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타율 0.245' 타자의 파격 인상, 이유 있는 억대 연봉
출처:MK스포츠|2021-01-13
인쇄


‘타율 0.245’ 선수의 연봉이 6500만 원이 올랐다. 상당히 파격적일 수 있다. 그러나 ‘이유’가 있는 인상이었다.

키움 외야수 박준태(30)는 데뷔 처음으로 억대 연봉을 받는다. 1억1000만 원에 재계약을 맺었다.

박준태의 2020년 연봉은 4500만 원이었다. 인상률이 144.4%로 팀 내 1위였다. 그보다 인상 금액이 많은 선수는 이정후(1억6000만 원) 조상우(1억3000만 원) 김혜성(7000만 원) 등 3명밖에 없다.




지난해 1월 장영석과 1대1 트레이드를 통해 KIA에서 키움으로 이적한 박준태다. 그의 타율은 0.245에 그쳤다.

네 타석이 부족해 규정 타석을 채우지 못했으나 ‘잘 치는 타자’가 아니다. 규정 타석 조건을 충족한 53명의 타자 중에 박준태보다 타율이 낮은 선수는 kt 심우준(0.235)과 KIA 박찬호(0.223), 2명뿐이다.

삼진은 120개로 전체 7위였다. 거포 유형이 아니다. 박준태의 홈런은 5개였다. 딱히 두드러지지 않아 보여도 기여도가 높다. 구단이 산정한 고과 시스템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박준태는 주전 외야수였다. 주로 중견수로 나가며 총 128경기를 뛰었다. 수비력을 인정받았다는 의미다. 그는 KIA 시절 한 번도 주전으로 풀시즌을 뛴 적이 없었다.

억대 연봉의 배경은 ‘출루율’이다. 박준태는 출루율 0.389를 기록했다. 타율보다 1할5푼 가까이 높다. 김하성 이정후(이상 0.397) 서건창(0.390)에 이어 팀 내 출루율 4위다. 안타(85개)와 엇비슷한 4사구(84개)를 얻었다. 이에 그는 9번 다음으로 1번 타순에 배치됐다. 홈을 71번이나 터치했다. 2019년까지 통산 66득점이었다.

KIA 시절에 ‘저평가’를 받았다는 점도 고려했다. 박준태는 2018년에 85경기를 뛴 후 연봉 7000만 원을 받았으나 다시 연봉이 크게 깎였다. 출전 기회가 너무 적어 기량을 제대로 보여주지 못했다는 것. 박준태는 영웅군단 합류 후 재평가를 받았다.
  • 축구
  • 농구
  • 기타
정종선 전 감독, 성폭력·횡령 무죄... 청탁금지법은 벌금형
정종선 전 감독, 성폭력·횡령 무죄... 청탁금지법은 벌금형
정종선(55) 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 회장이 1심에서 성폭력과 횡령 혐의에 대해 무죄 판결을 받았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청탁금지법) 위반 혐의에는 벌금...
"호날두, 메시보다 사교성 더 좋아" 아르투르의 경험
메시와 호날두를 모두 경험한 아르투르가 두 선수를 비교했다.영국 스포츠바이블은 21일(한국시각) 현대 축구의 레전드인 리오넬 메시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모두 경험한 아르투르가 두...
광주FC, 포항서 측면 공격수 송승민 임대 영입
광주FC, 포항서 측면 공격수 송승민 임대 영입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광주FC는 21일 포항 스틸러스에서 측면 공격수 송승민(29)을 임대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임대 기간은 1년이다.올해로 K리그에서 8년 차를 맞는 송승...
신지수, 극강 볼륨감 수영복 인증샷
신지수, 극강 볼륨감 수영복 인증샷
그룹 ‘타히티’의 전 멤버 신지수가 수영복 자태를 자랑했다.20일 현재 필라테스 강사로 활동 중인 신지수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쑤샘 백수탈출! 너무 벅차는 날이네요. 드디어 제가 ...
최소미, 입은 듯 안 입은 듯 아찔 하의실종
최소미, 입은 듯 안 입은 듯 아찔 하의실종
모델 최소미가 아찔 하의실종을 선보였다.그는 20일 인스타그램에 “추천해주고 싶은 니트”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최소미는 섹시한 하의실종 룩으로 시선을 끌었다.한편...
제스, 시스루 란제리 룩으로 관능미 발산! 속옷 사업가다운 생생 후기까지?
제스, 시스루 란제리 룩으로 관능미 발산! 속옷 사업가다운 생생 후기까지?
모델 겸 인플루언서 제스가 시스루 란제리 화보로 치명적인 관능미를 발산했다.제스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란제리 룩과 '가슴 휴가 브라' 관련 홍보 영상을 올려놨다. 해당 사진에...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