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울한 죽음’ 美흑인 추모…옐로카드와 바꾼 세리머니
출처:서울신문|2020-06-02
인쇄




지난달 26일 경찰의 인종차별적 강압 행위로 사망한 미국 흑인 조지 플로이드에 대한 스포츠 스타들의 항의와 추모가 이어지고 있다.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서 뛰는 잉글랜드 대표팀의 흑인 스트라이커 제이든 산초(20)는 1일 SC 파더보른과의 경기에서 후반 13분 팀의 두 번째 골을 터뜨린 뒤 저지를 벗어 내의에 쓰여진 ‘조지 플로이드에게 정의를’이라는 문구를 내보였다. 항의 세리머니를 펼친 산초는 상의 탈의와 정치적인 표현을 금지하는 축구 규정에 따라 주심으로부터 옐로카드를 받았다. 이후 두 골을 더 보태 31년 만에 빅리그에서 해트트릭을 달성한 잉글랜드 선수로 이름을 올린 산초는 트위터에 “달콤하지만 씁쓸하기도 하다. 우리는 하나로 뭉쳐 정의를 위해 싸워야 한다”고 썼다.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57)도 “매우 슬프고 진심으로 고통스러우며 분노를 느낀다. 나는 뿌리 깊은 인종 차별과 폭력에 저항하는 이들과 함께한다”고 동조했다. 다만 “평화적인 방법으로 불의에 저항하는 우리의 뜻을 표현해야 한다”고 했다. 지난 1월 세상을 떠난 코비 브라이언트의 부인 바네사는 ‘숨을 쉴 수 없어요’ 티셔츠를 입은 브라이어트의 사진과 함께 “남편은 몇 년 전 이 셔츠를 입었는데 우리는 지금 또 입고 있다”는 글로 분노를 표했다.

미국 메이저리그(MLB)에도 항의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미네소타 트윈스의 로코 볼데리 감독은 “플로이드는 지금 숨을 쉬고 있어야 한다. 우리는 더 많은 진전을 이뤄 내야 한다. 그의 이름을 기억해라”고 했다. 뉴욕 양키스의 강타자 지안카를로 스탠튼은 “너의 색깔이나 속성이 어떻든 간에 우리는 모두 인간이고, 속마음으로는 무엇이 옳은지를 알고 있을 것”이라고 했다.
  • 축구
  • 야구
  • 농구
전남, 브라질 윙어 영입한다… '거인' 쥴리안과 시너지 기대
전남, 브라질 윙어 영입한다… '거인' 쥴리안과 시너지 기대
최근 외국인 선수들의 활약이 돋보이는 전남드래곤즈가 브라질 출신 공격수 영입으로 시너지 효과를 노린다.한 전남 관계자에 따르면 전남이 남은 외국인쿼터 한 자리를 채울 계획이다. 왼...
'1324억' 아자르, 언제쯤 이적료 값할까...'이번엔 발목 부상 악화'
'1324억' 아자르, 언제쯤 이적료 값할까...'이번엔 발목 부상 악화'
언제쯤 이적료 값을 제대로 할 수 있을까. 에당 아자르(레알 마드리드)의 발목 부상이 악화됐다.스페인 매체 ‘아스’는 8일(현지시간) “지난달 말 에스파뇰전에서 레알의 승리를 이끈...
성남 임선영-수원 김종우, 유니폼 바꿔 입는다…6개월 맞임대
성남 임선영-수원 김종우, 유니폼 바꿔 입는다…6개월 맞임대
K리그1(1부) 성남FC와 수원 삼성이 선수 맞교환을 진행한다. 성남 미드필더 임선영(32)과 수원 미드필더 김종우(27)가 유니폼을 바꿔 입는다.K리그 소식통은 9일 “성남과 수...
김준희, 45세라곤 믿기지 않는 비키니 몸매
김준희, 45세라곤 믿기지 않는 비키니 몸매
방송인 김준희가 스윔 웨어를 입고 화려한 몸매 인증샷을 찍었다.9일 최근 결혼한 새댁 김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양한 근황을 담은 인증 사진을 다수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
레이싱모델 박지은, 뒤태 한껏 강조한 포즈
레이싱모델 박지은, 뒤태 한껏 강조한 포즈
레이싱모델 박지은이 아찔한 뒤태를 자랑했다.박지은은 9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날씨 조오타"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사진 속 박지은은 자신의 자택으로 보이는 ...
모델 한나나, 수영복으로 드러낸 볼륨 몸매
모델 한나나, 수영복으로 드러낸 볼륨 몸매
모델 한나나가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한나나는 최근 자신의 SNS에 "즐거운 토요일?! #수영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올렸다.공개된 사진 속 그는 원피스 수영복을 입은 채...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