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성남 선수단 버스, 서울월드컵경기장 퇴근길 황당한 충돌 사고
출처:일간스포츠 |2020-06-02
인쇄




지난 달 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 성남 FC 선수단은 기쁜 마음으로 퇴근을 하는 중이었다.

이곳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1부리그) 2020‘ 4라운드 FC 서울과 경기에서 성남은 토미의 선제 결승골에 힘입어 1-0 승리를 거뒀다. 원정에서 극적인 승리를 거뒀고, 4경기 연속 무패 행진(2승2무)을 달렸으며, 김남일 성남 감독이 선배 최용수 서울 감독을 이긴 터라 기쁨은 더욱 컸다. 그런데 기분좋은 퇴근길에 암초를 만났다. 선수단을 태운 버스가 작은 사고를 친 것이다.






모든 일정이 끝났지만 성남 선수단 버스는 서울월드컵경기장을 빠져나가지 못하고 있었다. 이유는 너무 키가 컸던 버스가 경기장 천장 부분을 치고 갔기 때문이다. 정확히 버스의 뒷 부분이 경기장의 이동 통로 중 한 곳의 천장과 부딪쳤다. 버스의 뒷 부분은 찌그러졌고, 천장의 일부분도 파손됐다. 다른 통로도 아슬아슬하게 지나갈 수 있는 정도였고, 이 보다 조금 낮은 턱이 있었던 사고 통로는 충돌을 피할 수 없었다.

현장에 있던 한 관계자는 "‘쾅‘소리가 크게 나서 가보니 성남 버스가 천장을 피하지 못한 채 충돌했다. 성남 버스 뒷부분이 부딪쳤다. 천장 일부가 파손됐다"고 설명했다. 파손 상황을 파악하기 위해 버스는 경기장을 떠나지 못한 채 대기해야 했고, 사태 파악이 어느 정도 되자 버스는 퇴근할 수 있었다.

작은 사고였다. 그리고 황당한 사고였다. 성남이 서울 원정을 한 두 번 온 것도 아니고, 성남 버스의 크기를 몰랐던 것도 아니다. 그런데 왜 이런 일이 벌어졌을까.

성남의 한 관계자는 "서울 원정을 계속 다녔다. 버스를 바꾼 지도 3년이 됐다. 그동안 서울 원정을 계속 왔지만 이런 경우는 없었다. 버스 기사님도 바뀌지 않고 그대로다. 이번에 서울 원정 왔을 때 경기장 내 이동 동선에 혼란이 있었던 것 같다. 경기장 안내요원이 안내하던대로 갔을 뿐이다. 이전과 다른 경로였다"고 밝혔다.

파손 정도는 심각하지 않다. 그렇지만 성남이 경기장 파손에 대한 보상을 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서울시설공단 측은 "파손 여부와 정도를 면밀하게 파악한 뒤 보상 여부를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성남 관계자도 "아직 서울시설공단 쪽에서 연락을 받은 바 없다"고 말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롯데 자이언츠, '마음방역 챌린지' 동참
NBA 밀스, 인종차별 철폐운동 단체에 잔여시즌 급여 12억원 기부
롯데 자이언츠 선수단이 '마음방역 챌린지'에 동참한다.최근 확산되고 있는 "마음방역 챌린지"란 코로나 사태 장기화로 사회적 우울증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마음 건강에 도움이 되는 자신...
에디슨 러셀, 양평 입성…2주 뒤를 기대하는 키움
스테판 커리, 한 경기 92점을 넣은 2020 신인 최대어 라멜로 볼과 한솥밥 먹나
에디슨 러셀(26·키움 히어로즈)이 마침내 한국 땅을 밟았다. 키움에 천군만마가 합류한 분위기다. 키움은 러셀의 자가격리가 해제되는 2주 뒤를 기대하고 있다.러셀이 8일 오후 대한...
마테오, 샌디에이고 이적 일주일 만에 코로나19 감염
브래들리 빌, 재개 시즌 불참 선언...어깨 부상 때문
트레이드를 통해 샌디에이고 유니폼을 입게 된 내야수 호르헤 마테오(25)가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샌디에이고 파드리스는 9일(이하 한국시각)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마...
모델 한나나, 수영복으로 드러낸 볼륨 몸매
모델 한나나, 수영복으로 드러낸 볼륨 몸매
모델 한나나가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한나나는 최근 자신의 SNS에 "즐거운 토요일?! #수영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올렸다.공개된 사진 속 그는 원피스 수영복을 입은 채...
플라이위드미 샤샤,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초토화시켜
플라이위드미 샤샤,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초토화시켜
최강 섹시 걸그룹 ‘플라이위드미’의 리더 샤샤가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뜨겁게 달궜다. 샤샤는 최근 하이, 레아 등 다른 멤버들과 함께 남성잡지 크레이지 자이언트 화...
한예슬, 피아노를 소파 삼아...하늘에서 내려온 '여신'인줄
한예슬, 피아노를 소파 삼아...하늘에서 내려온 '여신'인줄
배우 한예슬이 명품 몸매를 뽐냈다.8일 한예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사진 속 한예슬은 하늘색 크롭 가디건에 흰색 테니스 스커트를 입은 채 피아노 위에 올라가...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