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류현진, 홈구장 마운드 오른다... 12일 마이애미전
출처:스타뉴스|2020-08-10
인쇄




토론토 블루제이스 ‘에이스‘ 류현진(33)이 드디어 홈 개막전을 치른다.

캐나다 매체 스포츠넷은 10일(한국시간) 류현진과 네이트 피어슨이 오는 12~13일 마이애미와의 2연전에 나선다"고 전했다.

류현진은 한국시간 12일 오전 7시 37분 뉴욕주 버팔로의 샬렌필드에서 열리는 마이애미 말린스와 시리즈 첫 경기 선발 등판한다. 지난 6일 애틀랜타전에서 시즌 첫 승을 수확한 류현진은 시즌 2승에 도전한다.

이날 경기는 토론토의 실질적인 홈 개막전이다. 토론토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캐나다 정부의 메이저리그 경기 불허 조치로 인해 토론토 홈구장 로저스센터에서 경기를 치르지 못하고 있다.

개막을 앞두고 다른 홈구장을 찾아야 했던 토론토는 트리플A 버팔로 바이슨스의 홈구장 샬렌필드를 임시 홈구장으로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하지만 메이저리그 경기를 치르기 위해 시설 보수 공사가 필요했다. 클럽하우스를 시작으로 내야 그라운드, 조명탑 등 대거 보수했다. 그리고 마침내 새단장을 마치고 류현진이 홈구장 마운드에 오른다.
  • 축구
  • 농구
  • 기타
드디어 설욕 기회? 서울과 결전 기다리는 ‘맞수’ 수원
드디어 설욕 기회? 서울과 결전 기다리는 ‘맞수’ 수원
기회일까 아니면 더한 위기일까. 26일 열리는 K리그 최고 맞수 FC 서울과 수원 삼성의 파이널B 첫 경기를 앞두고 변수가 나타났다. 서울을 지도해온 김호영 감독대행이 24일 갑작...
코로나19에 늘어나는 실직자…EPL 스카우트 칼바람 불었다
코로나19에 늘어나는 실직자…EPL 스카우트 칼바람 불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프리미어리그 업계 종사자들의 고용 불안을 야기하고 있다.영국 언론 데일리메일의 25일(한국시간) 보도에 따르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아스...
대구FC, 선두 울산과 파이널 라운드 첫 맞대결
대구FC, 선두 울산과 파이널 라운드 첫 맞대결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진출을 향한 대구FC의 파이널 무대가 시작된다.대구는 오는 27일) 오후 4시 30분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울산현대와 하나원큐 K리그1...
김나정 아나운서, 한뼘 비키니 입고 섹시美 폭발
김나정 아나운서, 한뼘 비키니 입고 섹시美 폭발
‘미스 맥심’ 김나정 아나운서가 섹시미를 발산했다.그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아찔한 비키니를 입고 수영장에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김나정 아나운서는 군살 하나 없는 몸매로 눈길...
신재은, 보일 듯 말 듯 란제리 패션
신재은, 보일 듯 말 듯 란제리 패션
모델 신재은이 란제리 패션을 선보였다.그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코로나19 여파로 방콕하고 있다는 내용과 함께 란제리만 입고 쇼파에 앉아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네티즌은 “저도 방콕할래...
이연화, 크롭톱 속 아슬아슬한 볼륨감
이연화, 크롭톱 속 아슬아슬한 볼륨감
모델 이연화가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뽐냈다.이연화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블루컬러라 애용하는 카린의 캐서린위"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사진 속 이연화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