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일본 '괴물 투수' 사사키, 지바 롯데 입단…"오타니 넘겠다"
출처:뉴시스통신사|2019-12-01
인쇄

 

일본 고교 야구의 ‘괴물 투수‘ 사사키 로키(18)가 지바 롯데 마린스에 공식 입단하면서 일본의 ‘야구 천재‘ 오타니 쇼헤이(25·LA 에인절스)를 넘고 싶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산케이 스포츠와 스포츠 닛폰 등 일본 언론들에 따르면 사사키는 지난달 30일 일본 이와테현 나토 시내의 한 호텔에서 열린 입단식에서 등번호 ‘17‘이 새겨진 유니폼을 받았다.

등번호 ‘17‘은 에인절스에서 활약 중인 오타니의 등번호다.

사사키는 "이와테의 선배이자 프로야구의 선배다. 넘어서고 싶다"고 각오를 드러냈다.

지바 롯데 구단 관계자는 "사사키가 앞으로 시속 170㎞ 이상의 공을 던졌으면 하는 바람을 담아 등번호 17을 전달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사사키는 "나의 가장 큰 장점은 구속이다. 시속 170㎞의 공을 던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사사키는 고교 재학 시절 시속 163㎞의 직구를 던져 ‘괴물 투수‘로 불렸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이 현행 구속 계측 시스템(Pitch F/X)을 도입한 2006년 이후 최고 구속은 아롤디스 채프먼이 신시내티 레즈에서 뛰던 2010년 9월과 뉴욕 양키스 소속인 2016년 7월 기록한 시속 105.1마일(약 169.1㎞)이다.

일본프로야구 역대 최고 구속 기록은 오타니가 보유하고 있다. 오타니는 니혼햄 파이터스에서 뛰던 2016년 10월 일본프로야구 최고 기록인 시속 165㎞의 직구를 던진 바 있다.

오타니도 2016년 "시속 170㎞의 공을 던지고 싶다"는 욕심을 드러낸 바 있다.

사사키는 지난 9월 부산에서 열린 제29회 세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에 일본 대표로 나섰다.

지난 10월 일본프로야구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지바 롯데의 지명을 받은 사사키는 지바 롯데와 계약금 1억엔(약 11억원), 연봉 1600만엔에 계약했다. 일본 언론들에 따르면 구단 고졸 신인 투수 사상 최고액이다.

  • 축구
  • 농구
  • 기타
‘8연패’ 인천 vs ‘4연승’ 상주, 김태완 감독 “안일함 경계하자”
‘8연패’ 인천 vs ‘4연승’ 상주, 김태완 감독 “안일함 경계하자”
K리그1 ‘4연승’을 달리고 있는 상주 상무가 최하위 인천 유나이티드 원정을 떠난다. 상주는 최근 전북 현대를 꺾는 등 리그 4연승을 달리며 3위에 위치하고 있다.상주는 오는 11...
7경기 5골2도움…본머스에 강했던 손흥민, 리그 10호골 재도전
7경기 5골2도움…본머스에 강했던 손흥민, 리그 10호골 재도전
손흥민(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무대에서 강했던 본머스를 상대로 올 시즌 리그 10호골에 도전한다.토트넘은 10일 오전 2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
5경기서 5골-3도움, 세징야 ‘6월의 선수’
5경기서 5골-3도움, 세징야 ‘6월의 선수’
프로축구 K리그1 대구의 에이스 세징야(31·사진)가 ‘6월의 선수’로 뽑혔다. 프로축구연맹은 7일 “세징야가 조현우, 주니오(이상 울산), 한교원(전북)을 따돌리고 ‘이달의 선수...
'복고풍' 글래머로 변신, 가수 제시 "금발도 찰떡"
'복고풍' 글래머로 변신, 가수 제시
가수 제시가 복고적인 매력이 돋보이는 금발로 변신했다.제시는 8일 자신의 SNS에 “뉴 헤어 후 디스(New hair who dis)”라는 글과 함께 확 달라진 헤어스타일을 공개했...
"아 뜨거" 신재은, 땡볕에 빨갛게 익어버린 핫 보디 공개
모델 신재은이 햇볕에 익은 몸을 공개했다.신재은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Too hot!!!! 살려줘요!!!! 5시간 땡볕 촬영 결과 비키니 라인으로 익어버렸어요..!! 너무 ...
김나정 아나운서, SNS에 올린 화제의 사진
김나정 아나운서, SNS에 올린 화제의 사진
김나정 아나운서의 일상이 화제다.아나운서 김나정은 7일 자신의 SNS에 "또 물보라를 일으켜 다다다다 다다다다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김나정은 오렌지 컬러...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