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SC핫포커스]'대표팀에선 8번' 양의지 바라보는 김경문 감독의 눈, 그리고 믿음
출처:스포츠조선|2019-10-20
인쇄


"양의지도 대표팀에서는 8번 타자다."

야구 대표팀 김경문 감독에게 포수 양의지(NC 다이노스) 활용법을 묻자 나온 답이다.

양의지는 올해 NC의 가을야구를 이끌었던 간판 타자다. 시즌 타율 0.354(390타수 138안타)로 수위 타자에 올랐다. 부상으로 한 달 가까이 휴식을 취했지만, 복귀 후 맹타를 휘두르면서 NC가 5위로 와일드카드를 잡는데 일조했다. 양의지는 OPS(출루율+장타율) 부문에서도 1.012로 2위 박병호(키움·0.958)를 멀찌감치 따돌린 1위에 올랐다. 주 임무인 수비를 통해 NC 마운드를 크게 안정시켰다는 평가지만, 더 돋보였던 쪽은 공격이었다. 실제로 NC는 양의지를 지명 타자로 활용하면서 포수 자리에 김형준, 정범모, 김태군을 로테이션 기용한 바 있다. 대표팀에서도 박세혁이 안방을 지키고 양의지가 지명 타자로 나서 공격력을 극대화 시키는 전략을 쓸 수도 있다는 이야기가 나오는 이유다.

하지만 김 감독은 양의지의 방망이보다 글러브에 주목하고 있다. 이유는 간단하다. 단기전의 축이 되는 투수진과의 호흡이 그만큼 중요하다고 보고 있다. ‘원투펀치‘ 양현종(KIA 타이거즈)-김광현(SK 와이번스)가 버티고 있지만, 경험 면에서는 다소 처진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대표팀 마운드다. 특히 불펜 합류가 예상되는 이영하(두산 베어스)를 비롯해 뒷문을 책임져야 할 문경찬(KIA 타이거즈), 고우석(LG 트윈스), 하재훈(SK 와이번스) 등 생애 첫 태극마크를 단 투수들의 안정감을 끌어 올려야 한다. 이런 투수들과의 호흡에 온 신경이 쏠릴 수밖에 없는 양의지에게 타격이라는 또다른 부담까지 지우지 않겠다는게 김 감독의 생각이다.

대표팀 방망이에 대한 자신감도 어느 정도 묻어난다. 야수 자리엔 김하성, 박병호(이상 키움 히어로즈), 박민우(NC 다이노스) 등 중심 타자 뿐만 아니라 이정후(키움 히어로즈), 강백호(KT 위즈) 등 뛰어난 재능을 갖춘 타자들이 즐비하다. 양의지와 함께 대표팀 안방을 지킬 박세혁(두산 베어스) 역시 올 시즌 수비 뿐만 아니라 타격에서도 만만찮은 모습을 보였다. 누구를 내놓더라도 충분히 제 역할을 할 수 있다는 믿음이 강하다. 김 감독은 "양의지와 박세혁 모두 잘 치는 선수인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대표팀에는 좋은 타자들이 많다"며 "양의지도 대표팀에서는 8번 타자다. 일단은 수비에 전념시킬 생각"이라고 말했다.

  • 축구
  • 농구
  • 기타
'주급 올려줄게' 맨유, '유벤투스 이적설' 타히트 총과 재계약 자신
'주급 올려줄게' 맨유, '유벤투스 이적설' 타히트 총과 재계약 자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주급 인상으로 유망주 타히트 총(19) 붙잡기에 나섰다.영국 '메트로'는 17일(한국시간) "맨유가 유벤투스로부터 타히트 총을 지킬 생각이다. 총의 대표단과 ...
'정보 유출' 신경 쓴 니시노, 태국 취재진까지 따돌리다[이용수의 하노이리포트]
'정보 유출' 신경 쓴 니시노, 태국 취재진까지 따돌리다[이용수의 하노이리포트]
정보 유출에 극도로 예민한 니시노 아키라(일본) 감독이 태국 취재진까지 따돌리고 훈련장을 따로 잡았다.니시노 감독이 이끄는 태국축구대표팀은 지난 16일 하노이 노이바이국제공항을 통...
화난 벤제마, "佛대표팀 생활 끝났다고? 그럼 다른데서 뛰게해줘!"
화난 벤제마,
카림 벤제마가 프랑스 축구연맹 회장 노엘 르그라드의 말에 화가 났다. 이에 프랑스 대표팀이 아닌 다른 국가 대표로 뛰겠다고 말했다.벤제마는 이번 시즌 최고의 몸상태를 보여주고 있다...
박남정 딸 박시은, 중앙대 새내기 된다..본격 시작될 배우 인생 2막
[팝업★]박남정 딸 박시은, 중앙대 새내기 된다..본격 시작될 배우 인생 2막
가수 박남정의 딸 박시은이 중앙대 공연영상창작학부 연극전공 수시에 최종 합격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17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박시은은 최근 중앙대학교 예술대학 공연영상창작학부...
서은수, 청순 미모에 수영복 자태 '시선올킬'
'반전 베이글녀' 서은수, 청순 미모에 수영복 자태 '시선올킬'
배우 서은수(나이 26세)의 촬영장 밖 모습이 남성 팬들 시선을 사로잡는다.서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일상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서은수는 여행지에서 자체발광 여신 ...
"예쁨에 치이겠네"..송가인, 수영복 몸매도 대박이어라
송가인이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17일 오전 송가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름에 못했던 물놀이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송가인은 외국의 한 리조트에...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