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야망꾼 강백호 "하나 치고 싶었는데…다음에 치죠 뭐"
출처:스포티비뉴스|2019-11-07
인쇄


7회 김재환의 대주자로 들어간 김상수 타석이 돌아오자 관중들의 시선이 1루쪽 더그아웃으로 쏠렸다. 강백호가 방망이를 ‘붕붕‘ 돌리며 자신감 넘치는 발걸음으로 더그아웃을 박차고 나왔다.

강백호의 등장에 놀랐을까. 호주 투수 토드 반 스틴셀은 2사 3루에서 강백호에게 스트라이크를 하나도 던지지 못했다. 스트레이트 볼넷 출루. 야심차게 등장한 강백호였지만 이렇게 허탈하게 데뷔 첫 타석이 끝났다.

한국은 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예선라운드 C조 호주와 경기에서 5-0으로 이겼다. 완승 후 강백호는 국제대회 데뷔 첫 타석을 돌아보며 "짧았지만 재미있었다. 치고 싶었는데 좋은 공이 안 와서 못 쳤다. 다음에 나가면 더 열심히 싸워보겠다"고 호탕하게 말했다.

등장부터 결과를 내겠다는 의지가 컸다. 그는 "아쉬웠지만 다음에 치죠 뭐"하고 웃어넘겼다. 선배들이 강백호의 타격을 보고 배운다는 얘기에 대해서는 "그건 과찬이다. 그저 더 열심히 하겠다"며 고개를 숙였다.

  • 축구
  • 농구
  • 기타
'주급 올려줄게' 맨유, '유벤투스 이적설' 타히트 총과 재계약 자신
'주급 올려줄게' 맨유, '유벤투스 이적설' 타히트 총과 재계약 자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주급 인상으로 유망주 타히트 총(19) 붙잡기에 나섰다.영국 '메트로'는 17일(한국시간) "맨유가 유벤투스로부터 타히트 총을 지킬 생각이다. 총의 대표단과 ...
'정보 유출' 신경 쓴 니시노, 태국 취재진까지 따돌리다[이용수의 하노이리포트]
'정보 유출' 신경 쓴 니시노, 태국 취재진까지 따돌리다[이용수의 하노이리포트]
정보 유출에 극도로 예민한 니시노 아키라(일본) 감독이 태국 취재진까지 따돌리고 훈련장을 따로 잡았다.니시노 감독이 이끄는 태국축구대표팀은 지난 16일 하노이 노이바이국제공항을 통...
화난 벤제마, "佛대표팀 생활 끝났다고? 그럼 다른데서 뛰게해줘!"
화난 벤제마,
카림 벤제마가 프랑스 축구연맹 회장 노엘 르그라드의 말에 화가 났다. 이에 프랑스 대표팀이 아닌 다른 국가 대표로 뛰겠다고 말했다.벤제마는 이번 시즌 최고의 몸상태를 보여주고 있다...
박남정 딸 박시은, 중앙대 새내기 된다..본격 시작될 배우 인생 2막
[팝업★]박남정 딸 박시은, 중앙대 새내기 된다..본격 시작될 배우 인생 2막
가수 박남정의 딸 박시은이 중앙대 공연영상창작학부 연극전공 수시에 최종 합격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17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박시은은 최근 중앙대학교 예술대학 공연영상창작학부...
서은수, 청순 미모에 수영복 자태 '시선올킬'
'반전 베이글녀' 서은수, 청순 미모에 수영복 자태 '시선올킬'
배우 서은수(나이 26세)의 촬영장 밖 모습이 남성 팬들 시선을 사로잡는다.서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일상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서은수는 여행지에서 자체발광 여신 ...
"예쁨에 치이겠네"..송가인, 수영복 몸매도 대박이어라
송가인이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17일 오전 송가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름에 못했던 물놀이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송가인은 외국의 한 리조트에...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