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일본 어른들이 아이들 미래 망치고 있어" 日 찾은 쓰쓰고, 또 소신발언
출처:스포티비뉴스|2020-01-13
인쇄



메이저리그 진출이라는 선물을 안고 일본으로 돌아온 쓰쓰고 요시토모(29)가 자국 후배들을 만나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평소처럼 “유소년 선수들의 밝은 미래를 위해 어른들이 올바른 판단을 내려야 한다”는 소신 발언도 잊지 않았다.일본 닛칸스포츠와 주니치스포츠, 스포니치아넥스 등 주요 매체는 “쓰쓰고가 자신의 출신 클럽이자 현재 지도교사 자격으로 있는 ‘사카이 빅보이스’ 소속 중학생들의 훈련을 도왔다. 3시간 동안 내외야 펑고를 직접 쳐주고, 타격과 수비 훈련을 직접 지도했다”고 보도했다.

2010년부터 10년간 요코하마 DeNA 베이스타스에서 활약했던 쓰쓰고는 지난해 12월 포스팅 시스템을 통해 탬파베이 레이스로 이적했다. 2년 총액 1200만 달러(약 139억 원)라는 만족스러운 계약과 함께 메이저리그 진출이라는 꿈을 이뤘다.

뿌듯한 마음으로 귀국한 쓰쓰고는 이날 밝은 미소로 후배들을 지도했다. 일본 매체는 “쓰쓰고가 야구공은 물론 테니스공으로도 직접 펑고를 쳐주는 이색 훈련을 선보였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훈련 직후 현지 취재진을 만난 쓰쓰고는 최근 일본 야구계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고교생 투구수 제한 문제와 관련된 질문을 받았다. 지난해 일본고등학교야구연맹은 학생 투수의 투구수를 1주일 500개 이내로 제한하고, 사흘 연속 투구할 수 없도록 하는 규정을 올해부터 적용하기로 했다. 이는 고시엔을 비롯한 주요 대회에서 끊이지 않는 ‘혹사 논란’을 막기 위한 고육지책이지만, 일각에선 실효성 문제 등을 따지며 반대 의견도 내세우고 있다.

예비 메이저리거의 답은 명확했다. 유소년들을 위한 제도 개선은 끊임없이 고민해야 한다는 점을 진심 어린 인터뷰로 담아냈다.

쓰쓰고는 “우리가 규칙을 만들었으니 전진을 했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그것이 모두 좋다고 볼 수는 없다. 투구수 제한이라는 규정 역시 최종 목표는 아니다”라면서 “우리는 아이들을 위해 심각하게 고민해야 한다. 유소년들을 보호하기 위해 어른들이 무엇을 해야 할지 생각해야 한다”고 말했다.

쓰쓰고는 평소에도 “승리 지상주의만을 추구하는 야구인들이 유소년들의 미래를 망치고 있다”는 소신 발언을 아끼지 않는 자세로 명성이 높다. 학교 폭력과 선수 혹사와 같은 문제를 놓고도 개인 의견을 꿋꿋이 밝혔다.

닛칸스포츠는 “쓰쓰고는 인터뷰 말미 ‘어린이들이 곧 주인공이다. 유소년들의 미래가 가장 중요하다는 점을 여러분이 꼭 되새겼으면 한다’는 말을 남겼다. 해외로 진출하고서도 일본야구의 미래를 생각하는 태도는 변함이 없었다”고 자국 출신 메이저리거를 치켜세웠다.
  • 축구
  • 농구
  • 기타
[공식발표] 울산현대 입단, 조현우 "K리그 우승 이루겠다"
[공식발표] 울산현대 입단, 조현우
울산현대가 국가 대표 골키퍼 조현우를 영입했다.4주간의 군사훈련을 마친 조현우는 20일 울산현대와의 계약서에 사인하며 새 출발을 시작했다.2013년 대구FC에서 프로무대에 데뷔한 ...
제이든 산초의 '10-10', 메시·더 브라위너 보다 빠르다
제이든 산초의 '10-10', 메시·더 브라위너 보다 빠르다
'괴물' 엘링 홀란드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데뷔전에서 해트트릭을 폭발한 날, 파트너 제이든 산초도 인상적인 기록을 세웠다.산초는 18일 도르트문트가 5대3 역전승한 아우크스부르크전...
경남, 호주 연령대 대표팀 출신 수비수 닉 안셀 영입
경남, 호주 연령대 대표팀 출신 수비수 닉 안셀 영입
경남FC가 지난해 전남 드래곤즈에서 뛰었던 호주 연령대 대표팀 출신의 수비수 닉 안셀을 영입했다.경남은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센터백 안셀을 영입했다.안셀은 멜버른 빅토리에서 뛰다...
이설아, 미스맥심으로 유명세 '2020년 계획 밝히기도'
이설아, 미스맥심으로 유명세 '2020년 계획 밝히기도'
이설아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지난 2018년 미스맥심 콘테스를 통해 이름을 알린 이설아는 “낮에는 단아하고 청순하지만 밤에는 섹시한 매력을 뽐낼 수 있는 미스맥심이 되고 싶다...
브리트니 팔머, UFC 246에서 남심 저격!
1백만 팔로워의 옥타곤걸 브리트니 팔머, UFC 246에서 남심 저격!
백만 명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옥타곤걸 브리트니 팔머(32)가 변함없는 매력을 과시했다. 지난 19일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티모바일 아레나에서 UFC 246이 열렸다. 팔머는 ...
클라라, 레깅스+브라톱 입고 완벽한 몸매 과시
클라라, 레깅스+브라톱 입고 완벽한 몸매 과시
배우 클라라가 완벽한 보디라인을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다.클라라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밝음이 어둠에서 시작하듯 모든 동작은 정지에서 시작합니다. 명상은 마음의 균형을 위한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