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하빕 "퍼거슨, 기다려준다면 8월 이후에 싸우자"
출처:연합뉴스|2020-04-04
인쇄




세계 최대 종합격투기 단체인 UFC의 라이트급 챔피언 하빕 누르마고메도프(32·러시아)가 토니 퍼거슨(36·미국)과 8월 대결을 제안했다.

누르마고메도프는 3일(한국시간)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과 인터뷰에서 "6월과 7월, 두 달 간 훈련한 뒤에 8월에 싸울 수 있다"며 "UFC가 8월 샌프란시스코에서 대회를 하길 원한다고 들었다. 그게 안 된다면 9월 두바이에서 싸우자"고 말했다.

누르마고메도프는 오는 19일 미국 뉴욕 브루클린의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리는 UFC 249에서 퍼거슨을 상대로 3차 방어전을 치를 예정이었다.

하지만 뉴욕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늘어나자 뉴욕주 체육위원회는 지난달 중순 UFC의 뉴욕 대회 개최를 불허했다.

데이나 화이트 UFC 대표는 무조건 UFC 249를 열겠다며 대체 장소를 확보하기 위해 백방으로 뛰어다니지만, 아직 구체적인 성과는 나오지 않고 있다.

이 와중에 메인이벤트를 장식할 누르마고메도프가 사실상 대회 참가를 포기해 UFC 249는 무산될 처지에 몰렸다.




누르마고메도프는 전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집에서 자가격리를 하면서 살펴보니, 모든 정부와 전 세계 유명 인사들이 코로나 확산을 막기 위해 자가격리 등 안전 조치를 따르고 있다"며 나만 경기를 위해 다른 나라에 갈 수 있겠는가. 경기를 취소한 것에 대해 누구보다 아쉽지만, 지금은 상황이 급변하고 있다"는 글을 남겼다.

누르마고메도프와 퍼거슨의 대결이 무산된다면 이번이 다섯 번째다. ‘하늘이 허락하지 않는 대결‘이라는 말이 나오는 이유다.

누르마고메도프는 2015년과 2017년 늑골과 신장 문제로, 퍼거슨은 2016년과 2018년 간 질환과 무릎 문제로 맞대결이 불발됐다.

하지만 UFC 측은 누르마고메도프 없이도 UFC 249를 강행한다는 방침이다.

누르마고메도프의 대체자로 저스틴 게이치가 유력하게 떠오르고 있다는 언론 보도까지 나왔다.

누르마고메도프는 러시아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최근 국경을 봉쇄함에 따라 특별한 예외 조치 없이는 러시아를 떠나기 어려운 형편이다.

또한 세계적인 유명 파이터로서 모범을 보이기 위해 UFC 249에 참가하기 어렵다는 뜻을 밝힌 것이지만 적잖은 비난에 시달렸다.




특히 ‘앙숙‘인 코너 맥그리거(32·아일랜드)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누르마고메도프와 퍼거슨, 두 선수가 치킨게임을 벌였는데, 하빕이 먼저 내뺐다. 3승 2패로 앞서게 된 토니를 축하한다"고 누르마고메도프를 조롱하는 글을 남겼다.

맥그리거는 2018년 10월 첫 맞대결에서 누르마고메도프를 상대로 무기력한 경기 끝에 4라운드에서 리어 네이키드 초크로 패했다.

맞대결이 끝난 뒤 양측이 집단 난투극을 벌여 화제가 되기도 했다.

누르마고메도프는 맥그리거처럼 UFC 249를 회피했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장소만 확보된다면 지금이라도 싸울 수 있다면서 그런데 아직 장소를 못 구하지 않았느냐고 항변했다.

누르마고메도프는 퍼거슨이 자신을 기다려준다면 이슬람 금식성월인 ‘라마단‘(4월 24일 시작)을 지낸 뒤 6∼7월 훈련을 거쳐 8월 이후에 대결할 수 있다고 말했다.

누르마고메도프는 "기다려달라. 우리는 싸울 것이다. 나보다 더 이 대결을 원하는 사람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UFC 측은 맥그리거와 재대결을 원하지만 나는 그들에게 맥그리거는 그럴만한 가치가 없다고 말한다"며 "맥그리거와 싸우면 퍼거슨보다 5배는 더 많은 돈을 벌 수 있다. 사람들이 퍼거슨의 가치를 모르기 때문이다. 매우 극소수만이 이를 이해한다. 나는 지금 바로 대결을 원하지만 이건 내 잘못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 축구
  • 야구
  • 농구
PSG 이어 유벤투스도 뎀벨레 관심 "장기 임대 고려"
PSG 이어 유벤투스도 뎀벨레 관심
몸 상태는 불안하지만 재능은 확실하다.우스만 뎀벨레(22)에게 관심을 보이는 팀이 늘고 있다. 잔부상에 시달리며 많은 경기에 뛰지 못했지만 실력이 뛰어나기 때문이다.이미 PSG(파...
'산초 영입자금 필요' 맨유, 포그바 안팔아도 충분
'산초 영입자금 필요' 맨유, 포그바 안팔아도 충분
이번 여름 제이든 산초(20, 도르트문트) 영입을 위해 자금을 마련해야 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다. 하지만 그 자금 마련이 폴 포그바(27)를 판 금액은 아닐 것이라는 주장이...
‘역전의 명수’ 대전, ‘홈 첫 승+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역전의 명수’ 대전, ‘홈 첫 승+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역전의 명수' 대전하나시티즌이 안산그리너스를 상대로 홈 첫 승리와 4경기 연속 무패 행진을 노린다.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전은 오는 26일(화) 오후 7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안...
신새롬, ARC 001에서 로드걸로 신고식 치러
비키니여신 신새롬, ARC 001에서 로드걸로 신고식 치러
비키니여신 신새롬이 로드걸로 변신했다. 지난 23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 롯데월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ARC 001이 열렸다. 이날 신새롬은 원조 로드걸 임지우와 함께 케이...
클라라, 운동 중 섹시 윙크+미소..S라인 몸매 ‘감탄’ “나홀로”
클라라, 운동 중 섹시 윙크+미소..S라인 몸매 ‘감탄’ “나홀로”[★SHOT!]
배우 클라라가 열심히 몸매 관리하는 모습을 공개했다.클라라는 25일 자신의 SNS에 “나홀로 짐에”라는 글과 동영상을 게재했다.동영상에서 클라라는 운동을 하면서 카메라를 보며 섹시...
“타일 크기 봐” '다리 늘리기 어플' 이용해 사진 찍었다는 댓글에 신재은 반응
“타일 크기 봐” '다리 늘리기 어플' 이용해 사진 찍었다는 댓글에 신재은 반응
엎드려서 찍은 사진 SNS에 올린 신재은악플 달리자 어플 안 썼다고 말해모델 신재은(29) 씨가 사진을 찍을 때 다리 늘리기 어플을 이용하지 않았다고 말했다.지난 23일 신재은 씨...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