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손흥민-요리스 다툼에 해설자 네빌 "저걸 경기장에서 보여줘야지"
출처:스포츠한국|2020-07-07
인쇄




손흥민과 위고 요리스가 다툰 장면은 경기의 승패보다 더 주목받았다. 이날 현지 해설을 맡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주장 출신의 게리 네빌은 "저런 열정을 경기장에서 보여줬어야 한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토트넘 훗스퍼는 7일(이하 한국시각) 오전 4시 영국 런던의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3라운드 에버튼과의 홈경기에서 전반 24분 상대 자책골로 1-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선발출전해 공격포인트 없이 후반 33분까지 뛰고 교체아웃됐다.

토트넘은 전반 24분 손흥민이 해리 케인에게 패스를 내주고 케인이 페널티박스안에서 슈팅한 것이 수비맞고 나오자 지오바니 로 셀소가 공을 잡아놓고 왼발 슈팅을 했다. 이 슈팅은 에버튼의 마이클 킨의 몸에 맞고 굴절돼 에버튼 골문을 갈랐다. 킨의 자책골이 됐고 이 골은 결승골이 됐다.

셰필드 유나이티드전 완패와는 달리 나아진 경기력을 보인 토트넘은 전반전을 1-0으로 앞선채 마치며 기분좋게 라커룸으로 향하는 듯 했다. 하지만 라커룸에 들어가던 중에 손흥민이 주장 요리스 골키퍼와 심한 언쟁을 펼쳤다. 토트넘 선수들이 두 선수를 뜯어말리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 장면은 이날 경기 최고 하이라이트로 남게 됐다. 화해했지만 두 선수가 싸운 이유와 팀동료간의 흔치않은 다툼은 현지에서 큰 화제가 됐다.

이날 경기 해설을 맡은 게리 네빌은 이 장면을 보고 "두 선수가 저런 싸우는 열정을 경기장에서 보여줬다면 좋았을 것"이라고 지적했고 SNS에서는 이 말에 공감한다는 팬들이 많았다.

토트넘 팬들이 모인 스퍼스 웹은 "셰필드 유나이티드전에서 토트넘은 열정이 없었다. 물론 방법은 잘못됐지만 이렇게 열정이 보인 모습은 다행"이라며 긍정적으로 보는 시선도 있었다.

현지 매체 90min은 SNS팬 반응을 소개했고 한 팬은 "토트넘 다큐멘터리를 찍고 있는 아마존은 이 장면에 매우 신났을 것"이라며 나쁜 에피소드가 생긴 것에 슬퍼하기도 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이도류' 실패했나… 오타니, 2경기 연속 강판에 타율도 1할대
LAC 해럴 조모상으로 이탈, 복귀 시점도 미정
'이도류' 오타니 쇼헤이(LA 에인절스)가 시즌 두번째 등판에서도 강판당하며 불안감을 키웠다.오타니는 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에인절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
'1할 타자' 추신수에게는 강렬한 한방이 있다
이종현 사건의 교훈, 스포츠 댓글문화도 달라져야 한다 [서정환의 사자후]
메이저리거 1할타자 추신수(38·텍사스 레인저스)에게는 팀 분위기를 한꺼번에 끌어올리는 한방이 있었다.비록 올시즌 안타를 3개(3안타)로 1할 타자(0.150)에 머물고 있지만 2...
‘7월 최고의 투수’ 알칸타라가 월간 MVP 후보에 없다고? [MK시선]
최서연 오승인 미녀 유망주, WKBL 붐업 앞장설까?
프로야구 KBO리그 7월 최우수선수(MVP) 후보에 ‘두산 에이스’ 라울 알칸타라(28)의 이름은 없었다. 의아하다.한국야구위원회(KBO)가 3일 공개한 7월 MVP 후보는 5명으...
김준희, '군살 제로+완벽 볼륨감' 레드 비키니 자태
방송인 김준희가 흠 잡을 데 없는 비키니 자태를 뽐냈다.김준희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이 안 찌는 사람들은 다 그만한 이유가 있더라고요. 그 사람의 모든 것을 관찰해 보세요...
"노출 과하다고, 표 많이 받는 것 아냐"…취준생 박근나, 미스맥심 중간투표 2위로 14강 '돌풍'
2020 미스맥심 콘테스트 참가자인 취준생 박근나가 미스맥심 콘테스트 중간 투표에서 2위로 14강에 안착했다. 미스맥심 콘테스트는 남성 잡지 맥심에서 주최하며, 일반인이 참가하여 ...
이나은, 감탄 부르는 여름휴가룩..청순섹시 다 되네
이나은, 감탄 부르는 여름휴가룩..청순섹시 다 되네
그룹 에이프릴의 이나은이 여름휴가 룩을 뽐냈다.3일 가수 이나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속 이나은은 나시에 푸른빛의 바지, 그리고 두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