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라토르 미녀파이터 발레리 루레다, 빨간색 비키니로 남심저격!
출처:스포츠서울 |2020-03-25
인쇄








UFC와 함께 북미를 대표하는 격투기 단체 벨라토르의 미녀파이터 발레리 루레다(Valerie Loureda, 21)가 최근 자신의 SNS에 실전으로 다져진 탄탄한 근육질의 사진을 게시해 화제다. 루레다는 사진 속에서 붉은색 비키니를 입고 전면과 후면 사진을 통해 완벽한 자태를 자랑했다.

1998년 미국 플로리다 주 마이애미에서 출생한 루레다는 격투기 명문팀 아메리칸톱팀 소속으로 지난해 벨라토르에 데뷔했다. 벨라토르 216과 224에서 베테랑 콜비 플레처와 라킨 다쉬를 각각 TKO와 판정으로 물리치며 팬들의 주목을 받았다. MMA 전적은 4승 1패로 3연승을 이어가며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플라이급에서 뛰고 있는 루레다는 올해 1월 벨라토르 238에서 타라 그래프와 맞붙을 예정이었지만 경기를 앞두고 손목 부상을 입어 대결이 취소됐다. 플로리다 인터내셔널 대학교를 졸업한 학사 출신의 재원이기도 한 루레다는 태권도 검은띠 소유자로 태권도를 베이스로 MMA에 진출했다.

루레다는 태권도 도장을 운영하는 아버지의 영향으로 태권도를 시작해 11살 때 처음 블랙벨트를 획득했고, 지금은 4단이다. 지잔 2017년에는 한국을 방문해 국기원에서 경기를 벌이는 등 태권도에 커다란 애정을 갖고 있다. 163cm의 키에 화려한 용모로 모델로도 활동하고 있다.

  • 축구
  • 야구
  • 농구
맨유 잔류 원하는 이갈로, 완전 이적 꿈꾼다
맨유 잔류 원하는 이갈로, 완전 이적 꿈꾼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임대 이적생 오디온 이갈로가 완전 이적을 꿈꾸고 있다. 이갈로도 잔류를 원하는 것으로 전해졌다.영국 언론 '스카이 스포츠'는 5일(한국시각) "오디온 이갈로가 ...
대표팀도 칼바람...'연봉 45억' 사우스게이트 감독, 임금 30% 삭감
대표팀도 칼바람...'연봉 45억' 사우스게이트 감독, 임금 30% 삭감
프로팀을 넘어 대표팀도 임금을 삭감하는 추세다.최근 전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사태로 축구계가 마비됐다. 대부분의 유럽 축구리그가 중단을 선언했으...
공오균 인도네시아 코치, 코로나19 양성…재검사 예정
공오균 인도네시아 코치, 코로나19 양성…재검사 예정
공오균(46) 인도네시아 대표팀 코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인도네시아축구협회(PSSI)는 4일 “공오균 코치가 자카르타에 있는 한 ...
'어서와' 측 "김명수-신예은, 로맨스에 아슬아슬함까지 가미"
'어서와' 측
‘어서와’가 100만이 넘는 틱톡 뷰, 14,000개가 넘는 실시간 톡 수치, SNS를 통해 시작된 팬아트 열풍 등 누리꾼들의 뜨거운 반응을 양산하고 있다.매주 수, 목 오후 10...
연상은, 오늘(5일) 소규모 웨딩 진행 "아주 작은 결혼식"
연상은, 오늘(5일) 소규모 웨딩 진행
아나운서 연상은이 오늘(5일) 소규모 결혼식을 올린다.연상은은 5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동갑내기 금융업계 종사자와 약 2년 열애 끝에 결혼한다. 두 사람은 지난 2018년 지인의 ...
'피트니스계 다현' 장여진..."현직 승무원 머슬퀸!'
[줌 in 포토+] '피트니스계 다현' 장여진...
코로나19 여파로 '마치' 시계가 멈춘듯 모든게 정지된 스포츠의 현실. 시간을 빌어 미처 소개하지 못했던 '추억의 사진전', 그 첫번째 주인공은 지난 해 피트니스계를 후끈하게 달궜...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