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디아 고, LPGA 마라톤 클래식 사흘 연속 선두
출처:SBS|2020-08-09
인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에서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가 사흘 연속 선두를 달리며 2년여 만에 승수를 추가할 기회를 맞았습니다.

리디아 고는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스 골프클럽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버디 4개, 보기 1개로 3언더파를 쳤습니다.

중간 합계 16언더파를 기록한 리디아 고는 단독 2위에 오른 재미 교포 대니엘 강(합계 12언더파)에 4타 앞선 단독 선두에 자리했습니다.

1라운드 공동 선두, 2라운드 단독 선두에 이어 3라운드에서도 단독 선두를 달린 리디아 고는 2018년 4월 메디힐 챔피언십 이후 2년 4개월 만의 우승에 바짝 다가섰습니다.

리디아 고가 이번에 우승하면 LPGA 투어 통산 16승을 달성합니다.

15살이던 2012년 LPGA 투어 첫 승을 거두고, 2015년엔 세계랭킹 1위까지 올라 ‘천재 소녀‘로 불렸던 리디아 고는 2016년 리우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따낸 뒤로는 좀 주춤했습니다.

2018년 메디힐 챔피언십 우승이 최근 4년 사이 유일한 우승이었습니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LPGA 투어가 중단되기 전 2월 호주여자오픈에 출전했지만 컷 탈락했습니다.

LPGA 투어 재개를 앞두고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를 지도한 경력이 있는 숀 폴리의 지도를 받기 시작한 리디아 고는 이후 첫 대회인 지난주 드라이브온 챔피언십에서 공동 28위에 올랐고, 이번 대회에서는 우승까지 눈앞에 뒀습니다.

호주교포 이민지가 합계 10언더파 공동 3위에 오르는 등 교포 선수들이 상위권에 포진했습니다.

코로나19 여파로 ‘디펜딩 챔피언‘ 김세영을 비롯해 많은 한국 선수들이 불참한 가운데, 신지은이 합계 4언더파 공동 25위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습니다.

  • 축구
  • 야구
  • 농구
드디어 설욕 기회? 서울과 결전 기다리는 ‘맞수’ 수원
드디어 설욕 기회? 서울과 결전 기다리는 ‘맞수’ 수원
기회일까 아니면 더한 위기일까. 26일 열리는 K리그 최고 맞수 FC 서울과 수원 삼성의 파이널B 첫 경기를 앞두고 변수가 나타났다. 서울을 지도해온 김호영 감독대행이 24일 갑작...
코로나19에 늘어나는 실직자…EPL 스카우트 칼바람 불었다
코로나19에 늘어나는 실직자…EPL 스카우트 칼바람 불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프리미어리그 업계 종사자들의 고용 불안을 야기하고 있다.영국 언론 데일리메일의 25일(한국시간) 보도에 따르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아스...
대구FC, 선두 울산과 파이널 라운드 첫 맞대결
대구FC, 선두 울산과 파이널 라운드 첫 맞대결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진출을 향한 대구FC의 파이널 무대가 시작된다.대구는 오는 27일) 오후 4시 30분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울산현대와 하나원큐 K리그1...
김나정 아나운서, 한뼘 비키니 입고 섹시美 폭발
김나정 아나운서, 한뼘 비키니 입고 섹시美 폭발
‘미스 맥심’ 김나정 아나운서가 섹시미를 발산했다.그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아찔한 비키니를 입고 수영장에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김나정 아나운서는 군살 하나 없는 몸매로 눈길...
신재은, 보일 듯 말 듯 란제리 패션
신재은, 보일 듯 말 듯 란제리 패션
모델 신재은이 란제리 패션을 선보였다.그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코로나19 여파로 방콕하고 있다는 내용과 함께 란제리만 입고 쇼파에 앉아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네티즌은 “저도 방콕할래...
이연화, 크롭톱 속 아슬아슬한 볼륨감
이연화, 크롭톱 속 아슬아슬한 볼륨감
모델 이연화가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뽐냈다.이연화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블루컬러라 애용하는 카린의 캐서린위"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사진 속 이연화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