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고종수,대전시티즌 선수선발 비리 혐의 부인...오늘 공판준비절차
출처:스포츠서울|2020-03-25
인쇄


프로축구 K2리그 대전시티즌(현 대전하나시티즌) 선수 선발 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고종수 전 감독과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이 혐의를 부인했다.

대전지법 형사12부(이창경 부장판사)는 25일 230호 법정에서 고 전 감독과 김 의장 등의 업무방해와 뇌물수수 혐의 사건 공판 준비 절차를 진행했다.

고 전 감독은 2018년 12월께 김 의장으로부터 지인 아들 선발 요청으로 프로선수 자질이 부족한 지인 아들을 1차 합격자 명단에 넣어준 혐의(업무방해)로 기소됐다. 김 의장은 지인에게 관련 청탁을 받고 7만원 상당의 양주를 대접받은 혐의 등(업무방해·뇌물수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다.

고 전 감독과 김 의장은 이날 법정에 출석하지 않았다. 공소사실에 대한 피고인 입장을 확인하고 검찰과 변호인 간 쟁점 사항을 살피는 공판준비 기일에는 피고인 출석 의무가 없다.

고 전 감독의 변호인은 “선수 선발이 감독의 일이지, 구단 사무는 아니라는 점에서 대전시티즌 업무를 방해한 게 아니다”라고 말했다. 검찰이 공소장에서 업무방해 피해자를 ‘대전시티즌 법인’으로 적시한 이번 사건에서 선수 선발 과정에 구단이 피해를 입은 사실이 없다는 논리다. 일부러 업무를 방해하려는 고의성도 없었다고 덧붙였다.

김 의장 측은 이번 사건이 공소장 일본주의(一本主義)에 어긋난다고 주장했다. 공소장 일본주의는 검사가 기소할 때 원칙적으로 공소장 하나만 법원에 제출해야 한다는 원칙으로, 증거능력 없는 자료를 제출해 재판부에 선입견을 줘서는 안 된다는 취지다. 김 의장 변호인은 “공소장에 이번 사건과 관련 없는 불필요한 부분이 기재돼 있다”며 “(뇌물수수 혐의의 경우) 대가성이 없는 데다 사회 상규에 어긋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고 전 감독과 함께 업무방해 혐의로 기소된 대한축구협회 등록중개인 역시 일부 혐의가 사실과 다르다는 의견을 냈다.

재판부는 “공소장을 보면 김 의장이 고 전 감독 선수선발 심사 업무를 방해한 동시에 김 의장과 고 전 감독이 함께 구단 선수선발 업무를 방해한 것으로 돼 있다”며 “그렇다면 고 전 감독은 김 의장 범행의 피해자인 동시에 공범이 된 구조인데, 검찰 설명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재판부는 쟁점 정리와 증인심문 일정 조율을 위해 공판 준비 기일을 다음달 28일 한 차례 더 잡았다.

  • 야구
  • 농구
  • 기타
휴스턴 벌랜더, 모델 아내 업튼과 거액 기부
'만족감 높인' 삼성 천기범, 입대 2년 공백 '발전'을 언급하다
메이저리그 휴스턴의 에이스 저스턴 벌랜더와 그의 아내인 모델 케이트 업튼이 함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행렬에 동참한다.벌랜더는 5일(한국시간) ...
"우리집에서 지내" 발 묶인 류현진, 마틴 호의에 거처 마련
‘전설’ 코비 브라이언트, 농구 명예의 전당에 헌액
류현진(33, 토론토)이 LA 다저스 시절 배터리 호흡을 맞췄던 러셀 마틴의 도움을 받았다.캐나다 야구 전문 매체 ‘패션(Passion) MLB’는 5일(이하 한국시각) “마틴이 ...
키움 직원 코로나19 음성판정, 선수단 청백전 대신 훈련
GSW 커 감독 “드레이먼드 그린, 경쟁심은 조던급”
키움이 또 한 번 놀란 가슴을 쓸어 내렸다. 고열 증세가 나타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의심받은 1군 현장 직원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선수단은 훈련을 재개한다....
'어서와' 측 "김명수-신예은, 로맨스에 아슬아슬함까지 가미"
'어서와' 측
‘어서와’가 100만이 넘는 틱톡 뷰, 14,000개가 넘는 실시간 톡 수치, SNS를 통해 시작된 팬아트 열풍 등 누리꾼들의 뜨거운 반응을 양산하고 있다.매주 수, 목 오후 10...
연상은, 오늘(5일) 소규모 웨딩 진행 "아주 작은 결혼식"
연상은, 오늘(5일) 소규모 웨딩 진행
아나운서 연상은이 오늘(5일) 소규모 결혼식을 올린다.연상은은 5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동갑내기 금융업계 종사자와 약 2년 열애 끝에 결혼한다. 두 사람은 지난 2018년 지인의 ...
'피트니스계 다현' 장여진..."현직 승무원 머슬퀸!'
[줌 in 포토+] '피트니스계 다현' 장여진...
코로나19 여파로 '마치' 시계가 멈춘듯 모든게 정지된 스포츠의 현실. 시간을 빌어 미처 소개하지 못했던 '추억의 사진전', 그 첫번째 주인공은 지난 해 피트니스계를 후끈하게 달궜...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