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순우, 윔블던 준우승 라오니치 꺾었다
출처:국민일보|2020-02-14
인쇄


권순우(84위)가 윔블던 준우승 경력의 강호 밀로시 라오니치(32위·캐나다)를 꺾는 이변을 연출하고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뉴욕오픈 8강에 진출했다.

권순우는 13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유니온데일에서 열린 2020시즌 ATP 투어 뉴욕오픈 남자 단식 2회전에서 라오니치를 2대 1(7-6<7-4> 6-7<4-7> 6-4)로 꺾었다. 지난주 인도에서 열린 타타오픈에 이어 2주 연속으로 투어 8강 진출에 성공하며 상승세를 보였다.

라오니치는 이번 대회에서 2번 시드를 받은 우승후보다. 2016시즌에 메이저 대회인 윔블던에서 준우승했으며 지난달 호주오픈에서도 8강에 진출하는 등 세계정상급 기량을 보유한 선수다.

권순우와 라오니치는 1·2세트를 모두 타이브레이크 접전을 펼치고 세트를 나눠가졌다. 승부는 3세트에서 갈렸다. 권순우는 게임스코어 1-1로 맞선 3게임을 브레이크한 뒤 3-1까지 달아나 승기를 잡았다.

강서버 라오니치는 서브에이스를 33개나 꽂아넣어 권순우(5개)를 압도했다. 하지만 정작 서브 게임을 단 한 번도 빼앗기지 않은 쪽은 권순우였다. 권순우는 8강전에서 카일 에드먼드(62위·영국)-도미니크 코퍼(94위·독일)의 2회전 승자와 대결한다.

  • 축구
  • 야구
  • 농구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비상…대구FC 개막전 어쩌나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비상…대구FC 개막전 어쩌나
대구·경북 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이 우려되면서 개막을 앞둔 K리그에 대책 마련이 요구되고 있다.대구FC의 한 관계자는 19일 “코로나19가...
카푸, “네이마르, 메시-호날두처럼 위대해질 것”
카푸, “네이마르, 메시-호날두처럼 위대해질 것”
팔은 안으로 굽었다. 브라질 전설 카푸(49)가 후배 네이마르(28, 네이마르)에게 엄지를 세웠다.스페인 ‘스포르트’는 18일 카푸의 인터뷰를 실었다. 그가 평가한 네이마르는 메날...
이니에스타, “수원 원정 승리하면 16강 가까워진다”
이니에스타, “수원 원정 승리하면 16강 가까워진다”
안드레스 이니에스타(빗셀 고베)가 수원 삼성 원정경기 승리를 다짐했다.수원과 고베는 19일 수원월드컵경기장서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G조 경기를 치른다.일본 ...
한선화, 아찔 뒤태 자랑…'청순·섹시 다 가졌네'
한선화, 아찔 뒤태 자랑…'청순·섹시 다 가졌네'
그룹 시크릿 출신 배우 한선화가 남다른 비주얼을 자랑했다.한선화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도 바람 쐬고 싶다"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한선화...
'박효준과 열애중' 안지현 치어리더, 과감한 수영복
'박효준과 열애중' 안지현 치어리더, 과감한 수영복
롯데 자이언츠의 인기 치어리더 안지현이 뉴욕 양키스 소속의 유망주 박효준과 열애중인 사실이 알려졌다.두 사람은 각자의 인스타그램에 애칭을 써놓는 등 애정을 과시하고 있다.안지현은 ...
"아빠가 싫어할 사진"…미스코리아 조세휘, 파격 비키니 자태
미스유니버스 코리아 조세휘가 비키니 몸매를 뽐냈다.조세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빠가 싫어할 사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그는 비키니를 입고 선...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