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승18패 부진' NBA 뉴욕, 피츠데일 감독 해임
출처:뉴시스|2019-12-07
인쇄



미국프로농구(NBA) 뉴욕 닉스가 데이비드 피츠데일(45·미국) 감독을 해임했다.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은 7일(한국시간) 올 시즌 4승 18패로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는 뉴욕이 피츠데일 감독을 경질했다고 보도했다.

뉴욕은 피츠데일 감독과 함께 키스 스마트 코치도 해고했다. 뉴욕은 당분간 마이크 밀러 감독대행 체제로 시즌을 치른다.

피츠데일 감독은 지난해 5월 뉴욕과 4년간 2200만달러에 계약했으나 계약기간을 채우지 못하고 자리에서 물러났다.

피츠데일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첫 시즌인 2018~2019시즌 뉴욕은 17승 65패로 시즌을 마쳤고, 올 시즌에도 4승 18패로 부진을 면치 못했다.

최근 8연패를 당하면서 팀 역사상 개막 후 22경기 최저 승률에 타이를 이뤘다.

피츠데일 감독은 뉴욕을 이끄는 동안 21승 83패, 승률 20.2%를 기록했는데, 이는 최근 30년간 NBA에서 최소 100경기 이상 치른 감독 중 최저 승률 5위에 해당한다.

뉴욕은 올 시즌 평균 득점(103.7점), 야투 성공률(42.2%) 등에서 NBA 최하위에 머물러있다.

지난 4일 밀워키 벅스에 88-132로, 7일 덴버 너기츠에 92-129로 패배한 뉴욕은 2경기 연속 35점차 이상 패배를 당한 NBA 사상 7번째 팀이 됐다. 구단 역사상 처음이다.

뉴욕은 오는 9일 인디애나 페이서스와 맞붙는다.
  • 축구
  • 야구
  • 기타
'온 몸에 문신' 레알 라모스, 가슴 한복판에 '넷째 아들' 이름 추가
'온 몸에 문신' 레알 라모스, 가슴 한복판에 '넷째 아들' 이름 추가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의 수비수 세르히오 라모스(34)의 몸에는 빈틈을 찾기 힘들 정도다. 온 몸에 문신이 가득하기 때문이다.라모스는 최근 새로운 문신을 새겨 넣은 것으로 보인다. ...
토트넘 유로파 진출권 박탈 위기? '새로운 UEFA 규정 때문'
토트넘 유로파 진출권 박탈 위기? '새로운 UEFA 규정 때문'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진출권을 박탈당할 수 있는 최악의 시나리오가 등장했다. UEFA가 2020-21시즌 유럽대항전 예선 라운...
울산-전북, '업그레이드' 역대급 우승 전쟁
울산-전북, '업그레이드' 역대급 우승 전쟁
울산 현대와 전북 현대가 '역대급'으로 업그레이드된 우승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두 팀은 지난 시즌 치열한 우승 경쟁을 펼쳤고, 전북이 결국 승리했다. 지난해 두 팀은 K리그1(1부...
'강력한 우승후보' 신새롬, '2020 미스맥심 콘테스트' 3위로 14강에 안착해
'강력한 우승후보' 신새롬, '2020 미스맥심 콘테스트' 3위로 14강에 안착해
배우 겸 모델 신새롬이 ‘2020 미스맥심 콘테스트’ 중간 투표에서 3위로 14강에 안착했다. 올해 미스맥심 콘테스트에서 ‘강력한 우승 후보’로 거론되는 참가자는 바로 신새롬이다....
'맥심걸' 신재은, 아슬아슬한 상의에 상체 노출? '아찔' 화보
'맥심걸' 신재은, 아슬아슬한 상의에 상체 노출? '아찔' 화보
모델 신재은이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찔한 화보 사진을 올렸다.신재은은 사진 속에서 상체가 훤히 보일 듯한 아슬아슬한 상의를 걸치고 매혹적인 화보를 찍었다.신재은은 사진과 함께...
"울지마 비야" 김나정 아나운서, 헉 소리 나는 비키니 자태
김나정 아나운서가 비키니 몸매를 뽐냈다.김나정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보고 싶어도 울지마 비야 비야 비야. 그쳐랑. 나는 이제 안 울거당. 즐겁게 시작"이라는 글과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