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최강 페더급 챔피언 이정영, "국내엔 적수가 없어, 해외에서 도전자를 물색해야 할 판이다"
출처:스포츠서울|2020-01-14
인쇄



체급을 올리지 않는 한 국내에 적수가 없다. ROAD FC 페더급 챔피언 이정영(25·쎈짐)의 현실이다. 국내에는 자신의 적수가 없다며 해외 선수와의 방어전을 바라고 있다. 로드FC 역사상 최다방어전을 기록했던 ‘무적’ 최무겸을 무찌르고 챔피안 벨트를 차지했고, 7연승의 박해진을 챔피언 타이틀전 사상 최단 시간만에 KO시키며 방어전에 성공한 이정영이다. 

지난해 9월, 이정영은 자신의 고향인 대구에서 1차 방어에 성공했다. 과거 한 팀에서 한솥밥을 먹었던 박해진은 1라운드 10초 만에 꺾으며 ROAD FC 타이틀전 역대 최단 시간 승리 기록을 세웠다.

1차 방어에 성공한 이후에도 이정영은 꾸준하게 운동하며 지내고 있었다. 그 어떤 유혹에도 오직 운동만 생각하며 실력을 발전시키고 있다.

“특별한 건 없다”고 운을 뗀 이정영은 “꾸준함이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남들보다 덜 놀고 열심히 운동하면서 지내고 있다. 여전히 운동 중독이다. 몸이 근질근질해서 1차 방어 끝냈으니 또 내 실력을 증명하고 싶다. 선수는 증명해야 하는 의무가 있지 않나”라며 근황을 전했다.

1차 방어에 성공했기에 이정영은 2차 방어에 도전, 자신의 자리를 다시 한 번 지켜야 한다. 그동안 국내 선수와 주로 싸워온 이정영은 외국 선수와의 시합을 바랐다.

이정영은 “솔직히 말해서 ROAD FC 페더급 국내 선수 중에 내 상대가 없다. 김세영 선수와 타이틀전을 하는 것도 아닌 것 같고, 나는 계속 성장하고 있는데, (챔피언급으로) 올라오는 선수가 없다. 2차 방어전은 외국 선수랑 해보고 싶다. 누가 상대가 되어도 다 자신 있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이정영이 자신감을 보이는 것은 자신의 실력에 대한 확신과 격투기를 대하는 마인드 때문이다. 이긴다는 마음가짐 없이는 안 된다는 것.

이정영은 “스포츠이긴 하지만 싸우는 것이 직업이다. 이긴다는 자신감이 없으면 안 된다. 이길지, 질지 모르겠다는 말하는 선수들이 이해가 안 된다. 상대가 강하더라도 무조건 이긴다고 생각하면서 준비하고, 최면을 걸어서라도 마인드 컨트롤을 해야 한다. 마음가짐에서 지게 되면 끝”이라는 자신의 소신을 전했다.

이정영은 “시합 잡히면 좋은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서 하루 하루 노력하고 있다. 팬들은 물론이고, 모든 사람들을 만족시키고, 기대할만한 경기를 할 자신이 있다. 팬분들 모두 올해 건강하시고, 좋은 일만 생기는 행복한 한 해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축구
  • 야구
  • 농구
[공식발표] 울산현대 입단, 조현우 "K리그 우승 이루겠다"
[공식발표] 울산현대 입단, 조현우
울산현대가 국가 대표 골키퍼 조현우를 영입했다.4주간의 군사훈련을 마친 조현우는 20일 울산현대와의 계약서에 사인하며 새 출발을 시작했다.2013년 대구FC에서 프로무대에 데뷔한 ...
제이든 산초의 '10-10', 메시·더 브라위너 보다 빠르다
제이든 산초의 '10-10', 메시·더 브라위너 보다 빠르다
'괴물' 엘링 홀란드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데뷔전에서 해트트릭을 폭발한 날, 파트너 제이든 산초도 인상적인 기록을 세웠다.산초는 18일 도르트문트가 5대3 역전승한 아우크스부르크전...
경남, 호주 연령대 대표팀 출신 수비수 닉 안셀 영입
경남, 호주 연령대 대표팀 출신 수비수 닉 안셀 영입
경남FC가 지난해 전남 드래곤즈에서 뛰었던 호주 연령대 대표팀 출신의 수비수 닉 안셀을 영입했다.경남은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센터백 안셀을 영입했다.안셀은 멜버른 빅토리에서 뛰다...
이설아, 미스맥심으로 유명세 '2020년 계획 밝히기도'
이설아, 미스맥심으로 유명세 '2020년 계획 밝히기도'
이설아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지난 2018년 미스맥심 콘테스를 통해 이름을 알린 이설아는 “낮에는 단아하고 청순하지만 밤에는 섹시한 매력을 뽐낼 수 있는 미스맥심이 되고 싶다...
브리트니 팔머, UFC 246에서 남심 저격!
1백만 팔로워의 옥타곤걸 브리트니 팔머, UFC 246에서 남심 저격!
백만 명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옥타곤걸 브리트니 팔머(32)가 변함없는 매력을 과시했다. 지난 19일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티모바일 아레나에서 UFC 246이 열렸다. 팔머는 ...
클라라, 레깅스+브라톱 입고 완벽한 몸매 과시
클라라, 레깅스+브라톱 입고 완벽한 몸매 과시
배우 클라라가 완벽한 보디라인을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다.클라라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밝음이 어둠에서 시작하듯 모든 동작은 정지에서 시작합니다. 명상은 마음의 균형을 위한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