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백승호의 독일행을 앞두고 이청용이 해준 이야기는? [GOAL LIVE]
출처:코리아골닷컴|2019-12-08
인쇄

백승호(22, 다름슈타트)는 독일행을 앞두고 고민이 많았다. 그는 1년 먼저 독일에 간 선배 이청용(30, Vfl보훔)에게 조언을 구했다. 이청용은 그에게 “기회가 왔을 때 변화를 주는 것도 나쁘지 않다”라고 말했다. 경험에서 우러나온 이야기다.

 

 

선배와 이야기를 나눈 후 백승호는 결정을 내렸다. 2019-20시즌, 2.분데스리가로 진출했다. 이전 소속팀 지로나(스페인)에서 뛸 기회가 너무 적었기 때문에 백승호는 그라운드가 간절했다. 디미트리오스 그라지모스 다름슈타트 감독이 백승호에게 큰 믿음을 보였다. 그의 믿음은 백승호의 출전 기록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난 9월 입단한 백승호는 입단 후 첫 경기서 선발로 데뷔전을 치르더니 전 경기에 출전 중이다.

지난 9월 <골닷컴>과 만난 자리에서 백승호는 “다름슈타트 제안을 받은 후 청용이 형에게 이것저것 많이 물어봤다. 많은 이야기를 해주셨다”라고 말했다. 그때 이청용이 어떤 말을 해줬을까? 7일 오후(현지 시각), 리그 16라운드 그로이터 퓌어트전(1-3 패)이 끝난 후 믹스트존에서 만난 이청용에게 물었다.

 

 

“승호가 독일에 관해 궁금해하더라. 내가 지난 1년 동안 있으면서 느꼈던 부분들을 이야기해줬다. 승호가 지로나에서 워낙 경기에 출전을 못 하고 있었다. 내가 느끼기엔 독일이 다른 유럽 국가보다 아시아 선수를 바라보는 시선이 조금 더 긍정적이다. 색안경을 끼지 않고, 오히려 더 좋아해 주는 부분도 있다. 생활 태도 같은 부분에서. 승호가 워낙 성실한 선수라는 걸 내가 잘 알고 있어서 경기 뛰는 데 큰 문제가 없을 거라고 이야기 해줬다.”

또 그라지모스 감독도 이청용이 잘 알고 있었다. 그라지모스 감독은 오랫동안 보훔에 있었다. 지난 시즌에는 보훔의 U-19팀을 지도했다. “그 감독의 스타일을 어느 정도 알고 있었다. 스타일이 승호와 잘 맞을 거라고 생각했다. 다행히 승호를 잘 생각해주는 것 같다. 지난번 다름슈타트전이 끝나고 감독과 잠깐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승호를 굉장히 중요한 선수라고 생각하더라. 항상 경기를 풀어줄 수 있는 선수라고 생각하는 것 같다.”

 

 

이청용이 백승호의 독일행을 긍정적으로 바라본 이유가 있다. 그에게서 과거의 자신을 봤기 때문이다. 이청용 역시 전 소속팀 크리스털 팰리스(잉글랜드)에서 출전 기회를 잘 잡지 못했다. 그라운드가 그리웠다. 보훔 입단 초기 그는 “뛰어서 행복하다”라도 환하게 웃기도 했다.

“그래서 내가 그 마음을 잘 안다. 특히 승호는 한창 뛰어야 할 나이인데... 소속팀에서 열심히 하고 있어도 기회가 주어지지 않으면 얼마나 답답한지, 그 마음을 내가 잘 알고 있다. 기회가 왔을 때 움직이는 것, 변화를 주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승호에게 얘기했다. 물론 결정은 승호가 했지만.(웃음)”

이날 믹스트존에서 이청용은 백승호의 이야기를 할 때 표정이 가장 편안해 보였다. 그가 받은 그 어떤 질문보다 가장 길게 대답했다. 선배의 애정이 느껴졌다. 이청용은 마지막으로 간결하지만 뼈있는 덕담을 전했다. “안 다치고 잘했으면 좋겠다. 지금도 잘하고 있지만.”

  • 야구
  • 농구
  • 기타
‘발표 임박’ ML H.O.F.… 지터 ‘만장일치’-워커 ‘입성’ 유력
박지수 3점슛, 행운 아닌 꾸준한 노력의 결과물
발표가 임박한 2020 메이저리그 명예의 전당. ‘캡틴’ 데릭 지터의 만장일치 득표는 아직 깨지지 않고 있다.메이저리그 명예의 전당 투표 중간집계에 따르면, 20일(이하 한국시각)...
MLB.com "류현진, 진정한 1선발..토론토 안정시킬 것"
유쾌함과 아쉬움이 공존한 전태풍의 마지막 올스타전 [★현장]
"구단의 진정한 1선발이다."MLB.com이 지난 19일(이하 한국시각) 토론토의 윈터 페스트 행사를 보도하며 류현진을 영입한 토론토의 오프시즌 공격적인 움직임에 대한 선수들의 기...
KIA 새 둥지 튼 '영건' 김현수 "나를 뽑은 이유, 분명히 있을 것"
'LG 복덩이' 캐디 라렌
“저를 선택한 이유가 분명히 있을 겁니다.”롯데가 아닌 ‘KIA 젊은 피’로 새 출발을 앞둔 김현수(20)의 어깨가 무겁다. 프리에이전트(FA)로 팀을 옮긴 안치홍(30·롯데)의 ...
이설아, 미스맥심으로 유명세 '2020년 계획 밝히기도'
이설아, 미스맥심으로 유명세 '2020년 계획 밝히기도'
이설아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지난 2018년 미스맥심 콘테스를 통해 이름을 알린 이설아는 “낮에는 단아하고 청순하지만 밤에는 섹시한 매력을 뽐낼 수 있는 미스맥심이 되고 싶다...
브리트니 팔머, UFC 246에서 남심 저격!
1백만 팔로워의 옥타곤걸 브리트니 팔머, UFC 246에서 남심 저격!
백만 명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옥타곤걸 브리트니 팔머(32)가 변함없는 매력을 과시했다. 지난 19일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티모바일 아레나에서 UFC 246이 열렸다. 팔머는 ...
클라라, 레깅스+브라톱 입고 완벽한 몸매 과시
클라라, 레깅스+브라톱 입고 완벽한 몸매 과시
배우 클라라가 완벽한 보디라인을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다.클라라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밝음이 어둠에서 시작하듯 모든 동작은 정지에서 시작합니다. 명상은 마음의 균형을 위한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