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에 200억원씩… 1년 연기땐 日경제적 손실 7조3000억원
출처:조선일보|2020-03-24
인쇄




일본이 도쿄올림픽 개최를 위해 투입하는 비용은 약 3조엔(약 34조7000억원)으로 알려졌다. 여기엔 경기장 신설, 대회 운영에 필요한 돈이 포함된다. IOC가 "올림픽 취소는 없다"고 못 박았기 때문에 일본으로선 최악의 시나리오는 피했다.

하지만 올림픽이 연기되더라도 풀어야 할 난제가 쌓여 있다. 우선 경기장, 미디어센터, 선수촌 등의 시설을 계속 확보해 놓아야 한다. 전 세계 미디어의 취재 거점이 될 국제방송센터와 메인프레스센터는 일본 최대 전시장 ‘도쿄 빅 사이트(도쿄 국제전시장)‘에 자리 잡고 있다. 이미 내년 여름 기간 대관 예약이 진행 중이다. 1년 후 올림픽을 위해 이곳을 다시 잡을 수 있으리라는 보장이 없다.

태권도, 펜싱, 레슬링 종목 경기가 예정됐던 지바시 컨벤션센터 ‘마쿠하리 멧세‘도 평소 모터쇼, 게임쇼, 각종 특집 방송의 단골 무대로 인기가 많아 일정 조정이 쉽지 않을 전망이다. 올림픽 메인스타디움인 신국립경기장 등 신축 경기장들의 관리비도 늘어난다.

도쿄도 주오구에 선수촌으로 신설한 건물은 당초 올해 올림픽을 마치고 나면 개·보수를 거쳐 23동 규모의 주거용 아파트(약 5600가구)로 분양될 예정이었다. 입주는 2023년 3월부터인데 이미 일반 분양 4100여 가구 중 약 900가구가 팔렸다. 대회가 지연되면 일반에 양도되는 시점도 늦어질 가능성이 커 보상 문제가 불거질 수 있다고 한다.

도쿄조직위는 올림픽 개·폐회식을 비롯한 경기장 티켓 판매로 약 900억엔(약 1조400억원)의 수입을 올렸다. 올림픽이 연기되면 티켓 환불과 재판매를 동시에 진행해야 한다. 외국 관광객 수십만 명이 올림픽 기간에 맞춰 예약한 호텔 등 숙박 시설도 취소 사태가 벌어질 전망이다.

인력 유지도 복잡해진다.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에는 3500여명이 근무하고 있다. 대회가 연기되면 전체 인건비가 고스란히 늘어난다. 약 8만명인 대회 자원봉사자를 재편하고, 관리·교육하는 문제도 해결해야 한다. 일본 아사히신문은 간사이대 미야모토 가쓰히로 명예교수의 주장을 인용해 올림픽이 1년 연기될 경우 민간 부문의 경제적 손실이 6400억엔(약 7조3000억원)이 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다만 한동안 큰 폭으로 떨어졌던 일본 증시의 닛케이 지수는 23일 취소가 아닌 ‘올림픽 연기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 때문인지 약간 반등했다.
  • 축구
  • 야구
  • 농구
맨유 잔류 원하는 이갈로, 완전 이적 꿈꾼다
맨유 잔류 원하는 이갈로, 완전 이적 꿈꾼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임대 이적생 오디온 이갈로가 완전 이적을 꿈꾸고 있다. 이갈로도 잔류를 원하는 것으로 전해졌다.영국 언론 '스카이 스포츠'는 5일(한국시각) "오디온 이갈로가 ...
대표팀도 칼바람...'연봉 45억' 사우스게이트 감독, 임금 30% 삭감
대표팀도 칼바람...'연봉 45억' 사우스게이트 감독, 임금 30% 삭감
프로팀을 넘어 대표팀도 임금을 삭감하는 추세다.최근 전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사태로 축구계가 마비됐다. 대부분의 유럽 축구리그가 중단을 선언했으...
공오균 인도네시아 코치, 코로나19 양성…재검사 예정
공오균 인도네시아 코치, 코로나19 양성…재검사 예정
공오균(46) 인도네시아 대표팀 코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인도네시아축구협회(PSSI)는 4일 “공오균 코치가 자카르타에 있는 한 ...
'어서와' 측 "김명수-신예은, 로맨스에 아슬아슬함까지 가미"
'어서와' 측
‘어서와’가 100만이 넘는 틱톡 뷰, 14,000개가 넘는 실시간 톡 수치, SNS를 통해 시작된 팬아트 열풍 등 누리꾼들의 뜨거운 반응을 양산하고 있다.매주 수, 목 오후 10...
연상은, 오늘(5일) 소규모 웨딩 진행 "아주 작은 결혼식"
연상은, 오늘(5일) 소규모 웨딩 진행
아나운서 연상은이 오늘(5일) 소규모 결혼식을 올린다.연상은은 5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동갑내기 금융업계 종사자와 약 2년 열애 끝에 결혼한다. 두 사람은 지난 2018년 지인의 ...
'피트니스계 다현' 장여진..."현직 승무원 머슬퀸!'
[줌 in 포토+] '피트니스계 다현' 장여진...
코로나19 여파로 '마치' 시계가 멈춘듯 모든게 정지된 스포츠의 현실. 시간을 빌어 미처 소개하지 못했던 '추억의 사진전', 그 첫번째 주인공은 지난 해 피트니스계를 후끈하게 달궜...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