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맨유 잔류 원하는 이갈로, 완전 이적 꿈꾼다
출처:머니S|2020-04-05
인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임대 이적생 오디온 이갈로가 완전 이적을 꿈꾸고 있다. 이갈로도 잔류를 원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영국 언론 ‘스카이 스포츠‘는 5일(한국시각) "오디온 이갈로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완전 이적을 원한다"고 보도했다.

이갈로는 지난 겨울이적시장에서 상하이 선화에서 맨유로 임대됐다. 그는 8경기에 출전해 4골 1도움을 기록, 5개의 공격포인트를 올렸다.

최전방 공격수가 필요했던 맨유에 이갈로는 좋은 공격 옵션 이상 활용되고 있다. 수준급의 터치 실려과 볼 키핑, 연계 등 많은 능력을 보여줬다. 이에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도 완전 영입 가능성을 시사했다.

이갈로가 맨유에서 좋은 활약을 이어가자 원 소속팀 상하이 선화도 계약 연장을 준비하고 있다. 이갈로는 최근 상하이 선화로부터 주급 40만파운드(약 6억원)에 2년 재계약이라는 파격적인 조건을 제시받았다.

하지만 이갈로는 맨유에 남기를 원하고 있다. 자신의 드림 클럽인 맨유에 계속 남아 활약하는 모습을 꿈꿔왔기 때문.

이갈로는 SNS 등을 통해서 맨유와의 동행을 지속적으로 어필해 왔다. 실제 이갈로는 SNS에서 한 팬이 맨유와의 동행을 계속 하고 싶느냐는 질문에 "당연하다"고 답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부활하는 임기영, '어게인 2017'
NBA 해리스 '인종 차별 시위가 폭동이라고? 사퇴하세요!'
KIA 사이드암 투수 임기영(27)의 ‘커리어 하이’ 시즌은 2017년이다. 송은범의 FA(자유계약선수) 보상 선수로 한화에서 KIA로 이적한 그는 그해 완봉승 2회 포함 8승 6...
총체적 난국의 한화, 결국 베테랑이 살길
NBA 시즌 재개 확정...22팀 참가한다
한화의 연패가 길어지고 있다. 연패가 두 자릿수로 늘어났다. 마운드는 흔들리고, 야수들은 실책을 남발한다. 총체적 난국이다.한화가 지난 4일 대전 키움전까지 패해 10연패 늪에 빠...
日프로야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도 "정상개막한다"
'워싱턴 전설' 웨스 언셀드, 74세 나이로 별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선수가 나온 일본야구가 정규리그 개막을 예정대로 강행하기로 했다.4일 일본 언론 보도에 따르면 이하라 아쓰시 일본프로야구 ...
최소미, 튜브톱 입고 아찔한 볼륨감 과시
최소미, 튜브톱 입고 아찔한 볼륨감 과시
모델 최소미가 남다른 볼륨감을 뽐냈다.그는 3일 인스타그램에 청바지에 과감한 튜브톱을 입고 있는 셀카 사진을 올렸다.사진 속 최소미는 군살 하나 없는 몸매로 눈길을 끌었다.한편 최...
레이싱모델 김가온, 매혹적인 자태
레이싱모델 김가온, 매혹적인 자태
MOS 팀 레이싱모델 김가온이 17일 오후 영암 국제 자동차 경주장에서 열린 2020 코리아 로드레이싱 챔피언십(KRRC)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2020 KRRC 개막전에서 MO...
레이싱모델 박지은, 아찔한 핫팬츠
레이싱모델 박지은, 아찔한 핫팬츠
레이싱모델 박지은이 청순, 섹시한 매력을 발산한 화보를 공개했다.공개된 화보 속 박지은은 아찔한 의상을 입고 섹시한 바디 라인을 과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사진 속 박지은에 누리꾼들...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