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부상 복귀 후 ‘ERA 11.57’ 고우석 지키는 뒷문…LG 불펜 안정 찾을까
출처:MK스포츠|2020-07-30
인쇄

LG트윈스가 뜨거워진 타선을 앞세워 연승 모드에 돌입했다. 다만 불안정한 불펜은 해법을 찾아야 할 문제다. 특히 부상에서 돌아온 마무리 고우석(22)은 아직 완벽한 컨디션이 아니다.

LG는 29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20 KBO리그 SK와이번스전에서 11-6으로 승리했다. 이 승리로 LG는 3연승을 달렸다. 전날(28일) SK전과 마찬가지로 타선이 터졌다. 28일 경기에서는 장단 23안타(6홈런)가 터지며 24득점을 했다. 이날도 장단 13안타에 홈런 3개가 폭발했다.

선발 정찬헌이 5이닝 5실점을 기록했지만, 타선의 도움으로 승리를 챙길 수 있었다. 다만 9회 마운드에 올라온 고우석이 1사 후 오준혁에게 솔로홈런을 허용한 건 옥에티였다. 승부에 영향은 없었지만 아쉬운 장면이었다.


시즌 개막 후 무릎 부상을 당했던 고우석은 두 달 간의 재활을 마치고 지난 11일 복귀했다. 다만 복귀 후 성적은 지난 시즌 완벽했던 마무리와는 거리가 먼 상황이다. 복귀 후 6경기에서 4⅔이닝 동안 11피안타(1홈런 포함) 볼넷 2개, 삼진 1개를 기록하며 8실점(6자책점)을 기록했다. 평균자책점이 11.57이다.

다만 아직 고우석의 컨디션을 100%라고 보긴 힘들다. 애초 부상을 당했을 당시 복귀까지 3개월 정도 잡았던 LG다. 고우석도 컨디션 회복이 빠르다고 밝혔다.

어쨌든 타선 폭발로 고우석이 아슬아슬한 상황에서 등판하진 않았다. 지난 26일 잠실 두산전에서는 1⅓이닝 동안 1실점으로 복귀 후 첫 세이브를 기록하기도 했다. 4-2로 앞선 2점 차 상황이었다. 물론 1실점 하면서 다소 조마조마한 상황이 연출되기도 했다.

LG는 3연승을 달리고 있지만, 아직 5위에 머물러 있다. 물론 3위 키움 히어로즈와도 1경기 차로 좁혔다. 2위 두산과는 2경기 차다. 2위권과의 격차가 많이 나지 않아 상위권으로 재도약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타선이 살아나고 있지만, 1점 차 승부 등 아슬아슬한 상황에서는 불펜이 힘을 내줘야 한다. 어쨌든 고우석의 복귀로 인해 정우영이 좀 더 타이트한 상황에서 등판하며 상대 흐름을 끊어줄 수 있는 여유는 생겼다. 29일 경기에서도 8-5로 앞선 6회말 무사 1,2루에 등판해 2⅓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다만 정우영도 과부하 우려가 있는 게 사실이다. 고우석이 없는 동안 임시 마무리로 팀 뒷문을 지켰고, 무더워진 여름에 1이닝 이상 소화 경기가 늘어나고 있다. 지난 11일 잠실 NC전부터 6경기 연속 1이닝을 초과해 마운드에 서 있는 정우영이다. 물론 29일 SK전은 아웃카운트를 7개 책임졌지만 투구수가 20개밖에 되지 않았다.

어쨌든 고우석이 좀 더 완벽한 컨디션을 찾고, 다른 불펜투수들의 분발이 필요하다. 지난해 1차지명 신인 이정용이 등판 횟수는 적지만, 인상적인 피칭을 보여줬다. 그래도 뭔가 아쉬운 LG불펜이다. 좌완 불펜의 핵 진해수도 7월 들어서는 평균자책점 5.00으로 불안하다. 최동환이 4.91, 최성훈이 5.40이다. 믿음직한 투수가 적어보인다.

전열에서 이탈한 송은범과 김대현이 있지만, 불안감 때문에 2군으로 내려간 상황이다. 다시 올라와서 완벽한 피칭을 선보일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냉정하게 LG불펜은 기대할 부분도 있지만, 물음표도 많다. 상위권에 진입하고, 순위 경쟁에서 이겨내려면 탄탄한 불펜은 필수적인 요소다. LG로서도 고민할 수밖에 없는 불펜 상황이다.

  • 축구
  • 농구
  • 기타
세징야, 전북전 앞두고 또 사타구니가 말썽
세징야, 전북전 앞두고 또 사타구니가 말썽
K리그 크랙 세징야(31·대구FC)가 주말 전북 현대전에 출전할 지 미지수다.세징야는 지난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 삼성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0' 14라운드에 ...
메시 팬의 '팩트 폭행'…"호날두보다 위대해"
메시 팬의 '팩트 폭행'…
리오넬 메시(33, 바르셀로나) 팬으로 보이는 한 남자가 통계를 근거로 '메호대전(메시가 낫나, 호날두가 낫나 논쟁)' 종지부를 찍으려 한다는 보도가 나왔다.영국 웹사이트 '스포츠...
경남 구한 백성동, “순위보다 매 경기에 집중하겠다”
경남 구한 백성동, “순위보다 매 경기에 집중하겠다”
경남FC 공격의 한 축인 백성동이 오랫동안 이어진 팀의 무승을 끊어내며 반전했다.백성동은 지난 2일 FC안양과 하나원큐 K리그2 2020 13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5분 결승골을...
‘미스맥심’ 김나정, 감탄 나오는 비키니 몸매
‘미스맥심’ 김나정, 감탄 나오는 비키니 몸매
‘미스맥심’ 김나정이 비키니 몸매를 뽐냈다.그는 2일 작은 실내 풀장에서 비키니를 입고 있는 사진을 올렸다.사진 속 김나정은 미스맥심 우승자다운 몸매로 눈길을 끌었다.김나정은 남성...
필라테스 강사 지선, 미스맥심 콘테스트 4위로 14강에 안착해
필라테스 강사 지선, 미스맥심 콘테스트 4위로 14강에 안착해
올해 미스맥심 콘테스트 참가자인 필라테스 강사 지선이 미스맥심 콘테스트 중간 투표에서 4위로 14강에 안착했다. 미스맥심 콘테스트는 남성 잡지 맥심에서 주최하며, 일반인이 참가하여...
정유나 효과? 맥심 8월호 벌써 품절 러시
정유나 효과? 맥심 8월호 벌써 품절 러시
모델 정유나가 표지를 장식한 남성 잡지 맥심(MAXIM) 8월호가 품귀 현상을 빚고 있어 화제다.'여름 비키니 화보 특집'으로 꾸민 맥심 8월호는 모델 정유나를 표지 모델로 발탁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