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MLB 베테랑 포수 크리스 아이어네타, 은퇴 선언
출처:연합뉴스|2020-08-09
인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14시즌 동안 활약한 베테랑 포수 크리스 아이어네타(37)가 은퇴한다.

미국 온라인 스포츠매체 ‘디애슬레틱‘은 9일(한국시간) 아이어네타의 은퇴 소식을 전했다.

아이어네타는 올 시즌을 앞두고 뉴욕 양키스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었다. 양키스의 3번째 포수로 시즌을 맞았지만 결국 한 경기도 뛰지 못했다.

양키스는 지난 2일 일본인 선발 투수 다나카 마사히로가 돌아올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아이어네타를 로스터에서 제외했다.

아이어네타는 대체 훈련 장소로 가라는 지시를 거부했고, 결국 유니폼을 벗었다.

그는 "누군가가 다쳐서 콜업되길 기다리고 싶지는 않았다"며 "나는 커리어를 통틀어 누구라도 다치길 기원한 적이 한 번도 없었다"고 말했다.

아이어네타는 2004년 메이저리그 신인 드래프트에서 콜로라도 로키스의 4라운드 지명을 받았다.

2006년 8월 28일 빅리그에 데뷔한 그는 2007년에는 팀이 사상 최초로 월드시리즈에 진출하는 데 백업 포수로서 힘을 보탰다.

콜로라도 이후에는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 시애틀 매리너스,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서 뛰었다.

2009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에서는 미국 국가대표로도 활약했다.

그는 메이저리그 통산 타율 0.230, 출루율 0.345, 장타율 0.406을 기록했다. 통산 141홈런에 502타점을 남겼다.

  • 축구
  • 농구
  • 기타
드디어 설욕 기회? 서울과 결전 기다리는 ‘맞수’ 수원
드디어 설욕 기회? 서울과 결전 기다리는 ‘맞수’ 수원
기회일까 아니면 더한 위기일까. 26일 열리는 K리그 최고 맞수 FC 서울과 수원 삼성의 파이널B 첫 경기를 앞두고 변수가 나타났다. 서울을 지도해온 김호영 감독대행이 24일 갑작...
코로나19에 늘어나는 실직자…EPL 스카우트 칼바람 불었다
코로나19에 늘어나는 실직자…EPL 스카우트 칼바람 불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프리미어리그 업계 종사자들의 고용 불안을 야기하고 있다.영국 언론 데일리메일의 25일(한국시간) 보도에 따르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아스...
대구FC, 선두 울산과 파이널 라운드 첫 맞대결
대구FC, 선두 울산과 파이널 라운드 첫 맞대결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진출을 향한 대구FC의 파이널 무대가 시작된다.대구는 오는 27일) 오후 4시 30분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울산현대와 하나원큐 K리그1...
김나정 아나운서, 한뼘 비키니 입고 섹시美 폭발
김나정 아나운서, 한뼘 비키니 입고 섹시美 폭발
‘미스 맥심’ 김나정 아나운서가 섹시미를 발산했다.그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아찔한 비키니를 입고 수영장에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김나정 아나운서는 군살 하나 없는 몸매로 눈길...
신재은, 보일 듯 말 듯 란제리 패션
신재은, 보일 듯 말 듯 란제리 패션
모델 신재은이 란제리 패션을 선보였다.그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코로나19 여파로 방콕하고 있다는 내용과 함께 란제리만 입고 쇼파에 앉아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네티즌은 “저도 방콕할래...
이연화, 크롭톱 속 아슬아슬한 볼륨감
이연화, 크롭톱 속 아슬아슬한 볼륨감
모델 이연화가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뽐냈다.이연화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블루컬러라 애용하는 카린의 캐서린위"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사진 속 이연화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