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ESPN “FA 류현진 영입 구단이 승자될 것”
출처:경향신문|2019-11-08
인쇄


미국 ESPN이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류현진(32)의 강점을 높이 평가하며 ‘영입한 구단이 승자’라고 전망했다. 그러나 초대형 계약은 어려울 것이라는 분위기도 전했다.

ESPN은 8일 메이저리그 FA를 살피며 류현진을 주요 선수로 다루면서 ‘더 비기스트 스틸(the biggest steal)’이란 표현을 썼다. 상대적으로 낮은 금액으로 영입해 큰 성공을 거둔다는 의미다.

ESPN은 “류현진은 2020년 33세가 되고, 팔꿈치와 어깨 수술 이력 등 단점이 있다. 삼진도 100이닝 이상을 던진 투수 중 59위에 그칠 정도로 적다. 올해 정규시즌 마지막 7경기 평균자책은 5.40으로 높았다”고 단점을 먼저 언급했다. 그러나 “류현진은 100이닝 이상을 던진 메이저리그 투수 130명 중 두 번째로 볼넷 허용이 적은 투수다. 땅볼 유도율은 10위, 평균 타구 속도는 10위다”라며 류현진이 좀처럼 무너지지 않는 이유를 설명했다. 여기에 “류현진의 체인지업은 메이저리그 최고의 무기 중 하나다. 올해 류현진의 체인지업 구사율은 28%였다”고 덧붙였다.

부상 이력도 크게 문제삼지 않았다. ESPN은 “류현진이 2018년 사타구니 부상으로 (3개월) 결장하긴 했지만, 최근 3년 동안 팔 부상은 없었다”고 적었다. ESPN은 ‘류현진과 비슷한 투수’로 댈러스 카이클을 꼽았다. 카이클은 2018시즌 종료 뒤 FA 시장에 나왔지만, 올해 6월에야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계약했다. ESPN은 “류현진은 카이클보다 나은 투수다. 더 많은 관심을 받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류현진은 올 시즌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14승 5패 평균자책 2.32로 활약했다.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를 차지한 그는 사이영상 최종 후보 3인에 이름을 올렸다.

  • 축구
  • 농구
  • 기타
'주급 올려줄게' 맨유, '유벤투스 이적설' 타히트 총과 재계약 자신
'주급 올려줄게' 맨유, '유벤투스 이적설' 타히트 총과 재계약 자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주급 인상으로 유망주 타히트 총(19) 붙잡기에 나섰다.영국 '메트로'는 17일(한국시간) "맨유가 유벤투스로부터 타히트 총을 지킬 생각이다. 총의 대표단과 ...
'정보 유출' 신경 쓴 니시노, 태국 취재진까지 따돌리다[이용수의 하노이리포트]
'정보 유출' 신경 쓴 니시노, 태국 취재진까지 따돌리다[이용수의 하노이리포트]
정보 유출에 극도로 예민한 니시노 아키라(일본) 감독이 태국 취재진까지 따돌리고 훈련장을 따로 잡았다.니시노 감독이 이끄는 태국축구대표팀은 지난 16일 하노이 노이바이국제공항을 통...
화난 벤제마, "佛대표팀 생활 끝났다고? 그럼 다른데서 뛰게해줘!"
화난 벤제마,
카림 벤제마가 프랑스 축구연맹 회장 노엘 르그라드의 말에 화가 났다. 이에 프랑스 대표팀이 아닌 다른 국가 대표로 뛰겠다고 말했다.벤제마는 이번 시즌 최고의 몸상태를 보여주고 있다...
박남정 딸 박시은, 중앙대 새내기 된다..본격 시작될 배우 인생 2막
[팝업★]박남정 딸 박시은, 중앙대 새내기 된다..본격 시작될 배우 인생 2막
가수 박남정의 딸 박시은이 중앙대 공연영상창작학부 연극전공 수시에 최종 합격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17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박시은은 최근 중앙대학교 예술대학 공연영상창작학부...
서은수, 청순 미모에 수영복 자태 '시선올킬'
'반전 베이글녀' 서은수, 청순 미모에 수영복 자태 '시선올킬'
배우 서은수(나이 26세)의 촬영장 밖 모습이 남성 팬들 시선을 사로잡는다.서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일상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서은수는 여행지에서 자체발광 여신 ...
"예쁨에 치이겠네"..송가인, 수영복 몸매도 대박이어라
송가인이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17일 오전 송가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름에 못했던 물놀이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송가인은 외국의 한 리조트에...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