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KCC, 누군가가 올 때 누군가는 떠났다
출처:바스켓코리아|2020-05-25
인쇄


새롭게 오는 사람이 있으면, 떠나는 사람도 있는 법이다.

전주 KCC는 6명의 내부 FA(자유계약)을 데리고 있었다. 고민이 많았다. 함께 해야 할 사람과 함께 하지 않을 사람부터 구분해야 했기 때문.

FA 최대어 중 하나로 꼽힌 이대성(190cm, G)은 KCC를 떠났다. 이대성은 계약 기간 3년에 계약 첫 해 보수 총액 5억 5천만 원(연봉 : 4억 원, 인센티브 : 1억 5천만 원)의 조건으로 고양 오리온 유니폼을 입었다.

KCC의 프랜차이즈였던 신명호(184cm, G)는 현역 은퇴를 선언했다. KCC에서만 선수 생활을 했기에, 본인도 팬들도 아쉬움이 컸다. 하지만 몸 담았던 KCC에서 코치 생활을 시작한다. 새로운 농구 인생을 시작한다.

활동량과 스피드, 투지가 좋은 최승욱(193cm, F)도 KCC를 떠났다. 조성원 감독이 부임한 창원 LG에 둥지를 틀었다. 계약 기간 3년에 계약 첫 해 보수 총액 2억 원(연봉 : 1억 9천만 원, 인센티브 : 1천만 원)의 조건이다.

전력 공백이 꽤 컸다. KCC가 외부 FA에 눈독을 들였던 이유. 인천 전자랜드 소속이었던 김지완(188cm, G)을 계약 기간 5년에 계약 첫 해 보수 총액 4억 원(연봉 : 2억 8천만 원, 인센티브 : 1억 2천만 원)의 조건으로 영입했다.

김지완은 2019~2020 시즌 연봉 30위 이내에 든 선수. KCC는 ‘보상 선수 1명+김지완 전년도 보수의 50%‘나 ‘김지완 전년도 보수의 200%‘를 줘야 했다. 전자랜드가 보상 선수를 선택하지 않았고, KCC는 김지완 전년도 보수의 200%인 5억 6천만 원을 전자랜드에 줬다. 김지완을 영입하는데 9억 6천만 원을 쓰는 통큰 투자를 감행한 셈.

창원 LG에 있던 유병훈(188cm, G)도 데리고 왔다. 유병훈은 높이와 안정감을 갖춘 가드. 계약 기간 5년에 계약 첫 해 보수 총액 2억 5천만 원(연봉 : 1억 8천만 원, 인센티브 : 7천만 원)의 조건이다. 유병훈이 2019~2020 시즌 연봉 30위 이내의 선수가 아니었기에, KCC는 큰 출혈 없이 유병훈을 데리고 올 수 있었다.

원주 DB의 유성호(199cm, C)도 데리고 왔다. 부족했던 파워포워드 자리를 보강하기 위한 조치. KCC는 계약 기간 3년에 계약 첫 해 보수 총액 1억 2천만 원(연봉 : 1억 원, 인센티브 : 2천만 원)의 조건으로 유성호와 계약했다.

그리고 은퇴 선수. 신명호 외에도 3명의 선수가 유니폼을 벗는다. 박성진(182cm, G)과 한정원(200cm, F), 임정헌(187cm, F)이 대상자다. 누군가 새롭게 올 때, 위에 언급된 3명의 선수들은 떠나야 하는 사람들으로 선정됐다. 제2의 인생을 준비해야 한다.

  • 축구
  • 야구
  • 기타
고승범, 수원삼성 6월의 MVP 선정
고승범, 수원삼성 6월의 MVP 선정
수원삼성 미드필더 고승범이 팬들이 뽑은 도이치 모터스 6월 MVP로 선정됐다.고승범은 지난 6월 30일부터 7월 1일까지 양일간 유튜브에서 진행된 도이치 모터스 6월 MVP 투표에...
[오피셜] "도전 기대 돼" 맨시티 윙어 사네, 뮌헨 이적…5년 계약
[오피셜]
르로이 사네(24)의 바이에른 뮌헨 이적이 확정됐다.뮌헨은 3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우리 구단은 맨체스터 시티 윙어이자, 2016년부터 독일 국가대표로 활약하고 있는 사네를 영...
'체력충전' 광주FC, 달빛더비 승리 노린다
'체력충전' 광주FC, 달빛더비 승리 노린다
K리그1 광주FC가 대구FC를 상대로 승리를 노린다.광주는 오는 5일 오후 7시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대구FC와 하나원큐 K리그1 2020 10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광주는 지난 1...
신혜림, 썬배드에 누운채 아찔한 포즈
신혜림, 썬배드에 누운채 아찔한 포즈
現 필라테스 강사 신혜림이 선배드에 누워 비키니 몸매를 과시했다.신혜림은 최근 "다리가 느므 길어보인다....♥ 편하기도 얼마나 편한데!"라며 글과 함께 사진을 개제했다.썬배드에 ...
D컵의 걸크러쉬 리더 보미, 블랙 모노키니로 최강 섹시 걸그룹의 자태 뽐내
D컵의 걸크러쉬 리더 보미, 블랙 모노키니로 최강 섹시 걸그룹의 자태 뽐내
최강 섹시 걸그룹 걸크러쉬의 리더 보미가 영흥도 앞바다를 뜨겁게 만들었다. 최근 보미는 유명 남성잡지 크레이지 자이언트의 7월호 커버를 장식하며 특유의 ‘걸크러쉬’함을 뽐냈다.보미...
'머리에 수건 둘러도..' 고준희, 예쁨 근황
'머리에 수건 둘러도..' 고준희, 예쁨 근황
배우 고준희가 근황을 공개했다.고준희는 7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CUT"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세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고준희는 헤어샵에서 헤어스타일을 변경중인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