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단독]FA 김선빈, KIA 타이거즈와 전격 재계약..4년 최대 40억원 사인
출처:스포츠조선|2020-01-14
인쇄





자유계약(FA) 김선빈(31)이 원소속팀 KIA 타이거즈에 최종 잔류했다..

KIA는 14일 김선빈과의 계약을 공식발표했다. 4년 최대 40억원 규모다. 계약금 16억원, 연봉 18억원, 옵션이 6억원이다. 2008년 KIA 유니폼을 입은 김선빈은 2009년과 2017년 KIA의 두 차례 한국시리즈를 포함해 통합우승을 일군 프랜차이즈 선수다. 지난 10년간 부동의 유격수로 활약했다. 특히 2017년에는 타율 3할7푼을 기록, KBO 정규리그 타율 1위에 오르기도. 그 해 골든글러브 유격수상을 수상했다. 11시즌 동안 개인통산 타율 3할, 973안타 23홈런 351타점 132도루를 기록 중이다.

김선빈은 생애 첫 FA 협상에서 다소 진통을 겪었다. 김선빈 측은 지난해 11월 초부터 일주일에 한 번씩 구단 파트너와 대화를 나눴지만, 해를 넘긴 이달 초까지 좀처럼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사실 지난 두 달 동안 구단이 선수 측에 정확한 금액을 전달하지 못했던 이유는 한 가지였다. 구단에서 설정한 금액으로 ‘FA 듀오‘ 안치홍과 김선빈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없을 것이라는 판단에서였다. 분명 명확한 협상 금액이 제시될 경우 타팀에서 영입 경쟁에 불을 붙일 것이 뻔했다. 우려는 현실이 됐다. 지난 3일 구단이 선수 측에 협상 금액을 전달했는데 3일 뒤 롯데 자이언츠에 안치홍을 빼앗기고 말았다. 안치홍은 2+2 옵트아웃 계약으로 이적을 택했다.

KIA는 발등에 불이 떨어진 상황. 결국 조계현 KIA 단장이 직접 협상 테이블에 나서면서 김선빈의 협상이 급물살을 탔다. 양측은 지난 7일 협상에서 긍정적인 신호를 주고받았고, 이후 조 단장이 김선빈 측을 만나 계약조건을 제시했다. 그리고 지난 13일 협상은 극적으로 타결됐다.

김선빈의 잔류로 KIA는 전력누수를 최소화할 수 있게 됐다. 우선 맷 윌리엄스 신임 감독이 강조하는 수비에선 김선빈의 활용폭이 넓다. 유격수와 2루수 병행이 가능하다. 윌리엄스 감독은 상대 팀에 따라 김선빈의 수비 포지션을 달리해 다른 내야수 기용의 폭을 넓힐 수 있다. 타격에선 지난해 반발력이 저하된 공인구에 몇몇 공격 부문 스탯이 떨어졌지만, 평균 기록은 유지했다. 특히 팀 내 출루율이 상위권이고, 희생타를 만들어낼 수 있는 능력을 갖춰 충분히 타석에서도 매력을 뽐낼 수 있을 전망이다.

계약 후 김선빈은 "KIA에서 선수 생활을 계속 할 수 있어 기쁘다. 인정해주신 구단에 감사하다"면서 "팀이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도록 솔선수범하며 제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오랜 시간 끝에 계약에 이른 만큼 올 시즌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려야겠다는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운동에만 전념해 올 시즌 팀이 좋은 성적을 내는 데 보탬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 축구
  • 농구
  • 기타
[공식발표] 울산현대 입단, 조현우 "K리그 우승 이루겠다"
[공식발표] 울산현대 입단, 조현우
울산현대가 국가 대표 골키퍼 조현우를 영입했다.4주간의 군사훈련을 마친 조현우는 20일 울산현대와의 계약서에 사인하며 새 출발을 시작했다.2013년 대구FC에서 프로무대에 데뷔한 ...
제이든 산초의 '10-10', 메시·더 브라위너 보다 빠르다
제이든 산초의 '10-10', 메시·더 브라위너 보다 빠르다
'괴물' 엘링 홀란드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데뷔전에서 해트트릭을 폭발한 날, 파트너 제이든 산초도 인상적인 기록을 세웠다.산초는 18일 도르트문트가 5대3 역전승한 아우크스부르크전...
경남, 호주 연령대 대표팀 출신 수비수 닉 안셀 영입
경남, 호주 연령대 대표팀 출신 수비수 닉 안셀 영입
경남FC가 지난해 전남 드래곤즈에서 뛰었던 호주 연령대 대표팀 출신의 수비수 닉 안셀을 영입했다.경남은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센터백 안셀을 영입했다.안셀은 멜버른 빅토리에서 뛰다...
이설아, 미스맥심으로 유명세 '2020년 계획 밝히기도'
이설아, 미스맥심으로 유명세 '2020년 계획 밝히기도'
이설아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지난 2018년 미스맥심 콘테스를 통해 이름을 알린 이설아는 “낮에는 단아하고 청순하지만 밤에는 섹시한 매력을 뽐낼 수 있는 미스맥심이 되고 싶다...
브리트니 팔머, UFC 246에서 남심 저격!
1백만 팔로워의 옥타곤걸 브리트니 팔머, UFC 246에서 남심 저격!
백만 명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옥타곤걸 브리트니 팔머(32)가 변함없는 매력을 과시했다. 지난 19일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티모바일 아레나에서 UFC 246이 열렸다. 팔머는 ...
클라라, 레깅스+브라톱 입고 완벽한 몸매 과시
클라라, 레깅스+브라톱 입고 완벽한 몸매 과시
배우 클라라가 완벽한 보디라인을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다.클라라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밝음이 어둠에서 시작하듯 모든 동작은 정지에서 시작합니다. 명상은 마음의 균형을 위한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