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토트넘, 베일 완전 영입 소극적.. 무서울 정도의 부상 때문" 西 언론
출처:스포탈코리아|2021-01-13
인쇄




토트넘 홋스퍼가 가레스 베일(31)을 완전 영입할 가능성은 희박하다.

베일이 토트넘으로 돌아와 행복 축구를 하고 있지만 예전만큼 폭발적이지 않은 데다 우려대로 부상을 달고 산다. 이대 로면 시즌 후 원소속팀인 레알 마드리드로 돌아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스포르트’는 13일 “레알이 직면한 어려움을 가장 잘 설명해주는 것은 베일이다. 레알이 2년 전부터 매각을 시도했다. 일부 클럽에서 가격과 연봉을 문의했으나 확실한 제안은 없었다”고 전했다.

베일은 레알 플랜에 없다. 보여준 게 없으니 위험 부담을 안고 살 팀이 전무하다. 고민 끝에 주급 절반을 부담하는 조건으로 토트넘과 합의를 이뤘다. 번뜩임이 있다고 하나 이제 그것도 옛말이다. 조금 탄력을 받을만하면 부상으로 날개가 꺾이니, 토트넘이야 시즌 후 작별하면 그만인데 레알은 아니다. 또 안고가야 한다.

매체는 “레알은 요구 조건을 낮추고 베일의 월급의 절반을 내고 있다. 문제는 더 이상 폭발적이면서 강렬했던 젊은 선수가 아니다. 31세에 무서울 만큼 부상 기록을 안고 있다. 때문에 토트넘은 완전 영입에 소극적이다. 다음 시즌 베일이 마지막 계약을 이행하기 위해 레알로 돌아오면 구단에서는 무려 3,000만 유로(401억 원)를 들여야 하는 부담이 따른다”고 우려했다.

해결책은 선수 매각이다. 매체는 “고액에 월급을 절약하기 위해 끝에 다다른 선수를 파는 방법이 있다. 예를 들어 곧 35세가 되는 세르히오 라모스는 29세 때와 같은 2,500만 유로에서 3,000만 유로(334억 원) 수준의 연봉과 2년 계약을 원한다. 이스코, 마르셀루, 다니 세바요스를 포함한 다수를 내보내면 부담을 중일 수 있다”면서, “레알은 이 선수들을 팔고 현금화 해 다른 자원들을 붙잡기 위해 노력 중이지만 코로나바이러스 여파로 재정적 어려움이 있다. 중소 클럽에서 특가 제품을 찾고 있는 비정상적인 상황이다. 성능이 떨어지는데 고액 연봉자를 받고 싶은 팀은 없다”고 지적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키움, 신임 감독 홍원기·단장 고형욱 선임
7경기 결장 어빙 복귀 브루클린 ‘빅3 완전체’
키움 히어로즈가 홍원기 신임 감독을 선임했다.키움은 21일 "홍원기 수석코치를 신임 감독으로 선임하고, 계약기간 2년, 계약금 2억원, 연봉 2억원 등 총액 6억원에 감독 계약을 ...
KBO 스프링캠프 앞두고 전원 코로나 검사…음성 확인 필수
연기 또 연기…NBA 코로나19로 16경기째 미뤄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지난 19일 오후 KBO 코로나19 대응 태스크포스(TF) 회의를 열고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안전한 스프링캠프 진행을 위한 ‘스프링캠프 코로나 19 대...
다저스, 터너와 계약 '최우선 목표'…시미언과 동시 영입 어려워
'신장 이상 발견' NBA 르버트
올겨울 LA 다저스의 최우선 목표는 저스틴 터너(37)와의 재계약이다.'MLB 네트워크'의 존 헤이먼은 1월 21일(이하 한국시간) SNS에 "현재 다저스는 최우선 목표로 우타자 ...
신지수, 극강 볼륨감 수영복 인증샷
신지수, 극강 볼륨감 수영복 인증샷
그룹 ‘타히티’의 전 멤버 신지수가 수영복 자태를 자랑했다.20일 현재 필라테스 강사로 활동 중인 신지수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쑤샘 백수탈출! 너무 벅차는 날이네요. 드디어 제가 ...
최소미, 입은 듯 안 입은 듯 아찔 하의실종
최소미, 입은 듯 안 입은 듯 아찔 하의실종
모델 최소미가 아찔 하의실종을 선보였다.그는 20일 인스타그램에 “추천해주고 싶은 니트”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최소미는 섹시한 하의실종 룩으로 시선을 끌었다.한편...
제스, 시스루 란제리 룩으로 관능미 발산! 속옷 사업가다운 생생 후기까지?
제스, 시스루 란제리 룩으로 관능미 발산! 속옷 사업가다운 생생 후기까지?
모델 겸 인플루언서 제스가 시스루 란제리 화보로 치명적인 관능미를 발산했다.제스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란제리 룩과 '가슴 휴가 브라' 관련 홍보 영상을 올려놨다. 해당 사진에...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