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주급 올려줄게' 맨유, '유벤투스 이적설' 타히트 총과 재계약 자신
출처:인터풋볼|2019-11-17
인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주급 인상으로 유망주 타히트 총(19) 붙잡기에 나섰다.

영국 ‘메트로‘는 17일(한국시간) "맨유가 유벤투스로부터 타히트 총을 지킬 생각이다. 총의 대표단과 대화를 나눌 준비를 마쳤다"고 보도했다.

네덜란드 출신의 타히트 총은 맨유가 공들여 키우고 있는 유망주다. 빠른 주력을 이용한 드리블 돌파가 장점인 총은 지난 2016년 페예노르트를 떠나 맨유에 합류했고, 현재 1군과 U-23을 오가며 활약하고 있다.

그러나 총은 메이슨 그린우드, 제임스 가너 등 다른 유망주들보다 1군에서 주목받지 못했다. 이번 시즌 3경기 출전에 그쳤고, 이것이 맨유와 재계약에도 영향을 미쳤다. 총은 이번 시즌을 끝으로 맨유와 계약이 만료되고, 현재 유벤투스가 총에게 관심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맨유 역시 총에 대한 기대가 남아있고, 키우고 있는 유망주를 쉽게 내줄 생각이 없다. 재계약 협상을 쉽지 않지만 일단 주급 인상으로 돌파구를 마련할 생각이다. ‘메트로‘는 "맨유는  주급 인상으로 재계약을 성사시킬 자신이 있다. 현재 총의 주급을 25,000만 파운드(약 3,756만원)까지 올려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SF 언론의 제안 "다저스, 범가너 영입하면 딱"
'포틀랜드 비상' 후드, 부상으로 시즌 마감 예상
샌프란시스코 지역 언론이 야구 팬들의 비난을 무릅쓰고 최대 라이벌로 꼽히는 LA 다저스에 매디슨 범가너(30) 영입을 추천해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특급 에...
'오승환 옛동료' 로젠탈, 캔자스시티와 마이너 계약
“40개를 잡아라” SK는 지금 리바운드와 밀당 중
오승환의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시절 동료였던 트레버 로젠탈이 캔자스시티 로얄스 유니폼을 입는다.캔자스시티 로얄스는 8일(이하 한국시간) 로젠탈과 마이너리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선수가 뽑은 주장 이용규, 징계 선수→헌신의 아이콘 될 수 있을까
'4승18패 부진' NBA 뉴욕, 피츠데일 감독 해임
지난해 구단 자체 징계를 받은 이용규(한화 이글스)가 약 1년 만에 주장으로 돌아온다.한화 선수단은 7일 '사랑의 연탄 배달' 행사에 참여한 뒤 자체 투표를 통해 주장을 선출했다....
송주아 '격투기장에서 드러낸 우윳빛 몸매'
송주아 '격투기장에서 드러낸 우윳빛 몸매'
레이싱모델 송주아가 아름다운 몸매를 선보였다.송주아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송주아는 입식 격투기 Max FC 맥스 엔젤 유니폼을 입고 아름다운 ...
박연수, 수영복 입고 "40대 대표 섹시 아이콘" 외친 이유는
박연수, 수영복 입고
박연수가 과감한 수영복 자태와 솔직한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지난 4일 방송된 MBN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는 휴식을 취하기 위해 강원도 정선군을 방문한 박연수와...
허영지, 필라테스로 다져진 군살제로 완벽 몸매
허영지, 필라테스로 다져진 군살제로 완벽 몸매[SNS★컷]
허영지가 탄력 넘치는 몸매를 자랑했다.카라 출신 가수 허영지는 12월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Pilates S 지금 12월호에서 만나요~많이 사랑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다수의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