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전설' 웨스 언셀드, 74세 나이로 별세
출처:루키|2020-06-03
인쇄


워싱턴의 전설 웨스 언셀드가 세상을 떠났다.

3일(이하 한국시간) 야후스포츠는 전 워싱턴 위저즈의 선수였던 웨스 언셀드가 투병 생활 끝에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언셀드는 워싱턴의 유일한 우승을 이끈 전설이다.

1968년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전체 2순위로 워싱턴 위저즈의 전신인 볼티모어 불리츠의 유니폼을 입었다. 루키 시즌에 평균 13.8점 18.2리바운드로 맹활약하며 올해의 신인과 정규시즌 MVP를 동시에 수상했다. NBA 역사상 루키 시즌에 MVP를 수상한 선수는 지금까지도 윌트 체임벌린과 웨스 언셀드 2명뿐이다.

1978년에 엘빈 헤이즈, 밥 댄드리지, 미치 컵책 등을 도와 워싱턴의 우승을 이끌었고 파이널 MVP에도 선정됐다. 1981년 은퇴할 때까지 언셀드는 5번 올스타에 선정되고 한 차례 올-NBA 퍼스트 팀에도 이름을 올리는 등 훌륭한 커리어를 보냈다. 언셀드의 등번호 41번은 워싱턴에서 영구결번됐다. 1988년에 언셀드는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다.

은퇴 후 언셀드는 6시즌 넘게 워싱턴의 감독을 맡기도 했다. 1996년부터는 워싱턴의 단장직도 역임했다.

  • 축구
  • 야구
  • 기타
성남 임선영-수원 김종우, 유니폼 바꿔 입는다…6개월 맞임대
성남 임선영-수원 김종우, 유니폼 바꿔 입는다…6개월 맞임대
K리그1(1부) 성남FC와 수원 삼성이 선수 맞교환을 진행한다. 성남 미드필더 임선영(32)과 수원 미드필더 김종우(27)가 유니폼을 바꿔 입는다.K리그 소식통은 9일 “성남과 수...
광주FC, 강원 원정서 연패 탈출 노린다
광주FC, 강원 원정서 연패 탈출 노린다
광주FC가 연패 탈출을 위한 강원 원정에 나선다. 광주는 오는 12일 오후 7시 강릉종합운동장에서 강원과 하나원큐 K리그1 2020 11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광주는 지난 라운...
더 브라이너 에이전트, “맨시티 안 떠나…이적설은 헛소리”
더 브라이너 에이전트, “맨시티 안 떠나…이적설은 헛소리”
케빈 더 브라위너는 맨체스터 시티를 떠날 생각이 없다.영국 언론 ‘데일리 스타’는 9일(한국 시간) “케빈 더 브라위너의 에이전트가 맨체스터 시티를 떠난다는 루머에 대해 헛소리라고...
모델 한나나, 수영복으로 드러낸 볼륨 몸매
모델 한나나, 수영복으로 드러낸 볼륨 몸매
모델 한나나가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한나나는 최근 자신의 SNS에 "즐거운 토요일?! #수영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올렸다.공개된 사진 속 그는 원피스 수영복을 입은 채...
플라이위드미 샤샤,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초토화시켜
플라이위드미 샤샤,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초토화시켜
최강 섹시 걸그룹 ‘플라이위드미’의 리더 샤샤가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뜨겁게 달궜다. 샤샤는 최근 하이, 레아 등 다른 멤버들과 함께 남성잡지 크레이지 자이언트 화...
한예슬, 피아노를 소파 삼아...하늘에서 내려온 '여신'인줄
한예슬, 피아노를 소파 삼아...하늘에서 내려온 '여신'인줄
배우 한예슬이 명품 몸매를 뽐냈다.8일 한예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사진 속 한예슬은 하늘색 크롭 가디건에 흰색 테니스 스커트를 입은 채 피아노 위에 올라가...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