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손흥민 감싼 모리뉴 감독 "골 못 넣어도 팀에 도움 되는 선수"
출처:연합뉴스|2020-01-22
인쇄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의 조제 모리뉴 감독이 ‘골 침묵‘에 빠진 손흥민을 "골 말고도 팀에 정말 많은 기여를 하는 선수"라며 감쌌다.

모리뉴 감독은 노리치시티와의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 홈 경기 전날인 22일(한국시간) 공식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모리뉴 감독은 "골을 넣을 때는 환상적이지만, 못 넣을 때는 팀에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 선수들이 있다"면서 "그러나 손흥민은 골 외에도 많은 걸 주는 선수이기에 득점하지 못해도 나는 아무런 걱정을 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손흥민은 언젠가 다시 골을 터뜨릴 것이고, 나는 그 시점이 내일 노리치시티전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손흥민은 정규리그에서 4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하고 있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경기까지 더하면 7경기째 골과 도움이 없다.

‘주포‘ 해리 케인이 허벅지 근육 부상으로 가동 중지돼 손흥민이 더 많은 골을 책임져 줘야 하는 상황에서, 득점포 침묵에 빠진 건 분명 손흥민 개인에게나, 토트넘에나 매우 난감한 문제다.


그러나 모리뉴 감독은 "손흥민은 문제가 없다. 계속 골 찬스를 만들어가고 있고 다시 득점하게 될 것"이라며 재차 제자를 두둔했다.

이어 "공격수에겐 확신이 필요하고, 확신이 골을 낳는다"면서 "자신이 언제나 팀에 도움이 되는 프로 정신이 투철한 환상적인 선수라는 점을 손흥민이 알아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토트넘과 노리치시티의 맞대결은 23일 오전 4시 30분 열린다.

  • 야구
  • 농구
  • 기타
류현진도, 다르빗슈도 분노… 휴스턴 사태, 동양인 선수들도 뿔났다
캐롤&그린, 바이아웃 후 휴스턴行
“당시 다저스에 있었던 사람이라면 똑같은 기분 아닐까요?”류현진(33·토론토)은 2017년 월드시리즈에 있었던 휴스턴의 사인 훔치기 사건에 대해 “당연히 기분이 안 좋다”고 잘라 ...
지독한 류현진, 끝까지 훈련…"밥 먹을 시간도 없네요"
미국프로야구의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은 지난 2013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했을 때 현지 취재진에게 많은 오해를 받았다.큰 몸집과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주력,...
LG의 고민 “임의탈퇴 윤대영, 복귀 검토 중이다”
LG 트윈스가 임의탈퇴 신분인 윤대영(26)의 복귀를 고민하고 있다.윤대영은 지난해 2월 24일 음주 운전으로 입건됐다. 적발 당시 윤대영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으로 알려...
'상위 1% 몸매' 레이양, 초미니 비키니 입고 누워 셀카
'상위 1% 몸매' 레이양, 초미니 비키니 입고 누워 셀카
'상위 1% 몸매'로 유명한 레이양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변에서 망중한을 즐기는 사진을 올렸다.사진 속 레이양은 초미니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해변에 누워서 카메라를 손으로 제지하...
청순 글래머 BJ 코코, '비키니 상의가 작아 보여'
청순 글래머 BJ 코코, '비키니 상의가 작아 보여'
청순 글래머의 대명사로 인기를 모으는 아프리카 티비의 BJ 코코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상 사진을 올렸다.사진 중에는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뽐내는 샷이 있다.B...
로드FC 로드걸 겸 아프리카 비제이 한혜은, 나에게 팬은 재산목록 1호!
로드FC 로드걸 겸 아프리카 비제이 한혜은, 나에게 팬은 재산목록 1호!
ROAD FC 로드걸 한혜은이 자신의 SNS에 매력만점의 사진을 게시했다. 최근 화보촬영을 진행한 한혜은은 사진 속에서 누드톤의 원피스와 블랙 계열의 시스루 의상으로 고급스런 섹시...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