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중국 프로축구 박지수, 입단 첫 해 리그 우승
출처:뉴시스통신사|2019-12-02
인쇄

 

중국 프로축구 슈퍼리그(CSL) 광저우 헝다에서 뛰는 수비수 박지수가 이적 첫 시즌 리그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광저우 헝다는 지난 1일 중국 광저우 티엔허 스타디움에서 열린 상하이 선화와의 2019 CSL 30라운드 최종전에서 3-0 승리를 거뒀다.

광저우는 승점 72(23승3무4패)로 김민재가 속한 베이징 궈안(승점 70)을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2년 만의 우승컵 탈환이다.

박지수는 이날 90분 풀타임을 소화하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1-0으로 앞선 후반 10분에는 강력한 슈팅으로 쐐기를 박았다. 최종전에서 시즌 마수걸이 득점을 터뜨렸다.

박지수는 이번 시즌 리그 20경기,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12경기, FA컵 2경기 등 총 34경기에 나서 리그 우승, AFC 챔피언스리그 4강에 힘을 보탰다.

이탈리아 전설적인 센터백인 파비오 칸나바로 감독의 지휘 아래 크게 성장했다는 평가다. 시즌 초에는 많은 기회를 얻지 못했지만 실력을 발휘하며 리그 최고 수비수 반열에 올랐다.

박지수는 "입단 첫해에 우승해 기분이 매우 좋다. 시즌 초에 경기를 많이 뛰지 못해 걱정이 많았다. 하지만 칸나바로 감독의 지도 덕분에 많이 배우면서 스스로 성장할 수 있었다. 덕분에 자리를 잡았다"고 말했다. "아시아챔피언스리그가 아쉽기는 하지만 우승해서 기분이 좋다"며 "특히 마지막 경기에서 시즌 첫 골을 넣어 기여를 할 수 있어 더 좋았다"고 기뻐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SF 언론의 제안 "다저스, 범가너 영입하면 딱"
'포틀랜드 비상' 후드, 부상으로 시즌 마감 예상
샌프란시스코 지역 언론이 야구 팬들의 비난을 무릅쓰고 최대 라이벌로 꼽히는 LA 다저스에 매디슨 범가너(30) 영입을 추천해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특급 에...
'오승환 옛동료' 로젠탈, 캔자스시티와 마이너 계약
“40개를 잡아라” SK는 지금 리바운드와 밀당 중
오승환의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시절 동료였던 트레버 로젠탈이 캔자스시티 로얄스 유니폼을 입는다.캔자스시티 로얄스는 8일(이하 한국시간) 로젠탈과 마이너리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선수가 뽑은 주장 이용규, 징계 선수→헌신의 아이콘 될 수 있을까
'4승18패 부진' NBA 뉴욕, 피츠데일 감독 해임
지난해 구단 자체 징계를 받은 이용규(한화 이글스)가 약 1년 만에 주장으로 돌아온다.한화 선수단은 7일 '사랑의 연탄 배달' 행사에 참여한 뒤 자체 투표를 통해 주장을 선출했다....
송주아 '격투기장에서 드러낸 우윳빛 몸매'
송주아 '격투기장에서 드러낸 우윳빛 몸매'
레이싱모델 송주아가 아름다운 몸매를 선보였다.송주아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송주아는 입식 격투기 Max FC 맥스 엔젤 유니폼을 입고 아름다운 ...
박연수, 수영복 입고 "40대 대표 섹시 아이콘" 외친 이유는
박연수, 수영복 입고
박연수가 과감한 수영복 자태와 솔직한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지난 4일 방송된 MBN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는 휴식을 취하기 위해 강원도 정선군을 방문한 박연수와...
허영지, 필라테스로 다져진 군살제로 완벽 몸매
허영지, 필라테스로 다져진 군살제로 완벽 몸매[SNS★컷]
허영지가 탄력 넘치는 몸매를 자랑했다.카라 출신 가수 허영지는 12월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Pilates S 지금 12월호에서 만나요~많이 사랑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다수의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