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리모델링 중심' 이대호 자기 자신과 싸움 돌입한다
출처:스포츠서울|2019-10-17
인쇄


이젠 자기 자신과 싸움이다.

선수로 황혼기에 접어든 롯데 간판타자 이대호(37)가 움츠려든 가슴을 활짝 펴고 부활을 다짐하고 있다. 롯데는 신예부터 베테랑까지 A,B,C 그룹으로 나눠 2군이 머무는 김해 상동구장에서 마무리 훈련에 돌입했다. 이대호는 손아섭 등과 함께 C조에 묶여 23일부터 상동구장에 합류, 2020시즌을 대비한 몸 만들기에 나선다.

롤러코스터를 타다가도 늘 건재를 알린 이대호도 올 시즌 에이징 커브 내림세를 피할 수 없었다. 일본과 미국 무대를 경험하고 지난 2017년 만 35세에 KBO리그에 복귀, 지난 시즌까지 3할대 타율, 30홈런, 100타점 이상을 늘 찍었던 터라 올해 주춤한 활약은 충격이 컸다. 반발 계수가 떨어진 공인구 변화가 맞물리긴 했지만 여느 종목이든 30대 중,후반에 다다른 선수는 해마다 신체 리듬이 급격하게 변한다. ‘클래스’에 관계 없이 에이징 커브 시련은 베테랑 누구나 겪을 수 있는 일이다. 그럼에도 이대호에 대한 기대치가 워낙 크기에 이해의 시선보다 비난의 화살이 쏠린 게 사실이다. 특히 시즌 막바지 16년 만에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된 건 이대호에게도 큰 상처였다.

이대호는 시즌 중 가까운 야구인에게 “공은 보이는 데 배트가 잘 나가지 않는다”는 말도 했다고 한다. 그러면서 건설적이지 않은 맹목적인 비방 목소리가 주위 팬으로부터 들리면서 다각도로 미래를 고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대호처럼 한 팀에서, 한국 야구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 베테랑은 오로지 경기력으로만 평가받는 건 아니다. 단체 프로스포츠에서 팀의 경쟁력을 높이려면 좋은 선수단 분위기를 갖추는 게 최우선 덕목이다. 아무리 개개인이 뛰어난 역량을 갖고 있어도 한데 어우러지지 않고 자기것만 내세우면 팀이 잘 될 수가 없다. 그런 점에서 최선참이며 후배가 모두 우러러보는 이대호의 장외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 그런 점에서 프런트 새 수장으로 부임한 성민규 신임 단장은 부임과 함께 차기 시즌 리모델링 과정에서 더그아웃에서 이대호의 역할을 강조했다.

최근 롯데 베테랑 주요 선수 안팎으로 칼바람이 분 가운데 이대호는 여전히 이같은 육성 기조의 핵심 동력인 셈이다.

분위기는 갖춰졌다. 이대호 스스로 깨어나는 일만 남았다. 일련의 과정이 소중한만큼 선수 생활의 유종의 미도 중요하다. 체질 개선을 꿈꾸는 롯데의 현실을 누구보다 잘 아는 만큼 플레잉코치처럼 소임을 다해야 한다. 물론 경기력을 포기할 순 없다. 특히 배트 스피드에 대한 고민처럼 올 시즌 땅볼/뜬공 비율이 1.02로 2017년 0.70, 2018년 0.81과 비교해서 수치가 급격이 높아졌다. 기술부터 신체 밸런스 수정까지, 전방위적인 준비가 필요하다. 이대호에게 어느 때보다 혹독한 겨울이 기다리고 있다.

  • 축구
  • 농구
  • 기타
‘사실상의 K리그 결승전’ 울산ㆍ전북, 마지막 외나무다리에서 만났다
‘사실상의 K리그 결승전’ 울산ㆍ전북, 마지막 외나무다리에서 만났다
14년 만의 우승이냐, 3연속 우승이냐. 울산과 전북이 2019 시즌 마지막 맞대결을 치른다. 사실상의 결승전이다.두 팀은 23일 울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2019 하나원큐 K리그...
전 레알 회장의 진단 "베일, 모리뉴 있는 토트넘 복귀가 최선"
전 레알 회장의 진단
가레스 베일(레알 마드리드)가 친정팀으로 복귀할 수 있을까.라몬 칼데론 전 레알 마드리드 회장은 22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BBC 라디오 웨일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베일에게 토...
K리그2 안양, 22일 부천과 창단 첫 준PO
K리그2 안양, 22일 부천과 창단 첫 준PO
FC안양이 K리그1 승격을 위한 도전에 나선다.안양이 오는 23일 오후 3시 안양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19 부천FC1995와 준플레이오프 경기를 치른다. 이번 시즌 ...
30만 구독자의 인기유튜버 임선비, 크레이지 자이언트 12월호 커버를 장식했어요
30만 구독자의 인기유튜버 임선비, 크레이지 자이언트 12월호 커버를 장식했어요
30만 명의 구독자를 자랑하는 인기 BJ이자 유튜버인 임선비가 뽀얀 속살을 드러냈다. 임선비는 지난 20일 서울 강남의 한 스튜디오에서 남성잡지 크레이지 자이언트의 12월호 커버모...
원챔피언십 링걸 한나나와 김지나, 섹시함과 귀여움으로 싱가포르를 저격!
원챔피언십 링걸 한나나와 김지나, 섹시함과 귀여움으로 싱가포르를 저격!
절정의 섹시함과 귀여움이 만났다. 원챔피언십 링걸 한나나가 최근 자신의 SNS에 동료 링걸인 김지나와 함께 한 사진을 게시했다. 모델계에서 글래머로 소문난 김지나와 귀요미의 상징인...
조현영, 숨겨둔 볼륨감에 헉
조현영, 숨겨둔 볼륨감에 헉
현영이 볼륨 몸매를 뽐냈다.조현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레인보우 #10주년 #기념 #포토에세이 #노랑노랑해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조현영은 양갈래...
  • 스포츠
  • 연예
1/4