 오르며 타격 기계의 명성을 재확인시켰다. 그런데 이듬해에는 고전했다. 3할 타율은 유지했지만 출루율은 2012년(0.359) 이후 가장 낮은 0.370에 그쳤다. 장타율 역시 2012년(0.382) 이후 최저인 0.437에 머물렀다.

2020년에는 다시 기계로 돌아왔다. 타율과 장타율 모두 상승했다. 홈런은 2019년 11개에서 2020년 22개로 두 배가 늘어났다. 김현수가 그동안 절대 하지 않았던 훈련이 뜻밖의 전환점이 됐다.

김현수는 22일 "작년은 개막이 늦어진 덕분에 좋아졌다. 개인적으로는 (개막 지연이) 큰 도움이 됐다. 박용택 해설위원, 이병규 코치님, 임훈 코치님의 도움을 많이 받았다. 그동안 부족하다고 생각했던 점이 있었는데, 티배팅 훈련을 하면서 스윙 궤적이 좋아지고 땅볼이 줄어들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중심 이동을 잘하면서 팔을 덜 움직이는 훈련을 집중적으로 했다"고 말했다. 티에 공을 올려놓고 치는, 김현수의 표현을 빌리면 ‘티 바‘라고 부른느 타격 훈련을 3월 귀국 후 5월 개막까지 두 달 동안 열심히 했다.

김현수는 "타격에서 중요한 점이 테이크백에서 파워포지션까지 가는 길이다. 그 길을 내가 만들어서 치는지, 아니면 자연스럽게 만들 수 있도록 치는지가 문제였는데 이제는 자연스럽게 된다. 덕분에 타이밍을 미리 잡게 됐다. 결과도 달라졌다"고 밝혔다.

그런데 이 ‘티 바‘ 타격 훈련은 그동안 김현수가 금기시했던 방법이다. 이병규 코치와 박용택 해설위원의 권유를 마지못해 들어줬는데 의외로 큰 효과를 봤다.

김현수는 "(박)용택이 형이 한번 해보라고 했다. 사실 이병규 코치님이 계속 얘기했는데 그동안 절대 안 쳤다. 3월에 한 번만 해봤으면 좋겠다고 하셔서 하게 됐다. 코치님이 보통은 내 의견을 지지해주시는데 그것만은 계속 권유하셨다. 그동안은 올려놓고 치면 상체가 더 움직인다고 생각했다. 지금은 요령이 기면서 중심이동이 잘 된다"고 말했다.
  • 축구
  • 농구
  • 기타
'후배 성폭행 의혹'에 기성용 측 "확인 결과 관련 無…법적 대응 불사할 것"
'후배 성폭행 의혹'에 기성용 측
축구선수 기성용(32·사진) 측이 후배 성폭행 의혹을 부인,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24일 기성용의 소속사 C2글로벌은 공식 입장을 통해 “오늘 보도된 ‘국가대표 A 선수 초등학교 ...
伊 매체 "유벤투스, 손흥민 영입 포기…1350억 부담스러워"
伊 매체
유벤투스가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 영입 계획을 철회했다.이탈리아 '투토유베'는 2월 24일(이하 한국 시간) '칼치오메르카토'를 인용해 "손흥민이 다음 시즌 유벤투스에 합류할...
K리그2 부산, 2021시즌 강민수·박종우 '공동 주장'으로 선임
K리그2 부산, 2021시즌 강민수·박종우 '공동 주장'으로 선임
프로축구 K리그2 부산 아이파크는 K리그 최초로 강민수(35)와 박종우(32)를 2021시즌 공동 주장으로 선임했다고 24일 밝혔다.2005년 전남 드래곤즈에서 K리그에 데뷔한 강...
‘공대여신’ 민한나, 볼륨감 넘치는 비키니 몸매
‘공대여신’ 민한나, 볼륨감 넘치는 비키니 몸매
‘공대여신’ 민한나가 아찔 포즈를 취했다.그는 18일 인스타그램에 “한나는 포샵으로 만든 몸매가 아닙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민한나는 군살 하나 없는 비키니 ...
오또맘, 시원한 수영복 입고 볼륨감 과시
오또맘, 시원한 수영복 입고 볼륨감 과시
87만 팔로워를 보유한 SNS 스타 오또맘(본명 오태화)이 시원한 수영복 몸매를 과시했다.오또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후 ~~~ 시원하다 사진만봐두 힐링이되네요 퍼렇네요 퍼래 ...
섹시 댄스로 남심 홀리는 김한나 치어리더
섹시 댄스로 남심 홀리는 김한나 치어리더
기아 타이거즈 치어리더 김한나의 매력은 무궁무진하다.김한나는 자신의 틱톡 계정에 영상 하나를 올렸다. 그녀는 가슴골이 드러날 정도로 푹 파인 티를 입으며 춤을 췄다.그녀의 미모와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