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순우, 윔블던 준우승 라오니치 꺾었다
출처:국민일보|2020-02-14
인쇄


권순우(84위)가 윔블던 준우승 경력의 강호 밀로시 라오니치(32위·캐나다)를 꺾는 이변을 연출하고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뉴욕오픈 8강에 진출했다.

권순우는 13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유니온데일에서 열린 2020시즌 ATP 투어 뉴욕오픈 남자 단식 2회전에서 라오니치를 2대 1(7-6<7-4> 6-7<4-7> 6-4)로 꺾었다. 지난주 인도에서 열린 타타오픈에 이어 2주 연속으로 투어 8강 진출에 성공하며 상승세를 보였다.

라오니치는 이번 대회에서 2번 시드를 받은 우승후보다. 2016시즌에 메이저 대회인 윔블던에서 준우승했으며 지난달 호주오픈에서도 8강에 진출하는 등 세계정상급 기량을 보유한 선수다.

권순우와 라오니치는 1·2세트를 모두 타이브레이크 접전을 펼치고 세트를 나눠가졌다. 승부는 3세트에서 갈렸다. 권순우는 게임스코어 1-1로 맞선 3게임을 브레이크한 뒤 3-1까지 달아나 승기를 잡았다.

강서버 라오니치는 서브에이스를 33개나 꽂아넣어 권순우(5개)를 압도했다. 하지만 정작 서브 게임을 단 한 번도 빼앗기지 않은 쪽은 권순우였다. 권순우는 8강전에서 카일 에드먼드(62위·영국)-도미니크 코퍼(94위·독일)의 2회전 승자와 대결한다.

  • 축구
  • 야구
  • 농구
'2경기 8골 관여' 손흥민-케인, BBC 전문가 "뉴캐슬전도 기대"
'2경기 8골 관여' 손흥민-케인, BBC 전문가
EPL 최고의 '공격 듀오' 손흥민과 해리 케인에 대한 기대감이 높다. 영국 'BBC'의 축구 전문가 마크 로렌슨도 뉴캐슬전에서 손흥민과 케인이 또 한 번 폭발할 것이라 전망했다....
`슬픈` 메시 28일 새벽 라리가 새 시즌 첫 출격, 울분의 골 터뜨릴까
`슬픈` 메시 28일 새벽 라리가 새 시즌 첫 출격, 울분의 골 터뜨릴까
FC바르셀로나(바르사)의 리오넬 메시(33)가 이적을 둘러싼 구단과의 갈등을 딛고 시즌 처음 정규리그에 출격한다. 그동안 자신의 이적 문제에다, 조셉 마리아 바르토메우 회장과 로날...
수아레스, 곧바로 아틀레티코 데뷔전? '그라나다전 소집'
수아레스, 곧바로 아틀레티코 데뷔전? '그라나다전 소집'
우루과이 공격수 루이스 수아레스(33)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입단을 확정한 지 채 일주일도 되지 않아 공식 데뷔전을 준비한다.디에고 시메오네 감독은 한국 시간으로 27일 밤 11시...
진재영, 수영장 딸린 집에서 낮잠 자기 "너무 좋은 계절"
'제주댁' 진재영, 수영장 딸린 집에서 낮잠 자기
배우 진재영이 제주도에서의 여유로운 일상을 전했다.진재영은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을 바람에 낮 멍때리기"라는 글과 함께 근황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은 진...
루나, 곧 베일 듯한 날렵한 턱선..건강美에 남심 '저격'
루나, 곧 베일 듯한 날렵한 턱선..건강美에 남심 '저격'
걸 그룹 에프엑스 출신이자 솔로 가수 루나가 우월한 미모를 공유했다.27일, 가수 루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장하고 꼭 클렝징 열심히 하셔야 해요 꼼꼼히 !"라는 글과 함께 한...
日 유명배우 다케우치 유코 사망, 자택서 숨진채 발견
日 유명배우 다케우치 유코 사망, 자택서 숨진채 발견
일본의 유명 배우인 다케우치 유코(竹內結子·40)가 27일 사망했다.일본 NHK의 보도에 따르면 다케우치 유코는 이날 새벽 도쿄 시부야구의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돼 병원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